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사회일반
전주 '완산공원 꽃동산' 봄꽃 향연
15,000㎡ 부지… 겹벚꽃ㆍ진달래ㆍ철쭉 등 만개
이요한 기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기사입력: 2023/04/17 [16:44]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전북 전주시 완산시립도서관 뒤편 15,000(4,500여평) 부지에 식재된 10,000주 가량의 '철쭉왕벚나무해당화배롱나무황매화' 등이 일제히 꽃망울을 터트리자 상춘객이 자연의 아름다움과 신비함을 여유있게 만끽하고 있다. / 사진제공 = 전주시청

 

'완산공원 꽃동산'은 마을가꾸기 사업으로 조성됐으며 동 자생단체와 주민들이 관심과 애정으로 꽃을 식재하고 가꾸면서 장관을 이루기 시작했다.

 

겹 벚꽃과 철쭉이 만개하는 4~5월이면 시민들과 관광객들이 찾는 전주관광명소로 자리 잡으며 매년 수만명의 발길이 이어지고 있다.

 

전주시 완산구청 김대현 공원녹지과장은 "1천만 관광객이 찾는 한옥마을과 함께 전주의 또 하나의 자랑으로 뿌리를 내리고 있는 '완산 꽃동산'을 지속적으로 유지관리해 전국 제일의 꽃 관광명소로 가꾸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이어 "1회용품 쓰지 않기와 쓰레기 되가져오기지정된 주차장 이용하기 등 성숙한 시민의식으로 아름다운 꽃동산에 '온 듯 안 온 듯 다녀가기' 바란다"고 덧붙였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이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 입니다.

구글 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 위해 노력하고 있으며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and assumes that there ar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Jeonju 'Wansan Park Flower Garden' Spring Flower Feast

15,000lotDouble cherry blossoms, azaleas, azaleas, etc. in full bloom

 

Reporter Lee Yo-han

 

About 10,000 'royal azaleas, king cherry trees, hazelnuts, crape myrtle, and yellow apricot flowers' planted on a 15,000(4,500 pyeong) site behind the Wansan City Library in Jeonbuk, Jeonbuk, burst into bloom all at once. are enjoying. / Photo courtesy = Jeonju City Hall

 

The 'Flower Garden in Wansan Park' was created as a village maintenance project, and the local community and residents planted and cared for the flowers with interest and affection, creating a spectacular view.

 

In April and May, when the cherry blossoms and azaleas are in full bloom, it becomes a Jeonju tourist attraction visited by citizens and tourists, and tens of thousands of people visit it every year.

 

"We will continue to maintain and manage the 'Wansan Flower Garden', which is taking root as another pride of Jeonju, along with the Hanok Village, which is visited by 10 million tourists," said Kim Dae-hyeon, head of the parks and greenery department at Wansan-gu Office in Jeonju City.

 

He added, "I hope you 'go as if you didn't come' to the beautiful flower garden with mature citizenship, such as not using disposable items, bringing back trash, and using designated parking lots."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도배방지 이미지


임실 치즈테마파크… 상춘객 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