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사회일반
김제 용지 정착농원 '특별관리지역' 지정
53개 현업축사 매입 가시화… 새만금 수질오염원 해소 기대
기사입력: 2021/10/30 [12:05]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김현종 기자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전북 김제시 최대 한센인 정착농원에서 발생하는 오수ㆍ분뇨 및 축산 폐수로 인한 수질오염 방지와 오염원 해소를 위해 오는 11월 3일부터 2024년 12월 31일까지 '특별관리지역(새만금사업법 32조)'으로 지정돼 현업축사 매입ㆍ철거ㆍ수림대 조성 등 생태복원에 따라, 새만금 상류 수질개선과 전북혁신도시 악취개선에 기여할 것으로 전망된다.    / 사진제공 = 김제시청                                                                                                                              © 김현종 기자

 

▲  1960년대 정부의 한센인 이주 정책에 따라 조성된 ▲ 용지면 신암 ▲ 비룡 ▲ 신흥 일원 축산 밀집 지역(면적 =117만6,746㎡)에서 53개 농가가 용수리ㆍ용암리ㆍ신정리 등 3개 지역에서 돼지 63,000마리와 소 300여 마리를 사육하고 있다.   (김제 용지 한센인 정착농원 현황)                                               / 도표제공 = 전북도청     © 김현종 기자



 

 

 

 

전북 김제시 최대 한센인 정착농원에서 발생하는 오수분뇨 및 축산 폐수로 인한 수질오염 방지와 오염원 해소를 위해 오는 113일부터 20241231일까지 '특별관리지역(새만금사업법 32)'으로 지정돼 현업축사 매입철거수림대 조성 등 생태복원이 추진된다.

 

지정범위는 용지면 신암 비룡 신흥 일원 축산 밀집 지역으로 면적은 1176,7461960년대 정부의 한센인 이주 정책에 따라 조성됐다.

 

현재 53개 농가가 용수리용암리신정리 등 3개 지역에서 돼지 63,000마리와 소 300여 마리를 사육하고 있다.

 

김제 용지 특별관리지역은 지난 2011년 전국 최초로 지정된 익산 왕궁 정착농원 특별관리지역에 이어 두 번째로 환경부가 새만금 수질개선 및 생활환경 개선을 추진하기 위해 국비 481억원을 투입, 현업축사 169,000를 매입할 계획이다.

 

내년도 예산반영 여부에 따라, 용지 정착농원 '특별관리지역'에서 돼지한우를 사육하고 있는 현업축사 매입 시기가 결정된다.

 

특히 그동안 익산 왕궁 현업축사 매입과 생태복원을 추진한 결과, 익산천 수질이 2010년 대비 98% 개선되는 등 악취 역시 2012년에 비해 무려 84% 저감돼 새만금 상류 수질개선과 전북혁신도시 악취개선에 기여할 것으로 보인다.

 

, 김제시 조례에 따라 특별관리지역에서는 가축사육이 제한되는 등 현업축사 매입으로 사육두수(63.000)가 감소하면 질소와 인 양분 저감(580)사육과정에 발생하는 이산화탄소 8,500톤 저감 및 수림 조성 등의 생태복원으로 온실가스 저감 효과까지 감안하면 탄소중립 정책의 실현 방안이라고 할 수 있다.

 

박준배 김제시장은 "용지 정착농원 '특별관리지역' 지정은 행정기관과 정치권의 혼연일체로 정부 재정 지원 근거를 마련하는 성과를 달성했다""현업축사 매입이 가시화돼 새만금 수질개선 효과는 물론 지역 주민의 생활환경 개선까지 기대할 수 있게 됐다"고 말했다.

 

송하진 도지사는 "내년부터 사업이 차질 없이 추진될 수 있도록 국회 심의단계에 맞춰 정치권과 김제시와 전략적 공조로 국가예산 118억원 확보에 최선을 다하겠다""사업효과 거양을 위한 새만금유역 가축분뇨 관리대책 역시 실효성 있게 추진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한편, 김제 용지 정착농원 3개 마을에서 가축사육으로 인한 축산오염원이 인근 용암천과 만경강을 거쳐 새만금으로 유입되는 등 전북혁신도시 인근에 위치한 관계로 악취 민원이 지속적으로 발생해 근본적인 해결방안이 필요한 상황이었다.

