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사회일반
강태선 블랙야크 회장 '금탑산업훈장'
제35회 섬유의 날… 원자재 국산화ㆍ동반성장 등 기여 공로
기사입력: 2021/11/11 [15:01]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김현종 기자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한국스카우트연맹 총재를 맡고 있는 강태선(사진) 비와이엔 블랙야크 회장이 제35회 섬유의 날을 맞아 영예의 '금탑산업훈장'을 수훈한다.

 

강태선 회장은 이날 오후 5시 서울 대치동에 위치한 섬유센터에서 개최될 2021년 섬유의 날 기념식에서 섬유패션산업발전과 글로벌 위상 강화 및 아웃도어 의류 대중화 등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아 수상 무대에 오른다.

 

강 회장은 환경과 사람 중심의 지속 가능경영(ESG)을 선도하고 있으며 아웃도어 의료 1세대 개척자로 아웃도어 의류 대중화 및 국내 최초로 페트병을 활용한 k-rPET 재생섬유로 만든 친환경 기능성 제품 개발 등 지속가능 경영과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에 선도적 역할을 하고 있다.

 

특히 원자재 국산화 및 국내 섬유소재업체와 전략적 파트너십을 통한 동반성장에 기여한 공로를 높게 평가 받았다.

 

한편 '섬유의 날'은 섬유패션산업이 국내 제조업 가운데 최초로 수출 100억불을 달성한 19871111일을 기념해 매년 개최되고 있다.

 

비와이엔 블랙야크는 현재 아웃도어 카테고리 전 품종에서 플러스틱(PLUSTIC) 제품을 생산하고 있다.

 

플러스틱은 블랙야크가 전국의 지자체 및 기업들과 국내에서 사용된 페트병의 자원 순환 시스템을 구축하며 자사 브랜드를 통해 선보이는 친환경 제품군의 이름으로 최근 의류신발용품에 이어 친환경 옷걸이까지 선보이며 플러스틱 라인 확산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패션업계 최초로 유엔경제사회이사회 특별협의지위기구인 UN SDGs협회가 발표한 '2021 UN 지속가능개발목표경영지수' 1위 그룹으로 선정되는 등 전 세계 아웃도어 패션기업으로는 최초로 유엔 자발적 공약 국제친환경 인증인 'GRP 최우수 등급(AAA)'도 획득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Taeseon Kang, Chairman of BEWYN Black Yak 'Gold Tower Order of Industrial Service Merit'

The 35th Textile DayContributions such as localization of raw materials and shared growth

 

Reporter Kim Hyun-jong

 

Kang Tae-sun(pictured) president of the Korea Scouting Federation, is awarded the 'Gold Tower Order of Industrial Service Merit' on the occasion of the 35th Textile Day.

 

Chairman Kang Tae-sun will be awarded the award in recognition of his contribution to the development of the textile and fashion industry, strengthening global status, and popularization of outdoor clothing at the 2021 Textile Day commemoration ceremony to be held at the Textile Center located in Daechi-dong, Seoul at 5 pm on the same day.

 

Chairman Kang is leading the environment and people-centered sustainable management (ESG), and as a pioneer of the first generation of outdoor medical care, he popularized outdoor clothing and developed eco-friendly functional products made of k-rPET recycled fiber using plastic bottles for the first time in Korea. It is playing a leading role in management and various social contribution activities.

 

In particular, it was highly evaluated for its contribution to localization of raw materials and shared growth through strategic partnerships with domestic textile material companies.

 

Meanwhile, 'Textile Day' is held every year to commemorate November 11, 1987, when the textile and fashion industry achieved $10 billion in exports for the first time among domestic manufacturing companies.

 

BwN Black Yak Co., Ltd. is currently producing PLUSTIC products in all outdoor categories.

 

Plustic is the name of an eco-friendly product line that Black Yak introduces through its own brand by establishing a resource circulation system for domestically used PET bottles with local governments and companies across the country. Efforts are being made to spread

 

In addition, for the first time in the fashion industry, it was selected as the first group in the '2021 UN Sustainable Development Goals Management Index' announced by the UN SDGs Association, a special consultative body of the UN Economic and Social Council, as the first outdoor fashion company in the world to be the first outdoor fashion company in the world to make a UN voluntary pledge to be environmentally friendly. It also acquired the 'GRP highest grade(AAA)', which is the certification.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전북경찰 '설 명절 종합치안대책' 수립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