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사회일반
세계잼버리 참가국 대표단 '현장' 점검
권익현 부안군수… 53개국 162명 초청, 친선 만찬
김현종ㆍ이한신 기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기사입력: 2023/04/28 [15:21]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2023 새만금 제25회 세계스카우트 잼버리(이하 세계잼버리)' 참가국 52개국 162명의 대표단이 나흘간의 일정으로 준비상황을 점검하기 위해 전북 부안군을 방문한 가운데 개최지 자치단체장인 권익현 군수가 28일 부안 K컨벤션웨딩홀에서 친선 만찬 행사를 개최했다.  / 사진 = 김현종 기자     © 김현종 기자

  

▲  권익현(오른쪽) 전북 부안군수가 세계잼버리 조직위가 주관한 '제3차 대표단장 회의(3rd Heads of Contingent Meeting)' 일정을 소화하기 위해 부안군을 방문한 대표단의 두 손을 맞잡고 환영 인사를 하는 치밀하고 세심한 행보를 구사하고 있다.   / 사진제공 = 부안군청 기획감사실 최광배     © 김현종 기자

  

▲  세계잼버리 야영장인 한국스카우트연맹 이항복 중앙치프커미셔너가 친선 만찬 행사에서 스카우트 상징인 '세 손가락 경례(삼지례)'로 인사하고 있다.  / 사진 = 김현종 기자     © 김현종 기자

  

▲  '2023 새만금 제25회 세계스카우트 잼버리 조직위' 최창행 사무총장이 삼지례로 인사하고 있다.    / 사진 = 김현종 기자     © 김현종 기자

  

▲  권익현 전북 부안군수가 친선 만찬 행사에 참석한 52개국 162명의 대표단을 향해 손을 들어 인사하고 있다.  / 사진제공 = 부안군청 기획감사실 최광배     © 김현종 기자

  

▲  권익현 부안군수가 인사말을 통해 "조직위와 부안만의 특별한 기억을 선사할 수 있는 다양한 영외 과정 활동 프로그램 및 불편함을 느끼지 않도록 작은 부분부터 챙기겠다"며 "우리 모두는 '2023 새만금 제25회 세계스카우트 잼버리' 성공개최를 위해 한마음 한뜻으로 모였다"며 "우리의 염원이 성대한 결실로 이어질 수 있도록 힘을 모아 주기 바란다"고 요청하고 있다.   / 사진 = 김현종 기자     © 김현종 기자

  

▲  세계스카우트연맹 카린 크룹스톰 조직개발부장이 "대표단을 환영해준 권익현 부안군수를 비롯 관계자 모두에게 깊은 감사를 드린다"며 "앞으로 남은 95일 동안 준비하는 과정 및 '2023 새만금 제25회 세계스카우트 잼버리'가 진행되는 과정에 대표단 모두가 한 팀으로 협업해 성공개최에 함께 노력하겠다"는 화답을 하고 있다.   / 사진 = 김현종 기자     © 김현종 기자

  

▲  권익현(왼쪽) 부안군수가 영국 대표 리즈워커(오른쪽) 단장에게 세계잼버리 참가국 대표단을 환영하고 친교를 다지는 의미를 담아 기념품을 증정한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권익현 군수는 수작업으로 '2023 새만금 제25회 세계스카우트 잼버리' 엠블럼을 새긴 한국 전통 실버 공예 작품인 타이슬링(줄넥타이)을 선물했고 영국 리즈워커 단장은 권익현 군수에게 스카우트 항건(스카프)을 전달했다)   / 사진 = 김현종 기자     © 김현종 기자

  

▲  권익현(뒷줄 가운데) 부안군수가 '제3차 대표단장 회의'에 참석하기 위해 지역을 방문한 세계스카우트 참가국 대표단과 스카우트 상징인 '세 손가락 경례(삼지례)' 포즈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사진 = 김현종 기자     © 김현종 기자

  

▲  권익현(왼쪽에서 네 번째) 부안군수가 한국스카우트연맹 안병일(왼쪽에서 두 번째) 사무총장ㆍ세계잼버리 조직위 최창행(왼쪽에서 세 번째) 사무총장ㆍ세계스카우트연맹 제이콥 머레이(왼쪽 첫 번째) 국장ㆍ카린 크룹스톰(오른쪽에서 네 번째) 조직개발부장ㆍ영국 대표단장 리즈워커(오른쪽에서 세 번째)ㆍ한국스카우트연맹 이항복(오른쪽 첫 번째) 중앙치프커미셔너 등과 손에 손을 맞잡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사진 = 김현종 기자     © 김현종 기자

  

