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사회일반
권익현 부안군수 '농심(農心) 위로' 현장행정
공공비축미곡 건조벼 매입현장… 행안면 광일창고 방문
기사입력: 2021/11/04 [17:29]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이한신 기자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한 눈에 봐도 특등품이네!              권익현 전북 부안군수가 4일 현장행정 일환으로 농심(農心)을 위로하기 위해 2021년산 공 공비축미곡 건조벼 매입이 진행되고 있는 행안면 광일창고를 찾아 관계자들의 노고를 격려한 뒤 앞 마당에 놓인 포대벼를 살펴보고 있다.                                          / 사진제공 = 부안군청 기획감사실 최광배     © 이한신 기자

 

▲  권익현(왼쪽) 부안군수가 지난 3일 도청 4층 대회의실에서 '새로운 미래, 함께 만들어 가는 생태문명 시대'를 주제로 열린 '생태문명 컨퍼런스' 선언식에 앞서 송하진(오른쪽) 도지사와 면담을 갖는 자리에서 "병해충 방제횟수를 기존 2회에서 4회로 늘렸으나 이삭도열병 등 피해가 확산됐다"며 "벼 병해충 피해 농업재해 인정"을 요청하는 치밀한 행보를 구사하고 있다.                                                                                                                                        © 이한신 기자



 

 

 

 

 

전북 부안군이 지난달 15일부터 2021년산 공공비축미곡 산물벼(수확 후 건조하지 않은 벼) 와 건조벼 매입에 착수한 가운데 권익현 군수가 4일 행안면 광일창고를 찾아 관계자 및 농심(農心)을 위로하는 현장행정을 펼쳤다.

 

권 군수는 이 자리에서 "코로나19로 어려운 여건에도 불구하고 희망을 잃지 않고 고품질 쌀 생산을 위해 전념한 농업인들의 노고에 깊은 감사를 드린다"고 말문을 연 뒤 "올해 산물벼 수매 물량이 증가한 만큼, 적기 출하로 고품질의 벼를 기간 내에 전량 매입할 수 있도록 노력해 달라""앞으로도 농가 소득 보전을 위해 행정력을 모으겠다"고 밝혔다.

 

특히 "올해는 도열병세균벼알마름병 등 병충해로 평년에 비해 수확량이 감소하고 벼 품질이 저하되는 등 벼농사 피해로 농업인들의 근심이 깊은 상황을 잘 알고 있다""유례없는 가을장마로 병해충 방제횟수를 늘렸지만 피해가 확산된 만큼, 지역 농업인들이 원하고 있는 농업재해로 인정받을 수 있도록 모든 역량을 집중하겠다"고 약속했다.

 

그러면서 "산물벼에 이어 오는 12월말까지 총 9,046여톤의 공공비축미곡 매입을 완료할 계획"이라며 "검사장 내 코로나19 대응수칙 역시 철저하게 준수해 줄 것"을 덧붙였다.

 

올해 매입 가격은 통계청에서 105일부터 1225일까지 10일 간격으로 조사한 전국 평균 쌀값을 조곡(40kg)으로 환산한 가격이 적용된다.

 

벼 매입 직후 포대(40kg)30,000원의 중간 정산금을 농가에 우선 지급하고 나머지 차액은 매입 가격이 확정된 이후 1231일까지 지급할 계획이며 지난해 벼 매입가격은 1등급 40kg 1포당 75,140원이 적용됐다.

 

부안군은 오는 12월말까지 건조벼 총 9,046여톤의 공공비축미곡 매입을 완료한다.

 

한편, 권 군수는 지난 3일 도청 4층 대회의실에서 '새로운 미래, 함께 만들어 가는 생태문명 시대'를 주제로 열린 '생태문명 컨퍼런스' 선언식에 앞서 송하진 도지사와 면담을 갖고 "병해충 방제횟수를 기존 2회에서 4회로 늘렸으나 이삭도열병 등 피해가 확산됐다""벼 병해충 피해 농업재해 인정"을 요청했다.

