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사회일반
부안군 '재난대응 안전한국훈련' 실시
지진ㆍ화재ㆍ감염병 등 복합재난 대비… 3개 기관, 토론 중심
기사입력: 2021/11/04 [18:10]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이한신 기자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전북 부안군은 4일 청사 5층 대회의실에서 김종택 부군수 주재로 '2021 재난대응 안전한국훈련'을 실시하고 있다. / 사진제공 = 부안군청 기획감사실 최광배                                                                                             © 이한신 기자

 

▲  김종택 부군수가 모두발언을 통해 "노령화로 인한 재난취약계층 증가와 시설물 대형화 및 복합화ㆍ노후화 등에 따른 대규모 복합재난과 신종 감염병ㆍ조류인플루엔자(AI)ㆍ구제역ㆍ아프리카 돼지열병(ASF) 등이 발생할 가능성이 증대하고 있다"며 "대응 매뉴얼 구축ㆍ교육ㆍ훈련ㆍ홍보 등 지진발생 이전 대책과 조기경보ㆍ신속대응 체계ㆍ복구대책 등을 다시 한 번 세밀하고 꼼꼼하게 점검해 줄 것"을 당부하고 있다.                                                     © 이한신 기자

 

▲  '2021 재난대응 안전한국훈련'을 주재한 김종택(앞줄 가운데) 부군수가 부안경찰서 경비교통과 김선우(앞줄 오른쪽에서 두 번째) 경위와 부안소방서 방호구조과 송상엽(앞줄 오른쪽에서 세 번째) 팀장을 비롯 군청 재난안전본부 산하 11개 팀장 등과 '파이팅'을 외치며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이한신 기자



 

 

 

 

전북 부안군은 4일 청사 5층 대회의실에서 김종택 부군수 주재로 '2021 재난대응 안전한국훈련'을 실시했다.

 

올해 안전한국훈련은 코로나19 확산 차단 및 예방을 위해 현장훈련은 생략하고 부안경찰서(경비교통과 김선우 경위)와 부안소방서(방호구조과 송상엽 팀장)를 비롯 군청 재난안전본부 산하 11개 팀장이 참여한 가운데 토론 중심으로 이뤄졌다.

 

특히 이번 훈련은 규모 6.5의 지진이 발생한 가상 상황을 시나리오로 설정, 노인요양병원 건축물 붕괴화재발생다수의 사상자 등 복합재난에 따른 상황전파 상황 판단회의 인명구조 현장 의료반 설치 인력 및 물자 지원 요청 임시시설 운영 수습 및 복구 등 각 분야별로 신속하고 체계적인 재난대응 형식으로 진행됐다.

 

, 13개 실무반 임무와 단계별 대응조치 및 협업체계 구축을 논의하는 등 돌발 상황 발생에 따른 해결 방안 모색 및 대응과정에 파생된 문제점에 대한 최적의 개선점을 도출하는 자체평가로 마무리됐다.

 

이날 김종택 부군수는 모두발언을 통해 "노령화로 인한 재난취약계층 증가와 시설물 대형화 및 복합화노후화 등에 따른 대규모 복합재난과 신종 감염병조류인플루엔자(AI)구제역아프리카 돼지열병(ASF) 등이 발생할 가능성이 증대하고 있다"고 말문을 열었다.

 

그러면서 "부안군도 이제 더 이상 지진 안전지대가 아닌 만큼, 발생할 수 있는 피해 규모를 상상력에 의존하면 도움이 되지 않는다""대응 매뉴얼 구축교육훈련홍보 등 지진발생 이전 대책과 조기경보신속대응 체계복구대책 등을 다시 한 번 세밀하고 꼼꼼하게 점검해 줄 것"을 당부했다.

 

이어 "불시에 발생하는 사회재난으로부터 나의 안전과 우리 모두의 행복을 위해 언제어디서든 각종 재난대처 능력을 키우기 위해서는 군민 모두가 평상시 국민행동요령을 숙지할 수 있도록 힘을 모아 달라"고 덧붙였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Conducted 'Disaster Response Safe Country Training' in Buan-gun

Prepare for complex disasters such as earthquakes, fires, and infectious diseases3 Institutions, Debate Centered

 

Reporter Lee Han-shin

 

On the 4th, Buan-gun, Jeollabuk-do, held the '2021 Disaster Response Safe Country Training' in the conference room on the 5th floor of the government building, presided over by Deputy Governor Kim Jong-taek.

 

This year’s training for the safe station is focused on discussion with the participation of 11 team leaders under the Disaster and Safety Headquarters of the county government, including the Buan Police Station (Security Guard and Inspector Kim Seon-woo) and the Buan Fire Station (Protection Rescue Division Team Leader Song Sang-yeop), omitting on-site training to block and prevent the spread of COVID-19. was made with

 

In particular, this exercise is set up as a scenario where an earthquake of magnitude 6.5 occurred, and situation propagation situation judgment meeting lifesaving on-site medical team installation manpower It was conducted in the form of a prompt and systematic disaster response in each field, such as requesting for and material support, operation of temporary facilities, and repair and recovery.

 

In addition, it ended with a self-evaluation that sought solutions for unexpected situations, such as discussing the 13 working group tasks, step-by-step response measures and the establishment of a cooperative system, and deriving optimal points for improvement for problems derived from the response process.

 

Deputy Governor Kim Jong-taek said in a remark on the same day, "There is a possibility that large-scale complex disasters and new infectious diseases, avian influenza (AI), foot-and-mouth disease, African swine fever (ASF), etc. may occur due to the increase in the number of disaster-vulnerable classes due to aging and the large-scale, complex, and aging facilities. It is increasing," he said.

 

"As Buan-gun is no longer an earthquake-free zone, relying on your imagination to estimate the scale of damage that can occur is not helpful," he said. We urge you to carefully and meticulously check the response system and recovery measures once again."

 

He added, "For my safety from unexpected social disasters and for the happiness of all of us, I ask that all citizens of the county and the county gather strength so that they can familiarize themselves with the general rules of conduct in normal times in order to develop the ability to respond to various disasters anytime and anywhere."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2022년 임인년(壬寅年) 새해 첫 일출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