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사회일반
송하진 전북지사 "자치분권 확대" 강조
울산에서 열린 '제9회 지방자치의날' 기념식 참석
기사입력: 2021/10/29 [18:30]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이요한 기자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송하진(가운데) 전북지사가 29일 울산 전시컨벤션센터에서 열린 '제9회 지방자치의날' 기념식에 대한민국시도지사협의회장 자격으로 참석해 중앙과 지방정부ㆍ지방의회가 국정운영의 동반자임을 강조하고 다양한 정책과 행정수요에 공동 대응하며 중앙은 이를 지원할 것에 대한 내용이 주요 골자로 담긴 '자치분권 2.0 울산선언문'을 발표하고 있다.  / 사진제공 = 전북도청                                                                                                                          © 김현종 기자

 

▲  29일 울산 전시컨벤션센터에서 열린 '제9회 지방자치의날' 기념식에 참석한 송하진(오른쪽) 전북지사가 김부겸(왼쪽) 국무총리와 환담을 나누고 있다.                                                                                                   © 김현종 기자

 

 

 

 

 

 

송하진 전북지사가 29일 울산 전시컨벤션센터에서 열린 '9회 지방자치의날' 기념식에 대한민국시도지사협의회장 자격으로 참석해 축사를 통해 "국민이 체감할 지방분권 필요성"을 역설했다.

 

특히 "올해는 지방자치법 전면개정과 중앙지방협력회의법 제정으로 중앙과 지방이 대등한 관계에서 협력적 파트너 십으로 전환된 중요한 해"라고 말문을 연 뒤 "지방소멸 등 지역의 위기에 대한 이야기가 나오는 상황에 지역이 결코 소외되지 않도록 중앙에서도 균형발전을 향한 재정분권에 좀 더 힘을 모아주는 것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송 지사는 이날 지방4대 협의체장과 '자치분권 2.0 울산선언문''지방분권형 헌법개정(가칭)2차 지방일괄이양법'의 조속한 제정을촉구하고 이를 위한 지방4대 협의체의 공동 요구문도 발표했다.

 

자치분권 2.0 울산선언문은 자치분권 2.0시대를 맞아 중앙과 지방정부지방의회가국정운영의 동반자임을 강조하고 다양한 정책과 행정수요에 공동 대응하며 중앙은 이를 지원할 것에 대한 내용이 주요 골자로 담겼다.

 

, 자치분권과 지역 균형발전을 위해 필요한 권한과 재원이 충분히 지방에 이양되도록 적극 협력하고 명실상부한 주민자치와 주민주권을 실현 할 수 있도록 노력한다는 내용도 포함됐다.

 

지방4대 협의체의 공동 요구문에는 현재 2할 수준의 지방자치가 지속되고 있는 상황에 자치사무의 확대를 위해 충분한 재정과 인력을 지방으로 함께 이양해 줄 것을 정부와 국회에 요구하는 내용이 담겨 있다.

 

또한, 영아 집중투자사업 및 코로나19 시행비를 전액 국비로 추것을 중앙에 건의하고 지방의회 행정사무기구와 정원 확대방안에대해서도 공동의 노력을 기울일 것에 합의했다.

 

한편, 행정안전부가 주최하고 울산광역시가 주관한 '9회 지방자치의날' 기념식에는 김부겸 국무총리행정안전부 전해철 장관송하진전북지사 등지방4대 협의체장을 비롯 정부지자체 인사 등 50여명이 참석해 지방자치의 날을 축하하고, 지방자치와 자치분권의 의미를 되새겨 보는시간을 가졌다.

 

'지방자치의 날(1029)'은 주민행정의 근간으로 자리매김한 지방자치에 대한 성과를 국민에게 알리기 위해 지난 2012년 법정기념일로 지정했다.

 

지방의회 구성의 근거를 담은 현행헌법의 개정일인 19871029일을 기념하자는 의미를 담고 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Jeonbuk Governor Song Ha-jin emphasized "expansion of autonomy and decentralization"

Participated in the '9th Local Autonomy Day' ceremony held in Ulsan

 

Reporter Yohan Lee

 

Jeonbuk Governor Song Ha-jin attended the '9th Local Autonomy Day' ceremony held at the Ulsan Exhibition and Convention Center on the 29th as president of the Council of Governors of the Republic of Korea and emphasized the "necessity of decentralization that the people will feel" through a congratulatory speech.

 

In particular, he said, "This year is an important year in which the central and local governments have switched from an equal relationship to a cooperative partnership with the full revision of the Local Autonomy Act and the enactment of the Central Local Cooperation Council Act." It is necessary for the central government to concentrate more on fiscal decentralization towards balanced development so that the region will never be marginalized in this situation,” he emphasized.

 

On this day, Governor Song urged the swift enactment of the 'Decentralization of Autonomy 2.0 Ulsan Declaration' and the 'Decentralization-type constitutional amendment and (tentative name) 2nd Local Transfer Act' with the heads of the four regional councils on the same day, and jointly requested the four regional councils for this purpose. The statement was also announced.

 

Autonomy and Decentralization 2.0 Ulsan Declaration emphasizes that the central, local governments and local councils are partners in state management in the era of decentralization of autonomy 2.0.

 

In addition, it also included the contents of active cooperation so that the authority and financial resources necessary for the decentralization of self-government and balanced regional development are fully transferred to the provinces, and efforts are made to realize resident autonomy and resident sovereignty in name and reality.

 

The joint request of the four local councils contains a request from the government and the National Assembly to transfer sufficient finances and manpower to the provinces for the expansion of self-government affairs at the current level of 20% local autonomy.

 

In addition, it was proposed to the central government that the infant intensive investment project and the COVID-19 implementation cost be fully funded by the government, and agreed to make joint efforts with the administrative office of local councils on measures to expand the quota.

 

Meanwhile, at the '9th Local Autonomy Day' commemoration ceremony hosted by the Ministry of the Interior and Safety and organized by Ulsan Metropolitan City, there were 50 people including the heads of the four regional councils including Prime Minister Bu-gyeom Kim, Minister Jeon Je-cheol of the Ministry of Public Administration and Security, and Jeonbuk Governor Ha-jin Song, as well as officials from the government and local governments. The participants celebrated Local Autonomy Day and had time to reflect on the meaning of local autonomy and decentralization of autonomy.

 

'Local Autonomy Day (October 29)' was designated as a legal anniversary in 2012 to inform the public of the achievements of local autonomy, which has become the basis of resident administration.

 

It contains the meaning of commemorating October 29, 1987, the date of the revision of the current constitution, which contains the basis for the formation of local councils.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2022년 임인년(壬寅年) 새해 첫 일출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