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사회일반
김제시 '소상공인 시설ㆍ경영개선' 지원
6일부터 24일까지 접수… 업체당 최대 1천만원
김가영 기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기사입력: 2023/02/03 [11:17]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전북 김제시가 시름이 깊어지고 있는 소상공인들의 경영안정을 돕기 위해 '소상공인 시설개선'을 지원한다.  (김제시청 전경 및 정성주 시장)     / 사진 = 브레이크뉴스 전북취재본부 DB     © 김가영 기자



 

 

 

전북 김제시가 시름이 깊어지고 있는 소상공인들의 경영안정을 돕기 위해 '소상공인 시설개선'을 지원한다.

 

3일 김제시는 "원재료값과 인건비임대료 상승까지 맞물려 휘청거리고 있는 소상공인 맞춤형 지원으로 사업 경쟁력을 강화할 수 있도록 업체당 최대 1,000만원까지 지원하는 사업을 오는 6일부터 접수한다"고 밝혔다.

 

이 사업은 노후상가 시설 개선 및 홍보물 제작과 사업에 필요한 장비 또는 비품 교체 등 지원이 골자다.

 

신청 자격은 김제시에서 6개월 이상 계속해 주소를 등록하고 1년 이상 사업을 운영하고 있는 소상공인이 대상이다.

 

, 3년 이내에 임차료 및 시설개선 등 경영지원을 받았거나 휴폐업 중인 업체는 지원 대상에서 제외된다.

 

신청을 희망하는 소상공인은 오는 6일부터 24일까지 신청서와 제출서류를 김제시청 경제진흥과로 방문 접수하면 되고 서류심사와 현지 확인 및 심의위 절차를 거쳐 최종 대상자를 선정할 계획이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김제시청 홈페이지 고시공고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정성주 김제시장은 "경기침체 및 고령화노후화라는 삼중고를 겪고 있는 지역 소상공인의 경영환경 개선 및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올해도 '소상공인 시설개선 지원 사업'을 결정했다""앞으로도 소상공인의 경영 안정화 및 지역경제 활성화에 행정력을 모으겠다"고 말했다.

 

한편, 도내 최초로 시행하고 있는 이 사업은 지난 3년간 총 475개 업체에 34억원을 지원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이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 입니다.

구글 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 위해 노력하고 있으며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and assumes that there ar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Gimje City 'Small Business Facility & Management Improvement' Support

Accepted from the 6th to the 24thUp to KRW 10 million per company

 

Reporter Ga-young Kim

 

Jeonbuk Gimje City supports 'Small Business Facility Improvement' to help small business owners who are in deep trouble to stabilize their business.

 

On the 3rd, Kim Je-si said, "From the 6th, we will accept a project that supports up to 10 million won per company so that we can strengthen our business competitiveness with customized support for small business owners who are reeling from rising raw material prices, labor costs and rent."

 

The main focus of this project is support such as improving old shopping mall facilities, producing promotional materials, and replacing equipment or fixtures necessary for the business.

 

Eligibility for application is for small business owners who have registered their address in Gimje City for more than six months and have been running a business for more than one year.

 

However, companies that have received management support such as rent and facility improvement within 3 years or are closed or closed are excluded from the support.

 

Small business owners who wish to apply can visit the Economic Promotion Division of Gimje City Hall to submit their applications and documents from the 6th to the 24th, and the final candidates will be selected through document review, local confirmation, and deliberation committee procedures.

 

Other details can be found through notices and announcements on the website of Gimje City Hall.

 

Jeong Seong-joo, Mayor of Gimje, said, "This year, we decided on the 'Small Business Facility Improvement Support Project' again this year to improve the business environment and revitalize the local economy of local small business owners who are experiencing triple difficulties of economic recession, aging and deterioration." We will gather administrative power to activate it,"he said.

 

Meanwhile, this project, which is being implemented for the first time in the province, has supported 3.4 billion won to a total of 475 companies over the past three years.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도배방지 이미지


전주ㆍ완주 '10차 상생 협약' 체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