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사회일반
국민연금공단 '지역가입자 보험료 지원'
납부예외자 재개 신고할 경우 4,5000원(50%) 최대 12개월
김현종 기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기사입력: 2023/04/05 [09:39]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사업 중단ㆍ실직ㆍ휴직 사유로 납부 예외 중인 지역가입자가 납부재개를 신고할 경우 국민연금 보험료 50%를 최대 12개월까지 지원받을 수 있다. (국민연금 보험료 지원 홍보 포스터) / 포스터제공 = 국민연금공단     © 김현종 기자

  

▲  국민연금 보험료 지원 사업 현황 및 비교.     © 김현종 기자

 

 

 

 

 

사업 중단실직휴직 사유로 납부 예외 중인 지역가입자가 납부재개를 신고할 경우 국민연금 보험료 50%를 최대 12개월까지 지원받을 수 있다.

 

다만, 재산(6억원종합소득 1,680만원)이 선정기준 이상으로 많거나 실업크레딧 또는 농어업인 지원을 받는 경우 대상에서 제외된다.

 

국민연금공단은 "월 최대 45,000원을 지원하는 지역가입자 연금보험료 지원 신청자가 7만 명을 넘었다"5일 밝혔다.

 

지역가입자 연금보험료 지원은 1년간 지원하는 제도로 지난해 7월부터 시행하고 있다.

 

국민연금 지역가입자는 실직 등으로 소득활동이 중단되면 납부예외를 신청할 수 있다.

 

당장은 보험료를 납부하지 않아 부담을 덜 수 있지만, 그만큼 노후 준비에 차질이 불가피한 만큼, 연금보험료 지원 신청을 통해 보험료 부담을 줄이는 동시에 가입기간을 늘린다면 소득 보장을 강화할 수 있다.

 

신청은 공단 전국 지사에 전화방문팩스 등으로 가능하고 구비서류 등 자세한 내용은 가까운 지사나 고객센터에 문의하면 안내를 받을 수 있다.

 

국민연금공단 가입지원실 김윤경 보험료지원부장은 "보험료 지원제도는 납부 부담은 줄이면서 연금 수급액은 늘리는 데 매우 유용한 제도"라며 "더 많은 국민이 보험료 지원제도를 통해 노후 소득보장에 도움 받을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공단은 지역가입자 연금보험료 어업인 연금보험료 저임금 근로자 두루누리 연금보험료 구직급여 수급자 실업크레딧 등 다양한 지원제도를 운영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한편, 지역가입자 연금보험료 신청 현황을 연령별로 살펴보면 노후 준비에 관심이 많은 50대가 38.7%(27,263)로 가장 많은 것으로 집계됐다.

 

지역별로는 수도권부산대구경남경북 등 경제활동인구가 많은 순으로 신청자가 많은 것으로 나타났으며 최대 금액인 45,000원을 지원받는 대상이 전체 신청자의 92.6%(65,279)를 차지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이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 입니다.

구글 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 위해 노력하고 있으며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and assumes that there ar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National Pension Service 'Support for insurance premiums for local subscribers'

4,5000 won(50%) up to 12 months when reporting resumption of exemption from payment

 

Reporter Kim Hyun-jong

 

If a local subscriber who is exempted from payment due to business suspension, job loss, or leave reports resumption of payment, he/she can receive 50% of the national pension premium for up to 12 months.

 

However, if the property(600 million won, global income of 16.8 million won) exceeds the selection criteria, or if unemployment credit or support for farmers and fishermen is received, it is excluded.

 

The National Pension Service announced on the 5th that "more than 70,000 people have applied for support for pension insurance premiums for local subscribers who support up to 45,000 won per month."

 

The support for pension insurance premiums for local subscribers is a one-year support system that has been in effect since July of last year.

 

Local subscribers to the National Pension Scheme can apply for an exemption from payment if their income activities are suspended due to job loss.

 

Although it is possible to reduce the burden by not paying insurance premiums right away, as it is inevitable to setbacks in preparing for retirement, income security can be strengthened by extending the subscription period while reducing the burden of insurance premiums through application for pension insurance premium support.

 

Application can be made by phone, visit, fax, etc. to the national branch offices of the Corporation, and information such as required documents can be obtained by contacting the nearest branch or customer center.

 

“The insurance premium support system is a very useful system for increasing pension benefits while reducing the burden of payment,” said Kim Yun-kyung, head of the insurance premium support department at the National Pension Service Enrollment Support Office. I will do my best," he said.

 

At the same time, he added, "The Corporation is operating various support systems such as pension insurance premiums for local subscribers pension insurance premiums for farmers and fishermen pension insurance premiums for low-wage workers unemployment credits for job-seeking benefit recipients."

 

Meanwhile, looking at the status of application for pension insurance contributions by local subscribers, those in their 50s who are more interested in preparing for old age accounted for the most with 38.7%(27,263 people).

 

By region, the largest number of applicants were found in the order of economically active population, such as the metropolitan area, Busan, Daegu, Gyeongnam, and Gyeongbuk.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도배방지 이미지


걷고 싶고 머물고 싶은 '용안생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