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사회일반
탄소복합재 신뢰성 평가센터 '개관'
전북, 국내 최초 사례… 38종 공인 시험ㆍ평가 지원
기사입력: 2021/11/12 [14:18]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이요한 기자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전북에 둥지를 튼 탄소기업이 생산하고 있는 복합재 제품에 관련된 시험ㆍ평가 및 국제표준 성능인증을 받을 수 있는 '탄소복합재 신뢰성 평가센터'가 전국 최초 사례로 12일 개관식을 갖는 것으로 본격적인 업무를 개시했다. 【 송하진(가운데) 도지사와 김승수(왼쪽에서 세 번째) 전주시장을 비롯 주요 참석자들이 개관을 선포하는 버튼을 누르고 있다】                                                                                                             / 사진제공 = 전북도청     © 이요한 기자

 

▲  송하진(앞줄 가운데) 전북지사가 '탄소복합재 신뢰성 평가센터' 개관식에 참석한 주요 인사들과 함께 '파이팅'을 외치며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이요한 기자

 

▲  송하진(왼쪽에서 두 번째) 전북지사가 개관식 직후 자리를 옮겨 한국탄소산업진흥원과 한국건설생활환경시험연구원 전북지원 특성에 맞는 46종의 시험 인ㆍ검증용 장비를 살펴보고 있다.                                            © 이요한 기자

 

▲  항공우주 ▲ 모빌리티 ▲ 해양분야의 탄소 복합재 특성 및 부품 평가를 진행할 수 있는 총 21종의 장비를 구축한 한국탄소산업진흥원 신뢰성 평가동 전경.                                                                                               © 김현종 기자

 

▲  총 25종의 장비로 ▲ 장비건설 ▲ 생활안전 ▲ 레저분야의 탄소 복합재 부품 및 제품 안전성 평가를 실시하게 될 한국건설생활환경시험연구원 전북지원 실증 평가동 전경.                                                                           © 김현종 기자



 

 

 

 

전북에 둥지를 튼 탄소기업이 생산하고 있는 복합재 제품에 관련된 시험평가 및 국제표준 성능인증을 받을 수 있는 센터가 개관해 비용절감 및 기간단축으로 경영환경을 개선할 수 있게 됐다.

 

탄소 복합재에 특화된 신뢰성 평가센터 구축은 전국 최초 사례다.

 

12일 송하진 도지사와 김승수 전주시장 및 방윤혁 한국탄소산업진흥원장조영태 한국건설생활환경시험연구원장한국탄소나노산업협회 이범연 전무이영석 한국탄소학회장을 비롯 비나텍() 성도경 대표 등이 참석한 가운데 한국탄소산업진흥원과 한국건설생활환경시험연구원 전북지원에 '탄소복합재 신뢰성 평가센터' 개관식을 축하했다.

 

송하진 도지사는 이 자리에서 "그동안 도내 중소기업으로부터 인증체계 구축이 시급하다는 목소리가 많았는데 신뢰성 센터가 완공돼 기업의 어려움도 해결되고 비용과 시간을 절약 할 수 있게 됐다""앞으로 탄소 복합재 신뢰성 센터가 전북 탄소산업 발전의 창구가 되고 대한민국 탄소산업 성공의 길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이날 본격적인 업무를 개시한 '탄소복합재 신뢰성 평가센터'는 총 193억 원의 사업비를 투입, 전주 친환경첨단복합단지 6,452부지에 연면적 4,760규모로 진흥원 신뢰성 평가동(2, 1,900m2)과 연구원 실증평가동(2, 1,400m2)을 각각 건립하고 기관 특성에 맞는 46종의 시험 인검증용 장비를 구축했다.

 

한국탄소산업진흥원은 항공우주 모빌리티 해양분야의 탄소 복합재 특성 및 부품 평가를 진행할 수 있는 총 21종의 장비를 구축했다.

 

한국건설생활환경시험연구원 전북지원은 총 25종의 장비로 장비건설과 생활안전 레저분야의 탄소 복합재 부품 및 제품 안전성 평가를 실시하게 된다.

 

산업통상자원부전북도전주시는 도내 중소기업의 신기술 개발 촉진과 소재 및 부품의 국제 표준개발 등의 기반이 마련돼 기업이 개발한 기술에 대한 상용화와 해외 판로개척에도 긍정적인 영향을 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특히, 센터 구축에 앞서 '탄소산업기반조성사업'을 통해 개발된 기술 등에 대한 실증평가도 가능해 기술개발~실증~사업화의 전 과정을 통합적으로 관리하고 지원할 수 있는 토대 역시 갖춰졌다.

