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사회일반
익산 '왕궁면, 돼지 사육두수' 감소
학호마을 돼지 2만여 마리 매입 추진ㆍ道 지원 절실
기사입력: 2021/10/25 [12:54]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김가영 기자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전북 익산시 왕궁면 현업 축사 매입 사업이 마무리 단계로 접어들면서 새만금 수질과 고질저인 악취 문제 해결에 청신호가 켜져 도비 지원이 절실한 상황이다.  (학호마을 전경)                          / 사진제공 = 익산시청     © 김가영 기자

 

 

 

 

 

 

 

전북 익산시 왕궁면 현업 축사 매입 사업이 마무리 단계로 접어들면서 새만금 수질과 고질저인 악취 문제 해결에 청신호가 켜졌다.

 

익산시는 "사업 대상에서 제외된 학호마을 축사매입까지 성공적으로 마무리해 왕궁면 환경개선사업의 시너지 효과를 극대화할 수 있게 됐다"25일 밝혔다.

 

특히 지난해 12월 말 기준 71,000마리에서 올 9월 말 약 51,000마리로 약 2만 마리가 줄어들었고 환경부가 추진하고 있는 현업축사 매입이 10월까지 모든 계약이 완료되면 내년 상반기까지 추가로 약 2만 마리가 감소할 것으로 전망된다.

 

, 현업축사 매입 후 최대 6개월의 주거 이전 기간을 감안했을 때 지난해 매입에 따른 실질적인 감축 효과가 나타남에 따라, 익산시와 환경부는 내년까지 왕궁정착농원에 남아있는 약 31,000마리의 돼지 매입을 완료해 10여년 간 추진한 매입사업을 마무리한다는 방침이다.

 

아울러, 왕궁 특별관리 지역에 포함되지 않은 인근 학호마을 축사매입까지 추진해 사업 효과를 높인다.

 

학호마을은 비한센인 마을로 왕궁 특별관리 지역에 포함되지 않아 현업축사 매입에서 제외됐으며 현재 2만여마리의 돼지가 고도로 밀집된 재래식 축사에서 사육돼 새만금 수질 위협은 물론 인근 우석대학교와 완주군 주민들의 악취 민원이 제기되고 있는 지역이다.

 

정헌율 익산시장은 "학호마을 축사매입을 위한 행정절차를 마무리하고 도비 지원을 요청한 상태"라며 "사업이 순조롭게 진행돼 현업축사 매입이 내년에 마무리되면 새만금 수질개선과 함께 고속국도변 광역악취가 해소될 것으로 예상된다"고 말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Decrease in Iksan's 'Wanggung-myeon Pigs'

Purchasing more than 20,000 pigs in Hakho Village, urgently needed for road support

 

Reporter Kim Ga-young

 

As the livestock livestock purchase project in Wanggung-myeon, Iksan-si, Jeollabuk-do entered the final stage, a green light came on to solve the problem of water quality in Saemangeum and poor odor.

 

The city of Iksan announced on the 25th, "We have successfully completed the purchase of livestock in Hakho Village, which was excluded from the project, so that we can maximize the synergy effect of the Wanggung-myeon environment improvement project."

 

In particular, the number has decreased by about 20,000 from 71,000 as of the end of December last year to about 51,000 at the end of September this year. is expected to decrease.

 

In addition, considering the housing relocation period of up to 6 months after the purchase of the livestock house, the actual reduction effect of last year's purchase appears. It plans to complete the purchase project that has been underway for over 10 years.

 

In addition, the purchase of livestock from the nearby Hakho village, which is not included in the special management area of ​​the royal palace, will increase the project effectiveness.

 

Hakho Village is a non-Hansen village and is not included in the special management area of ​​the royal palace, so it was excluded from the purchase of livestock. area that is being raised.

 

Iksan Mayor Jeong Heon-ryul said, "We have completed the administrative procedure for purchasing livestock livestock in Hakho Village and requested support from the provincial government." "The project proceeds smoothly and when the purchase of livestock livestock is completed next year, it is expected that the water quality of Saemangeum will be improved and the stench of a wide area along the expressway will be resolved. will," he said.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2022년 '사랑의 김장 나눔' 성황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