사회
사회일반
송하진 도지사 '스마트팜 혁신밸리' 시찰
김제 백구 월봉리 21.3ha… 청년농업인 육성ㆍ미래농업 선도
기사입력: 2021/10/22 [17:05]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김현종 기자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송하진(가운데) 전북지사가 22일 현장행정 일환으로 김제시 백구면 월봉리 21.3ha 일원에 조성되고 있는 전국 1호 '스마트팜 혁신밸리'를 방문해 준비 상황을 점검하는 시간을 통해 관계자들의 노고를 격려한 뒤 "스마트팜 혁신밸리가 농업위기를 극복할 대안이 될 것이고 전북이 아시아 농생명 밸리로 가는 길을 활짝 열어줄 것으로 확신한다"며 "남은 공기를 차질 없이 완공해 줄 것"을 당부하고 있다.                                        / 사진제공 = 전북도청     © 김현종 기자

 

▲  김제 스마트팜 혁신밸리는 2018년 국책 사업으로 세계적인 첨단농업의 융복합 단지로 ▲ 실습농장 2.3ha ▲ 임대형 스마트팜 4.5ha ▲ 실증온실 1.6ha ▲ 지원센터 1동 ▲ 실증장비 ▲ 빅데이터 센터 등이 오는 11월말 완공될 예정이다.                                                                                                                                                           © 김현종 기자

 

▲  창업보육은 20개월 과정으로 매년 50여명을 선발할 예정이며 영농지식과 기반이 없는 청년이 스마트팜 농업에 창ㆍ취업할 수 있도록 ▲ 작물 재배기술 ▲ 스마트팜 운영 및 관리방법 ▲ 경영 ▲ 마케팅 등 기초부터 실습까지 전 과정을 보육한다.                                                                                                                                           © 김현종 기자

 

 

 

 

 

 

 

송하진 전북지사가 22일 현장행정 일환으로 김제시 백구면 월봉리 21.3ha 일원에 조성되고 있는 전국 1'스마트팜 혁신밸리'방문해 준비 상황을 점검했다.

 

김제 스마트팜 혁신밸리는 2018년 국책 사업으로 세계적인 첨단농업의 융복합 단지로 실습농장 2.3ha 임대형 스마트팜 4.5ha 실증온실 1.6ha 지원센터 1실증장비 빅데이터 센터 등이 오는 11월말 완공될 예정이다.

 

특히 정부는 농업농촌에 닥친 인구감소고령화개방화기후변화 등의 위기를 극복하기 위해 농업에 4차 산업혁명인 정보통신(ICT) 기술을 접목한 '스마트팜' 혁신성장 선도 사업으로 선정하고 공모 절차를 거쳐 경북 상주시와 전북 김제시를 선정했다.

 

스마트팜 혁신밸리는 ICT를 활용한 스마트팜과 청년창업 보육센터실증단지빅데이터 수집 및 분석 등의 시설을 한데 모은 대규모 단지다.

 

스마트팜 창업보육은 20개월 과정으로 매년 50여명을 선발할 예정이며 영농지식과 기반이 없는 청년이 스마트팜 농업에 창취업할 수 있도록 작물 재배기술 스마트팜 운영 및 관리방법 경영 마케팅 등 기초부터 실습까지 전 과정을 보육한다.

 

우수 교육생은 초기 투자 부담 없이 3년간 임대형 스마트팜을 제공받는 혜택이 주어진다.

 

, 스마트팜 실증온실과 빅데이터 센터를 통해 ICT 기자재 등을 개발보급하고 빅데이터를 인공지능(AI)으로 분석해 디지털 농업으로 진화하기 위한 초석도 다질 예정이다.

 

실증단지는 기업이나 연구기관이 개발한 스마트팜 R&D 신기술 및 ICT 기자재의 실증서비스를 제공한다.

