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사건/사고
전북경찰 '6.1 지방선거 관련' 압수수색
A지역 B후보자 선거캠프… C씨 자택과 휴대폰 등
기사입력: 2022/05/23 [09:56]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김현종 기자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전북경찰청 반부패경제범죄수사대는 지난 21일 오전 9시 30분께 B후보자 선거캠프 관계자인 C씨 자택과 휴대폰 등에 대해 압수수색 영장을 집행했다.     (전라북도경찰청 전경)                 / 사진 = 브레이크뉴스 전북취재본부 DB                                                                                                                                                          © 김현종 기자



 

 

6.1 지방선거가 중반전에 접어든 가운데 공직선거법 관련 고소고발이 잇따라 경찰이 수사를 확대하고 있는 가운데 도내 A지역 B후보자와 연관된 것으로 추정되는 30만원 상당의 점심식사 모임 참석을 두고 경찰이 수사에 착수했다.

 

23일 전북경찰청 부안경찰서는 지난 21일 오전 930분께 B후보자 선거캠프 관계자인 C씨 자택과 휴대폰 등에 대해 압수수색 영장을 집행했다.

 

경찰은 이날 수사에 필요한 자료를 확보했으며 B후보와 연관성도 파악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B씨가 예비후보 당시 점심식사 모임 참석을 두고 '접대'라는 의혹이 제기된 부분을 밝혀내기 위해 압수물 분석이 마무리되는 데로 당시 참석자 등을 차례로 소환해 '공직선거법 위반' 혐의로 조사할 예정이다.

 

B후보는 당시 배우자와 함께 지역의 한 식당을 방문해 20여명과 인사를 나눈 것은 행사 목적도 없이 선거기간 일회성 모임을 찾아가 지지를 호소하는 과정에 캠프 관계자인 C씨가 이들에게 '음식을 제공한 것'이 아니냐는 의혹을 받고 있는 것으로 취재결과 확인됐다.

 

경찰 한 관계자는 "공직선거법 위반 혐의가 있는 것으로 판단돼 관련 의혹을 밝혀내기 위해 압수수색 영장을 집행한 것은 맞다""수사 초기 단계라 구체적인 혐의 내용은 밝힐 수 없다"고 말했다.

 

한편, 경찰은 공직선거법 공소시효는 선거가 끝난 뒤 6개월인 만큼, 최대한 신속하게 수사하겠다는 방침이다.

 

경우에 따라, 재판 결과 당선 무효형이 나올 가능성도 배제할 수 없을 것으로 예상돼 경찰 수사 선상에 오른 관련 후보자와 선거 캠프 관계자 및 지역 여론이 촉각을 곤두세우고 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이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 입니다.

구글 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 위해 노력하고 있으며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and assumes that there ar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Jeollabuk-do Police Search and Confiscate '6.1 Local Election Related'

Candidate B in Area A Election CampC's home and cell phone

 

Reporter Kim Hyun-jong

 

As the 6.1 local elections are approaching midway, the police are expanding their investigation into complaints and accusations related to the Public Official Election Act. did.

 

According to the police on the 23rd, the Jeonbuk National Police Agency's anti-corruption and economic crime investigation team executed a search and seizure warrant on the home and mobile phone of Mr.

 

It is known that the police have secured the necessary data for the investigation and are investigating the connection with Candidate B.

 

The police plan to investigate the charges of 'violation of the Public Official Election Act' by summoning the attendees one after the other as the analysis of the confiscated material has been completed to uncover the suspicion of 'hospitality' regarding Mr. B's attendance at lunch as a preliminary candidate. am.

 

At the time of Candidate B, he and his spouse visited a local restaurant and greeted about 20 people without any purpose for the event. In the process of visiting a one-time meeting during the election period and appealing for support, Mr. C, a camp official, 'provided food' to them. As a result of the investigation, it was confirmed that there is a suspicion that.

 

A police official said, "It is true that a search and seizure warrant was issued to uncover the allegations as it was determined that there was a violation of the Public Official Election Act.

 

Meanwhile, the police are planning to investigate the matter as quickly as possible, as the statute of limitations in the Public Official Election Act is six months after the election.

 

In some cases, the possibility that the election result will be invalidated cannot be ruled out, and the candidates involved in the police investigation, officials at the election camp, and local public opinion are paying close attention.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정읍 허브원… 보랏빛 향기 가득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