▲  권익현(왼쪽) 부안군수가 세계스카우트연맹 카린 크룹스톰(오른쪽) 조직개발부장과 오는 8월 1일부터 12일간 부안군 새만금 관광레저용지 1지구 8.8㎢ 야영장에서 개최될 '2023 새만금 제25회 세계스카우트 잼버리' 홍보영상을 촬영하며 환하게 웃고 있다.  / 사진제공 = 부안군청 기획감사실 최광배     © 김현종 기자

  

▲  권익현(가운데) 부안군수가 세계잼버리 추진상황 등을 점검하기 위해 방문한 한국스카우트연맹 안병일(오른쪽) 사무총장과 권 혁(오른쪽) 전북연맹장의 손을 맞잡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사진 = 김현종 기자     © 김현종 기자

  

▲  세계잼버리 추진상황 ▲ 입ㆍ퇴영 프로세스 ▲ 잼버리 병원 운영 급식 ▲ 영지 및 영외활동장 점검 ▲ 회원국 교류 활동 등 '제3차 대표단장 회의(3rd Heads of Contingent Meeting)' 일정을 소화하기 위해 부안군을 방문한 대표단이 흐뭇한 표정으로 세계잼버리 홍보영상을 시청하고 있다.  / 사진 = 김현종 기자     © 김현종 기자

  

▲  '2023 새만금 제25회 세계스카우트 잼버리' 개최지 자치단체장인 권익현 부안군수가 주최한 친선 만찬 행사에 참석한 세계 각국 대표단장이 취재진을 향해 삼지례로 인사하고 있다.  / 사진 = 김현종 기자     © 김현종 기자

 

 

 

 

 

'2023 새만금 제25회 세계스카우트 잼버리(이하 세계잼버리)' 참가국 대표단이 준비상황을 점검하기 위해 전북 부안군을 방문한 가운데 개최지 자치단체장인 권익현 군수가 28일 부안 K컨벤션웨딩홀에서 친선 만찬 행사를 가졌다.

 

이날 친선 만찬에는 한국스카우트연맹 안병일 사무총장과 세계잼버리 조직위 최창행 사무총장ㆍ세계스카우트연맹 제이콥 머레이 국장ㆍ카린 크룹스톰 조직개발부장ㆍ영국 대표단장 리즈워커ㆍ한국스카우트연맹 이항복 중앙치프커미셔너를 비롯 52개국 162명의 대표단이 참석해 친교를 다졌다.

 

권익현 부안군수는 이 자리에서 "'2023 새만금 제25회 세계스카우트 잼버리'에 대한 기대와 꿈을 갖고 개최지인 부안을 방문한 대표단 모두를 진심으로 환영하고 반갑다""부안은 산ㆍ들ㆍ바다가 어우러진 빼어난 자연경관을 자랑하고 있다"고 소개했다.

 

특히 "6월 유네스코 세계지질공원 지정을 앞두고 있을 만큼, 아름다운 자연경관이 학술적ㆍ교육적 가치를 인정받게 됐다""세계인들을 매료시킬 아름다움을 보유한 부안에서 지구촌 청소년들이 꿈과 희망을 마음껏 펼칠 수 있도록 다양한 영외과정 활동장을 준비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3차 대표단장 회의(3rd Heads of Contingent Meeting) 3일차인 29일 직접 체험하게 될 '부안영상테마파크'는 경복궁ㆍ창덕궁 등을 사실적으로 재현해 다양한 영화가 촬영되는 한국 고유의 전통 사극 세트장으로 세계잼버리 기간 동안 한국의 문화와 전통놀이를 체험할 수 있도록 준비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영지에서 가까운 자리에 위치한 직소천은 빼어난 자연경관으로 유명하고 한여름의 무더위를 시원하게 날려 줄 수 있는 수상체험 활동을 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조직위와 부안만의 특별한 기억을 선사할 수 있는 다양한 영외 과정 활동 프로그램 및 불편함을 느끼지 않도록 작은 부분부터 챙기겠다"고 밝혔다.

 

끝으로 "우리 모두는 '2023 새만금 제25회 세계스카우트 잼버리' 성공개최를 위해 한마음 한뜻으로 모였다""우리의 염원이 성대한 결실로 이어질 수 있도록 힘을 모아 주기 바란다"고 요청했다.

 

세계스카우트연맹 카린 크룹스톰 조직개발부장은 "대표단을 환영해준 권익현 부안군수를 비롯 관계자 모두에게 깊은 감사를 드린다""앞으로 남은 95일 동안 준비하는 과정 및 '2023 새만금 제25회 세계스카우트 잼버리'가 진행되는 과정에 대표단 모두가 한 팀으로 협업해 성공개최에 함께 노력하겠다"고 화답했다.