 

송 지사는 이날 현장을 시찰하는 시간을 통해 공사를 감독하고 있는 한국농어촌공사 전북본부 관계자의 노고를 격려하는 등 스마트팜을 꿈꾸는 예비 청년농을 만나 도전하게 된 계기스마트팜 창업 성공을 위해 함께 해야 할 사항 등을 여과 없이 청취하는 세심하고 치밀한 행보를 드러냈다.

 

이어, 시설 운영을 함께할 김제시실용화재단 등과 준비상황을 점검한 뒤 "스마트팜 혁신밸리가 농업위기를 극복할 대안이 될 것이고 전북이 아시아 농생명 밸리로 가는 길을 활짝 열어줄 것으로 확신한다""남은 공기를 차질 없이 완공해 스마트농업의 선도 모델이 될 수 있도록 경험과 지혜를 모아 줄 것"을 당부했다.

 

한편, 스마트팜 혁신밸리는 문재인 대통령의 전북 1호 공약이자 전북도가 미래 먹거리 산업으로 추진하고 있는 아시아 스마트 농생명밸리 조성의 핵심 사업이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Jeonbuk branch in Song Ha-jin inspects 'Smart Farm Innovation Valley'

Wolbong-ri, Baek-gu, Gimje 21.3haFostering young farmers and leading the future of agriculture

 

Reporter Kim Hyun-jong

 

On the 22nd, Jeonbuk Governor Song Ha-jin visited the nation's first 'Smart Farm Innovation Valley', which is being built around 21.3ha in Wolbong-ri, Baekgu-myeon, Gimje-si, as part of on-site administration to check the preparation status.

 

Gimje Smart Farm Innovation Valley is a national project in 2018 as a convergence complex of world-class high-tech agriculture 2.3ha training farm rental smart farm 4.5ha demonstration greenhouse 1.6ha support center 1 building demonstration equipment big data center It is expected to be completed by the end of November.

 

In particular, the government selected the 'smart farm' as a leading innovative growth project that combines information and communication (ICT) technology, the 4th industrial revolution, to agriculture to overcome crises such as population decline, aging, openness, and climate change in agriculture and rural areas. Sangju, Gyeongbuk and Gimje, Jeollabuk-do were selected through an open call process.

 

Smart Farm Innovation Valley is a large-scale complex that combines ICT-based smart farms, youth startup incubation centers, demonstration complexes, and big data collection and analysis facilities.

 

The smart farm incubation program is a 20-month course, and 50 people are scheduled to be selected every year, so that young people without farming knowledge and foundation can start and find employment in smart farm agriculture crop cultivation technology smart farm operation and management method management marketing We teach the entire process from basics to practical training.

 

Excellent trainees are given the benefit of being provided with a rental smart farm for three years without the burden of initial investment.

 

In addition, through the smart farm demonstration greenhouse and big data center, ICT equipment and materials will be developed and distributed, and big data will be analyzed with artificial intelligence (AI) to lay the foundation for the evolution of digital agriculture.

 

The demonstration complex provides demonstration services of new smart farm R&D technologies and ICT equipment developed by companies or research institutes.

 

Governor Song took the time to inspect the site that day, encouraging the hard work of officials from the Jeonbuk Headquarters of the Korea Rural Community Corporation, who oversees the construction. He showed meticulous and meticulous steps to listen to things to do without filtration.

 

Then, after checking the preparations with the Gimje City and the Practicalization Foundation, which will operate the facility together, he said, "I am confident that the Smart Farm Innovation Valley will be an alternative to overcoming the agricultural crisis and that Jeonbuk will open the way to Asia's Agricultural Life Valley." "We ask that you gather your experience and wisdom so that it can become a leading model of smart agriculture by completing the remaining construction without any setbacks."

 

Meanwhile, the Smart Farm Innovation Valley is a key project in the creation of Asia's Smart Agriculture and Life Valley, which is President Moon Jae-in's No.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새만금 바람길' 걸으면 햅쌀 1Kg '덤'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