 

'탄소복합재 신뢰성 평가센터' 개관으로 도내에서 공인시험과 KS(한국산업규격)KC(국가통합인증마크) 성능인증 등이 가능해 비용과 기간이 큰 폭으로 단축된다.

 

비용 측면으로 살펴보면 국내의 경우 기존보다 9.3% 경감되며 국제인증을 위해 해외에 맡겼던 과거에 비해 건당 1,400만원이 절감되는 효과를 누릴 수 있다.

 

평가기간도 국내는 5~4해외는 무려 7개월이 단축된다.

 

, 소재~부품~완제품 등 전()주기적 시험 평가와 인증지원 인프라가 구축됨에 따라, KC 295성능인증 118탄소 165개 등 도내 약 578개 기업의 기술애로 해소와 함께 국내 탄소산업 경쟁력을 강화할 수 있게 됐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Carbon Composite Reliability Evaluation Center 'Opened'

Jeonbuk, the first case in Korea38 types of accredited test/evaluation support

 

Reporter Yohan Lee

 

A center that can receive tests and evaluations and international standard performance certifications related to composite products produced by carbon companies based in Jeollabuk-do has opened, enabling the business environment to be improved by reducing costs and shortening the period.

 

The establishment of a reliability evaluation center specialized for carbon composites is the first case in the country.

 

On the 12th, Governor Song Ha-jin, Jeonju Mayor Kim Seung-su, Korea Carbon Industry Promotion Institute Director Bang Yun-hyeok, Korea Institute of Construction and Living Environment Research Institute Cho Young-tae, Korea Carbon Nano Industry Association Executive Director Lee Beom-yeon, Korean Carbon Society President Lee Young-seok, and VINATech CEO Sung-kyung Seong-gyeong attended the event. In the middle, the Korea Carbon Industry Promotion Agency and the Korea Construction Living Environment Testing Institute, Jeonbuk support, celebrated the opening ceremony of the 'Carbon Composite Reliability Evaluation Center'.

 

At this meeting, Governor Song Ha-jin said, "There have been many voices from small and medium-sized businesses in the province that it is urgent to establish a certification system. We will do our best to become a window for the development of the carbon industry in Jeonbuk and become a road to the success of the carbon industry in Korea."

 

The 'Carbon Composite Reliability Evaluation Center', which started its work on the same day, invested a total of 19.3 billion won in the total floor area of ​​4,760 m2 in the Jeonju eco-friendly high-tech complex, with a total floor area of ​​4,760 m2. Each demonstration and evaluation building (2nd floor, 1,400m2) was built, and 46 types of testing and verification equipment suitable for the characteristics of the institution were built.

 

The Korea Carbon Industry Promotion Agency has built a total of 21 types of equipment that can evaluate the characteristics and parts of carbon composites in the aerospace mobility marine field.

 

The Jeonbuk Branch of the Korea Institute of Construction and Living Environment will conduct a safety evaluation of carbon composite parts and products in the field of equipment construction and living safety leisure with a total of 25 types of equipment.

 

The Ministry of Trade, Industry and Energy, Jeonbuk-do, and Jeonju-si are expected to have a positive impact on the commercialization of the technology developed by the company and the development of overseas markets by facilitating the development of new technologies by small and medium-sized enterprises in the province and developing international standards for materials and parts.

 

Also, the foundation for integrated management and support of the entire process of technology development, demonstration, and commercialization has been laid.

 

With the opening of the 'Carbon Composite Reliability Evaluation Center', accredited tests and KS (Korean Industrial Standards) and KC (National Integrated Certification Mark) performance certifications can be performed in the province, thereby significantly reducing cost and period.

 

In terms of cost, domestic cost is reduced by 9.3% compared to the previous one, and 14 million won per case can be saved compared to the past when it was entrusted overseas for international certification.

 

The evaluation period is also shortened by 5 to 4 days in Korea and 7 months abroad.

 

In addition, as the entire periodical test evaluation and certification support infrastructure, such as materials, parts, and finished products, was established, the technical difficulties of about 578 companies in the province including 295 KCs, 118 performance certifications, and 165 carbons were resolved and the domestic carbon industrial competitiveness can be strengthened.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2022년 임인년(壬寅年) 새해 첫 일출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