 

한편, 지난 27일 부안을 방문한 53개국 162명의 대표단은 오는 30일까지 세계잼버리 추진상황 입ㆍ퇴영 프로세스 잼버리 병원 운영 급식 영지 및 영외활동장 점검 회원국 교류 활동 등 '3차 대표단장 회의(3rd Heads of Contingent Meeting)' 일정을 소화한다.

 

지구촌 3대 축제로 꼽히는 대규모 국제 행사인 '2023 새만금 제25회 세계스카우트 잼버리'는 오는 81일부터 12일간 부안군 새만금 관광레저용지 1지구 8.8야영장에서 개최된다.

 

153개국 42,259명의 지구촌 청소년들은 'Draw your Dream! 너의 꿈을 펼쳐라'를 주제로 영지(야영생활) 60%ㆍ영내 및 영외 과정 활동 체험(40%) 프로그램을 수행하는 과정에 국가나 민족ㆍ종교ㆍ언어까지 서로 간의 '다름'을 모두 초월하는 하나의 큰 만남과 교류의 장을 펼친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이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 입니다.

구글 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 위해 노력하고 있으며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and assumes that there ar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On-site' inspection of delegations from participating countries at the World Jamboree

Ik-hyun Kwon, Mayor of Buan County162 guests from 53 countries invited to a friendly dinner

 

Reporter Kim Hyun-jong

 

While delegations from participating countries of the 2023 Saemangeum 25th World Scout Jamboree(hereafter referred to as the World Jamboree) visited Buan-gun, Jeollabuk-do to check the preparations, Ik-hyeon Kwon, head of the local government, held a friendly dinner at the Buan K Convention Wedding Hall on the 28th.

 

At the friendly dinner on this day, 52 countries including Korea Scout Federation Secretary General Ahn Byeong-il, World Jamboree Organizing Committee Secretary General Choi Chang-haeng, World Scout Federation Director Jacob Murray, Organization Development Director Karin Krupstom, British Delegation Leader Liz Walker, Korea Scout Federation Central Chief Commissioner Lee Hang-bok, etc. A delegation of 162 attended.

 

Ik-hyun Kwon, Mayor of Buan County, said at this meeting, "I sincerely welcome and welcome all the delegations who visited Buan, the venue with expectations and dreams for the '2023 Saemangeum 25th World Scout Jamboree'." It boasts outstanding natural scenery."

 

In particular, "With the designation as a UNESCO Global Geopark in June, the beautiful natural scenery has been recognized for its academic and educational value," he said. We are preparing various activities for off-campus courses,” he explained.

 

“Buan Film Theme Park, which you will experience firsthand on the 29th, the third day of the 3rd Heads of Contingent Meeting, is a traditional historical drama set unique to Korea where various movies are filmed by realistically recreating Gyeongbokgung Palace and Changdeokgung Palace. We are preparing to experience Korean culture and traditional games during the World Jamboree."

 

In addition, "Jigsocheon, located close to the Yeongji, is famous for its outstanding natural scenery, and we expect to do water experience activities that can cool off the sweltering heat in midsummer." I will take care of the small parts so that you don't feel uncomfortable with the off-base course activity program."

 

Lastly, he requested, "All of us gathered together with one mind and will for the successful hosting of the '2023 Saemangeum 25th World Scout Jamboree'" and "I hope you will join forces so that our aspirations can lead to grand results."

 

World Scout Federation Organizational Development Director Karin Krupstom said, "I am deeply grateful to Buan County Mayor Kwon Ik-hyeon and everyone involved for welcoming the delegation." During the process, the entire delegation will work together as a team to make the event a success."

 

Meanwhile, the 162 delegates from 53 countries who visited Buan on the 27th will hold the '3rd Delegate' until the 30th World Jamboree progress Enrollment/retirement process Jamboree hospital operation meal Inspection of the site and activities outside the base Exchange activities with member countries Digest the schedule of the '3rd Heads of Contingent Meeting'.

 

The 2023 Saemangeum 25th World Scout Jamboree, a large-scale international event that is considered one of the world's top three festivals, will be held for 12 days from August 1st to Saemangeum Tourism and Leisure Site 1, Buan-gun, at the 8.8campsite.

 

42,259 global youths from 153 countries 'Draw your Dream! With the theme of 'Fulfill your dreams', 60% of camp life and experience of in-campus and off-campus activities(40%) become one that transcends all 'differences' between countries, ethnicities, religions, and languages ​​in the course of the program. opens a place for great meetings and exchanges.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도배방지 이미지


전주ㆍ완주 '10차 상생 협약' 체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