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사회일반
전북도 '메타버스(가상세계) 협의체' 발대
기업ㆍ이통사ㆍ방송사ㆍ유관기관ㆍ대학 등 30여곳 참여
기사입력: 2021/11/12 [16:20]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이요한 기자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12일 전라북도 콘텐츠융합진흥원 1층에서 열린 메타버스 협의체 발대식 및 산업육성 세미나에 앞서 송하진(왼쪽에서 다섯 번째) 지사가 메타버스 기업ㆍ이동통신사ㆍ방송미디어사 등 기업들과 유관기관 관계자 등과 함께 '메타버스로 전라북도 디지털 재도약'을 외치며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사진제공 = 전북도청     © 김현종 기자

 

▲  '메타버스로 전라북도 디지털 재도약'을 비전으로 한 3대 추진전략과 8대 추진과제.  / 도표제공 = 전북도청     © 김현종 기자



 

 

 

코로나19 감염병 여파로 비대면 시대가 장기화되면서 소통채널로 급부상한 메타버스(가상세계) 산업을 전북의 신산업으로 육성하기 위해 협의체 발대식 및 세미나가 개최됐다.

 

전북도는 12일 콘텐츠융합진흥원 1층에서 '전라북도 메타버스 협의체' 발대식과 메타버스 산업육성을 위한 전문가 초청 토론회를 개최했다.

 

이날 발대식과 토론회는 송하진 도지사를 비롯 메타버스 기업이동통신사방송미디어사 등 기업들과 유관기관 관계자 등이 참석한 가운데 1부와 2부 순서로 유튜브를 통해 온라인으로 생중계됐다.

 

메타버스 협의체는 가상세계 시대를 선도하기 위해 산연이 주도하고 전북도가 뒷받침하는 체계로 결성됐다

 

협의체는 LG전자 더가람 조이그램 KT JTV 전주방송 케이홀로 와이에이피 등 17개 콘텐츠 및 미디어 기업과 세계스카우트잼버리조직위원회 한국국토정보공사 원광대학교 등 학연관 13개 기관 등 총 30여개 기업 및 기관으로 구성됐다.

 

향후, 지속적으로 참여기업 및 기관을 확대해 나갈 계획으로 기업간 협업 체계로 메타버스 서비스를 발굴기획 메타버스 산업과 기술 동향 공유 메타버스 서비스 확대를 위한 지원책 발굴 등 다양한 프로젝트 그룹으로 운영될 예정이다.

 

송하진 도지는 인사말을 통해 "그동안 전북은 홀로그램확장현실(XR)실감형 콘텐츠 등 관련 사업을 추진하는 동안 기본기를 다져왔다""청년들의 미래먹거리 산업인 메타버스 산업의 중심지로 자리매김해 새로운 산업지도를 그릴 수 있도록 힘을 모아줄 것을 바란다"고 당부했다.

 

한편, 이날 '메타버스로 전라북도 디지털 재도약'을 비전으로 메타버스로 전북형 뉴딜 견인 K-뉴딜 2.0 기반 메타버스 생태계 선제적 지원 공공 메타버스로 기업지원 확대 등의 3대 추진전략과 8대 추진과제가 발표됐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Jeollabuk-do 'Metaverse(virtual world) council' launched

About 30 companies including companiesmobile carriersbroadcasting companiesrelated institutions and universities participated

 

Reporter Yohan Lee

 

As the non-face-to-face era has been prolonged in the aftermath of the COVID-19 infectious disease, a conference was held to foster the metaverse(virtual world) industry, which has emerged as a communication channel, as a new industry in Jeollabuk-do.

 

On the 12th, Jeollabuk-do held a launching ceremony for the 'Jeonbuk-do Metaverse Council' on the 1st floor of the Content Convergence Promotion Agency and invited experts to discuss the metaverse industry.

 

On this day, the launch ceremony and discussion were broadcast live online through YouTube in the order of the first and second parts, with Governor Song Ha-jin, as well as companies such as Metaverse companies, mobile carriers, broadcasting media companies, and related organizations in attendance.

 

The Metaverse Council was formed as a system led by industry, academia, and research and supported by Jeollabuk-do to lead the virtual world era.

 

The council consists of 17 content and media companies including LG Electronics The Garam Joygram KT JTV Jeonju Broadcasting K-Holo YAP World Scout Jamboree Organizing Committee Korea Land Information Corporation 13 academic institutions including Wonkwang University It is composed of a total of 30 companies and institutions including institutions.

 

In the future, with a plan to continuously expand participating companies and institutions, Discover and plan Metaverse services through an inter-company collaboration system Share technology trends with the Metaverse industry Operate as various project groups such as discovering support measures for expanding Metaverse services will be

 

Song Ha-jin, Doji, said in a greeting, "In the meantime, Jeonbuk has been solidifying the basics while promoting related businesses such as holograms, extended reality (XR), and immersive content." We hope that you will join forces to draw a new industrial map."

 

Meanwhile, with the vision of 'Jollabuk-do digital leap forward with Metaverse,' the three major promotion strategies were: Leading Jeonbuk-style New Deal with Metaverse Preemptive support for the Metaverse ecosystem based on K-New Deal 2.0 Expanding corporate support with the public Metaverse Eight major initiatives were announced.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2022년 임인년(壬寅年) 새해 첫 일출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