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동영상
용안생태습지 '15만송이 여름 꽃' 만개
6천여㎡… 해바라기ㆍ백일홍 등 자연관광 명소
기사입력: 2022/07/25 [17:13]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박성호 기자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전북 익산시 금강 용안생태습지 6,000규모에 식재된 15만 송이의 해바라기와 백일홍 꽃이 만개해 최근 코로나19 재확산에 탁 트인 자연관광 명소로 각광 받고 있다. / 사진제공 = 익산시청

 

익산시는 봄여름가을 등 각 계절에 맞춘 생태계 변화를 느낄 수 있도록 다양한 꽃밭을 조성해 도보는 물론 자전거 여행까지 즐길 수 있도록 힐링 여행지의 새로운 볼거리를 제공하고 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이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 입니다.

구글 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 위해 노력하고 있으며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and assumes that there ar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Iksan Longan Ecological Wetland '150,000 summer flowers' in full bloom

6,000 square metersNatural tourist attractions such as sunflowers and lily-of-the-valley

 

Reporter Park Seong-ho

 

150,000 sunflowers and chrysanthemums planted on an area of ​​6,000 square meters at the Geumgang Yongan Ecological Wetland in Iksan-si, Jeollabuk-do are in full bloom, attracting attention as a natural tourist attraction with the recent spread of COVID-19. / Photo courtesy of Iksan City Hall

 

The city of Iksan has created a variety of flower fields so that you can feel the changes in the ecosystem according to each season, such as spring, summer, and autumn.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전북경찰 '어린이 교통안전 대책' 강화
광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