 

이에 따라, 송하진 지사를 필두로 지역 국회의원김제시 등이 원팀으로 국무총리를 비롯 환경부기획재정부 등 중앙부처는 물론 여야 국회의원을 대상으로 무려 60여 차례가 넘는 면담을 통해 타당성과 시급성 등을 강조한 끝에 문턱을 넘기 쉽지 않은 국가사업 반영을 관철시켰다.

 

전북도는 지난해 '김제 용지 특별관리지역 지정'을 위해 2억원의 예산을 투입, 전북환경청에타당성 용역을 의뢰하는 등 환경부 요구에 맞춰 왕궁 현업축사 매입사업의 수질개선 효과 부각 새만금유역 축산오염원 대책의 선제적 수립 타당성 용역 결과에 따른 총사업비 및 추진 시기 협의 등의 논리를 발 빠르게 개발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Designated as 'special management area' for Gimje site settlement farm

53 business livestock livestock purchases made visibleSaemangeum water pollution source expected to be resolved

 

Reporter Kim Hyun-jong

 

From November 3 to December 31, 2024, it was designated as a 'special management area (Saemangeum Business Act Article 32)' in order to prevent water pollution caused by sewage, excreta and livestock wastewater from the largest Hansen-in settlement farm in Gimje-si, Jeollabuk-do. Ecological restoration is being promoted, such as purchasing, removing, and creating a forest zone.

 

The designation range is Sinam, Jiji-myeon, Biryong, Livestock concentrated in the Sinheung area.

 

Currently, 53 farms are raising 63,000 pigs and 300 cows in three areas: Yongsu-ri, Yongam-ri, and Sinjeong-ri.

 

The Gimje site special management area is the second after the Iksan Royal Palace Settlement Farm Special Management Area designated for the first time in the country in 2011. The Ministry of Environment invested KRW 48.1 billion to improve the water quality and living environment in Saemangeum, and 169,000of livestock shed was built. plan to purchase.

 

Depending on whether the budget for next year is reflected or not, the time to purchase the livestock house that raises pigs and Korean cattle in the 'special management area' of the site settlement farm is decided.

 

In particular, as a result of the purchase of livestock livestock at the Iksan Royal Palace and ecological restoration, the Iksancheon water quality improved by 98% compared to 2010, and the odor was also reduced by a whopping 84% compared to 2012. seems to be

 

In addition, if the number of livestock (63.000 heads) decreases due to the purchase of livestock, such as limited livestock breeding in the special management area according to the Gimje ordinance, nitrogen and phosphorus nutrients are reduced (580 tons), carbon dioxide generated during the breeding process is reduced by 8,500 tons, and forest Considering the effect of reducing greenhouse gases through ecological restoration such as creation, it can be said to be a realization plan for carbon-neutral policy.

 

Park Jun-bae, Mayor of Gimje, said, "The designation of the 'special management area' for the site settlement farm achieved the result of preparing a basis for government financial support through a blend of administrative agencies and political circles. We can also expect improvements in the living environment," he said.

 

Governor Song Ha-jin said, "We will do our best to secure a national budget of 11.8 billion won through strategic cooperation with the politicians and Gimje city in line with the deliberation stage of the National Assembly so that the project can be carried out without any setbacks from next year." We plan to implement it effectively."

 

On the other hand, complaints about odor continued to arise because of the fact that livestock pollutants from livestock breeding from three villages of Gimje site settlement farms flowed into Saemangeum via the nearby Lava River and Mangyeong River..

 

Accordingly, with Governor Ha-jin Song, local lawmakers and the city of Kim Je-si, as a team, discussed the feasibility and urgency of the Prime Minister, central government ministries such as the Ministry of Environment and the Ministry of Strategy and Finance, as well as female and opposition lawmakers, through more than 60 interviews. After emphasizing it, the reflection of the national project, which is not easy to cross the threshold, was implemented.

 

Last year, Jeollabuk-do invested 200 million won to 'designate Gimje site special management area' and requested feasibility service from the Jeonbuk Environment Agency to meet the needs of the Ministry of Environment Highlight the water quality improvement effect of the Royal Palace livestock house purchase project Measures against livestock pollution sources in the Saemangeum basin Preemptive establishment of the Feasibility The logic of the total project cost and implementation period was quickly developed according to the results of the service.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2022년 임인년(壬寅年) 새해 첫 일출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