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사회일반
강황수 전북경찰청장 '현장방문' 격려
익산 중앙지구대 방문해 "한 번 더 세심하게 챙겨 달라" 주문
기사입력: 2022/09/08 [12:01]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김현종 기자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전북경찰이 민족 최대의 명절인 추석을 맞아 전 기능의 역량을 집중해 도민들이 안전하고 평온하게 보낼 수 있도록 특별방범 치안활동에 돌입한 가운데 강황수(치안감 = 앞줄 왼쪽에서 세 번째) 청장이 8일 최일선 치안현장인 익산 중앙지구대를 방문해 직원들의 노고를 격려한 뒤 '파이팅'을 외치며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사진제공 = 전라북도경찰청     © 김현종 기자



 

 

 

전북경찰이 민족 최대의 명절인 추석을 맞아 전 기능의 역량을 집중해 도민들이 안전하고 평온하게 보낼 수 있도록 특별방범 치안활동에 돌입한 가운데 8일 강황수(치안감) 청장이 현장 방문을 통해 직원들의 노고를 격려 위로했다.

 

이날 강 청장은 최일선 치안현장인 익산경찰서 중앙지구대를 방문해 직원들을 격려하고 애로사항을 청취하는 등 소통의 시간을 가졌다.

 

강 청장은 이 자리에서 "주민의 어려움을 '내 가족의 일처럼'여기고 신고자의 입장에서 생각하는 등 사회적약자를 대상으로 한 사건은 직접 피해자는 물론 가족까지 진심으로 위로하고 신변보호 등의 적극적인 조치로 한 번 더 세심하게 챙겨줄 것"당부했다.

 

그러면서 "어떠한 상황이라도 적법한 절차에 따라 치우침 없는 공정한 업무를 집행해 달라"고 주문했다.

 

한편, 익산 중앙지구대는 추석을 앞두고 평온한 명절 분위기 조성 및 강력범죄 예방을 위해 익산역을 통한 귀성객이나 전통시장을 이용하는 시민이 불편함이 없도록 주변 교통소통 근무와 범죄분위기를 사전에 차단하기 위해 가시적 순찰활동에 열정을 담고 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이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 입니다.

구글 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 위해 노력하고 있으며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and assumes that there ar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Jeonbuk National Police Agency Commissioner Kang Hwang-su encourages 'site visit'

Visit the Iksan Central District and order "Take care of it one more time"

 

Reporter Kim Hyun-jong

 

During the Chuseok holiday period, the Jeonbuk Police Department began special crime prevention policing activities so that residents can spend a safe and peaceful holiday by concentrating all their capabilities during the Chuseok holiday. comforted

 

On this day, Commissioner Kang visited the central district of the Iksan Police Station, the front-line security scene, and had a time of communication, encouraging the employees and listening to their difficulties.

 

At this meeting, Commissioner Kang said, "In cases involving the socially underprivileged, such as treating the difficulties of residents as 'my family's work' and thinking from the reporter's point of view, sincerely comfort the victims as well as their families and take active measures such as personal protection. We will take care of you with care once more."

 

He also ordered, "In any situation, please carry out fair work without bias in accordance with due process."

 

On the other hand, the Iksan Central District District conducts visual patrol activities to prevent the atmosphere of crime and work in traffic in advance so that there is no inconvenience to returning visitors through Iksan Station or citizens using the traditional market to create a peaceful holiday atmosphere ahead of Chuseok and to prevent violent crime. contains passion for.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2022년 '사랑의 김장 나눔' 성황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