 

"병해충 피해 벼에 대해 농가 희망물량 전량 매입 및 매입단가를 20211등급 단가의 80% 이상으로 결정해 줄 것""현재 공공비축미 정부매입 품종이 최대 2개 품종으로 제한됨에 따라 병해충 및 기상재해가 발생할 경우 피해가 확산돼 쌀 안정생산에 차질을 빚을 수 있는 만큼, 품종 선택권 확보를 위한 공공비축미 정부매입 품종 확대"도 건의했다.

 

권 군수는 지난달 30일 더불어민주당 송영길 대표가 벼 병해충 피해 상황을 살펴보기 위해 전북 김제 광활면 은파리 들판을 찾은 더불어민주당 송영길 대표에게 "유례없는 가을장마로 부안지역 신동진 벼 재배면적의 70%가 벼 병해충 피해를 입었다""풍년으로 이어지지 못해 한숨만 깊어가고 있는 농민의 마음을 헤아려 농업재해로 인정될 수 있도록 정부 부처를 방문하는 발품이라도 팔겠으니 힘을 보태 줄 것"을 요청한 바 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Buan County Mayor Kwon Ik-hyeon 'Comfort Nongshim' on-site administration

Public stockpile rice purchase siteVisit Gwangil Warehouse in Haengan-myeon

 

Reporter Lee Han-shin

 

From the 15th of last month, Buan-gun, Jeollabuk-do began purchasing publicly stockpiled rice (rice that has not been dried after harvest) and dried rice for 2021, and Governor Kwon Ik-hyeon visited the Gwangil Warehouse in Haengan-myeon on the 4th to comfort the officials and Nongshim. Conducted field trips.

 

Governor Kwon said at this meeting, "I am deeply grateful for the hard work of the farmers who have dedicated themselves to the production of high-quality rice without losing hope despite the difficult conditions due to the Corona 19." Please make an effort to purchase all the high-quality rice within the period through timely shipment.

 

In particular, he said, “This year, we are well aware of the deep concerns of farmers due to damage to rice farming, such as a decrease in yield compared to normal years and a decrease in rice quality due to pests such as blast disease and bacterial blight. However, as the damage has spread, we will concentrate all our capabilities so that it can be recognized as an agricultural disaster desired by local farmers."

 

He added, "We plan to complete the purchase of 9,046 tons of public stockpile rice, including dried rice, by the end of December following the production of rice.

 

This year's purchase price is the price converted into coarse grain (40 kg) of the national average rice price surveyed at 10-day intervals from October 5 to December 25 by the National Statistical Office.

 

Immediately after the rice purchase, the intermediate settlement amount of 30,000 won per sack (40kg) is paid first to the farmer, and the remaining difference will be paid by December 31 after the purchase price is confirmed. applied

 

Buan-gun will complete the purchase of a total of 9,046 tons of dry rice by the end of December.

 

Meanwhile, Governor Kwon had a meeting with Governor Song Ha-jin prior to the declaration ceremony of the 'Ecological Civilization Conference' held under the theme of 'a new future, an era of ecological civilization that we create together' in the conference room on the 4th floor of the provincial office on the 3rd and said, "The number of pests and pests has been controlled twice. It was increased to four times, but damage such as ear blast disease spread," he said.

 

In addition, "for rice damaged by pests, we will purchase the entire quantity desired by farmers and determine the purchase price to be at least 80% of the first-grade unit price in 2021" and "As the current government-purchased varieties from the public stockpile are limited to a maximum of two varieties, In the event of a meteorological disaster, damage may spread and cause a setback in stable rice production.

 

On the 30th of last month, Governor Kwon said to Song Yeong-gil, president of the Democratic Party of Korea, who visited the silver pari field in Gwanghwal-myeon, Gimje, Jeollabuk-do, where Song Young-gil, chairman of the Democratic Party of Korea, visited the silver pari field in Gimje, Jeollabuk-do to examine the damage caused by rice pests and diseases. He asked for help, saying, "I will sell even a visit to the government department so that it can be recognized as an agricultural disaster, considering the hearts of farmers who are only sighing deeply because they have not been able to lead to a bountiful harvest."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2022년 임인년(壬寅年) 새해 첫 일출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