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사회일반
부안군 '친절마인드 교육' 실시
전 직원 대상… 고객 지향 행정서비스 구현
기사입력: 2021/11/10 [12:33]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이한신 기자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전북 부안군이 대군민 행정서비스의 질적인 향상을 통해 군정에 대한 만족도를 높이기 위해 10일 청사 대강당에서 전 직원을 대상으로 'May I hep you, 친절마인드' 교육을 실시하고 있다.    / 사진제공 = 부안군청 기획감사실 최광배                                                                                                                                                           © 이한신 기자

 

▲  권익현 부안군수가 교육에 앞서 "친절은 소멸 위기를 극복하고 '미래로 세계로 생동하는 부안'으로 나아가기 위한 최고의 전략"이라며 "친절 실천은 말처럼 쉽지 않지만, 상대방에 대한 의도적인 관심부터 시작하는 만큼, 작은 친절 및 사소한 친절부터 실천하자"는 당부의 말을 하고 있다.                                                                               © 이한신 기자

 

▲  강사로 초빙된 휴먼스타코칭연구소 박은선 대표가 ▲ 나에게 친절하기 ▲ 부정적인 자기대화 ▲ 악성민원 대처 방법 등을 설명하며 공강대를 이끌어내고 있다.                                                                                           © 이한신 기자

 

 

 

 

 

 

전북 부안군이 10일 전 직원을 대상으로 'May I hep you, 친절마인드'교육을 실시했다.

 

이날 청사 대강당에서 총 3차례에 걸쳐 진행된 친절 교육은 군민들이 바라는 행정수요가 복잡하고 다양화됨에 따라 대군민 행정서비스의 질적인 향상을 통해 군정에 대한 만족도를 거양하는 동시에 자발적인 참여를 이끌어내기 위해 마련됐다.

 

특히 친절마인드 공감 커뮤니케이션 스킬 향상에 초점을 맞춰 친절한 민원처리를 통한 청렴도 향상 및 지속 가능한 실천을 통해 신뢰받는 군정을 실현할 수 있는 구체적인 방안 등을 제시해 호응도를 높였다.

 

, 휴먼스타코칭연구소 박은선 대표가 강사로 초빙돼 나에게 친절하기 부정적인 자기대화 악성민원 대처 방법 등을 알아보고 공감하는 시간도 가졌다.

 

권익현 부안군수는 "친절은 소멸 위기를 극복하고 '미래로 세계로 생동하는 부안'으로 나아가기 위한 최고의 전략"이라며 "친절 실천은 말처럼 쉽지 않지만, 상대방에 대한 의도적인 관심부터 시작하는 만큼, 작은 친절 및 사소한 친절부터 실천하자"고 당부했다.

 

한편, 부안군은 지속적으로 친절교육과 전화 친절도ㆍ민원 만족도 조사를 실시해 군민이 공감하고 체감할 수 있는 고객 지향적 행정서비스를 구현한다는 계획이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Buan-gun 'Kind Mind Education'

For all employeesImplementation of customer-oriented administrative services

 

Reporter Lee Han-shin

 

Buan-gun, Jeollabuk-do, conducted 'May I hep you, a kind mind' education for all employees on the 10th.

 

The kindness education held three times in the auditorium of the government building was prepared to increase satisfaction with the military administration and induce voluntary participation by improving the quality of administrative services for the general public as the administrative demands desired by the military people became complex and diversified. done.

 

In particular, with a focus on improving the kind-minded and sympathetic communication skills, the level of integrity through friendly civil complaint handling and specific measures to realize reliable military administration through sustainable practice were presented, thereby increasing the response rate.

 

In addition, Park Eun-sun, CEO of Human Star Coaching Research Institute, was invited as a lecturer to learn about being kind to me negative self-talk how to deal with malicious complaints.

 

Kwon Ik-hyeon, Mayor of Buan, said, "Kindness is the best strategy for overcoming the crisis of extinction and moving toward 'Buan that is alive into the future'. Let's practice kindness and small kindness first."

 

Meanwhile, Buan-gun plans to implement customer-oriented administrative services that citizens can empathize with and experience by continuously conducting kindness education and telephone kindness and civil complaint satisfaction surveys.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2022년 임인년(壬寅年) 새해 첫 일출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