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사회일반
김제 '지평선 광활 햇감자축제' 성료
지난 15일부터 2일간… 햇감자 캐기 체험ㆍ판매코너 운영
김가영 기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기사입력: 2023/04/17 [11:11]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코로나19 여파로 중단된 '지평선 광활 햇감자 축제'가 4년 만에 지난 15일부터 2일간의 일정으로 광활초등학교 일원에서 풍성하게 열리고 있다.  【 정성주(가운데) 김제시장이 더불어민주당 이원택(김제ㆍ부안 = 왼쪽에서 네 번째) 국회의원 등 주요 참석자와 '광활 햇감자'를 캐고 맛볼 수 있는 체험행사인 '제13회 지평선 광활 햇감자 축제' 개막을 알리는 퍼포먼스를 연출하고 있다】 / 사진제공 = 김제시청     © 김가영 기자

 

 

 

 

 

코로나19 여파로 중단된 '지평선 광활 햇감자 축제'4년 만에 정상 개최됐다.

 

전북 김제시는 "지역 대표 특산물인 '광활 햇감자'를 캐고 맛볼 수 있는 체험행사인 '13회 지평선 광활 햇감자 축제'를 지난 15일부터 2일간의 일정으로 광활초등학교 일원에서 풍성하게 열렸다"17일 밝혔다.

 

개막식에는 정성주 김제시장과 김영자 김제시의회 의장 및 더불어민주당 이원택(김제부안) 국회의원을 비롯 지역 주민과 관광객 등 1,500명이 참석한 가운데 간헐적으로 쏟아진 빗줄기에도 불구하고 성황리에 열렸다.

 

특히 시립합창단과 난타 등의 공연으로 축제 분위기가 한층 고조되는 등 햇감자 가요제 솜사탕 만들기 풍선아트 먹거리부스(감자전감자튀김찐감자감자라떼) 운영 및 올해 첫 수확한 햇감자를 구입할 수 있는 판매코너 등이 운영돼 호평을 받았다.

 

, 사전 신청을 통해 접수한 약 300여명이 지역농가가 재배한 시설하우스 감자를 직접 수확하는 '햇감자 캐기 체험'을 통해 특별한 경험도 만끽했다.

 

정성주 김제시장은 축사를 통해 "전국 최고의 품질로 인정받고 있는 '광활 햇감자'가 지역농가 소득증대에 기여할 수 있도록 정책적 뒷받침에 모든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약속했다.

 

행사를 추관한 임영용 추진위원장은 "올해 아쉽고 부족한 부분을 보완해 내년에는 보다 내실 있게 준비해 불편이 최소화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광활 햇감자'는 오염되지 않은 간척지 토양에 풍부한 미네랄과 서해 바다에서 불어오는 해풍을 맞고 자라 감자생육에 필요한 천혜의 조건으로 육질이 단단하고 당도가 높아 알밤을 쪄먹는 듯 한 맛이 특징이다.

 

광활 시설감자(햇감자) 재배면적은 400ha로 전국 시설감자 면적의 30%에 달하며 전체 출하량의 50% 정도가 서울 가락동 시장으로 출하되고 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이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 입니다.

구글 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 위해 노력하고 있으며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and assumes that there ar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Successful completion of Gimje 'Horizon Line New Potato Festival'

Two days from the last 15thNew potato digging experience and sales corner operation

 

Reporter Kim Ga-young

 

The Horizon Wide New Potato Festival, which was suspended due to the aftermath of Corona 19, was held normally for the first time in four years.

 

Gimje-si, Jeollabuk-do said, "The 13th Horizon Wide New Potato Festival, an experience event where you can dig and taste 'Gwanghwal New Potatoes', a representative local product, was held in abundance in the area of ​​Gwanghwal Elementary School for two days from the 15th." announced on the 17th.

 

The opening ceremony was attended by 1,500 people, including Gimje City Mayor Jeong Seong-ju, Gimje City Council Chairman Kim Young-ja, Democratic Party member Lee Won-taek(Gimje and Buan), as well as local residents and tourists. Despite the occasional rain, the opening ceremony was held successfully.

 

In particular, the festival atmosphere is heightened by performances by the municipal choir and Nanta. New potato song festival Cotton candy making Balloon art Food booths(potato pancakes, french fries, steamed potatoes, potato latte) and purchase of the first harvest of this year The sales corner, etc., were operated and received favorable reviews.

 

In addition, about 300 people who received through prior application enjoyed a special experience through the 'New Potato Digging Experience', in which they directly harvested potatoes grown in facility houses by local farmers.

 

In his congratulatory speech, Gimje Mayor Jeong Seong-ju promised, "We will spare no support for policy support so that 'Gwanghwal New Potatoes', which are recognized as the best quality in the country, can contribute to increasing the income of local farmers."

 

Lim Young-yong, chairman of the promotion committee who oversaw the event, said, "We will make up for the unfortunate and lacking parts this year, and next year, we will make efforts to minimize inconvenience by preparing more substantially."

 

On the other hand, 'Gwanghwal New Potato' is a natural condition necessary for potato growth as it grows in uncontaminated reclaimed soil rich in minerals and sea breeze blowing from the West Sea.

 

The planting area for potato potatoes(new potatoes) is 400 hectares, which accounts for 30% of the national potato plantation area, and about 50% of the total shipments are shipped to the Garak-dong market in Seoul.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도배방지 이미지


걷고 싶고 머물고 싶은 '용안생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