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사회일반
'무공수훈자 유족에 화랑훈장' 전수
우범기 시장… 참전용사와 유가족 예우에 최선 다하겠다!
이요한 기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기사입력: 2023/07/21 [10:45]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우범기(가운데) 전북 전주시장이 21일 청사 집무실에서 6·25 전쟁 참전 유공자인 8사단 '고(故) 전윤권씨(일병)'의 자녀 전병구씨와 제3보병사단 '고(故) 김노성씨(중사)'의 자녀 김윤수씨에게 각각 화랑 무공훈장과 증서를 전수한 뒤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 사진제공 = 전주시청     © 이요한 기자

 

 

 

 

 

6·25 전쟁 당시 공로를 세워 훈장 수여가 결정됐으나 실제 수여하지 못한 6·25전쟁 영웅 유가족에게 화랑 무공훈장(훈격 = 국방부장관)이 전수됐다.

 

우범기 전북 전주시장은 21일 청사 집무실에서 6·25전쟁 참전 유공자인 8사단 '() 전윤권씨(일병)'의 자녀 전병구씨와 제3보병사단 '() 김노성씨(중사)'의 자녀 김윤수씨에게 각각 화랑 무공훈장과 증서를 전수했다.

 

'() 차철용씨(병장)' 자녀에게는 직접 자택을 방문해 전달할 예정이다.

 

이번 훈장은 국방부가 오는 2027년까지 실시하는 6·25전쟁 무공훈장 찾아주기 사업에 따라 결정됐으며 긴박한 전장 상황으로 훈장을 받지 못한 상태로 제대해 고인들의 훈장은 오랜 시간 빛을 보지 못했다.

 

우범기 전주시장은 전수식에 앞서 환담을 나누는 시간을 통해 "지금 우리가 누리는 자유와 평화는 대한민국을 지켜 낸 숨은 영웅들의 희생이 있었기에 가능했다""나라와 국민을 위한 참전용사의 헌신과 유가족들의 예우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약속했다.

 

특히 "무공훈장 전수가 지체됐지만 전주시와 대한민국은 단 한 순간도 호국 영웅의 헌신을 잊지 않았다""슬프고도 자랑스러운 일이고 비록 늦었지만 무공훈장을 유가족에게 전해드릴 수 있어 매우 기쁘게 생각한다"고 덧붙였다.

 

부친의 호국 혼()이 담긴 훈장을 전수 받은 전병구씨와 김윤수씨는 "고인의 숭고한 희생정신을 잊지 않고 기억해준 모든 분들에게 진심으로 감사를 드리고 얼마나 대단하고 자랑스러운 분이었는지 가슴 깊이 전해진다""하루빨리 묘소를 찾아 훈장을 보여드리고 싶다"는 소감을 밝혔다.

 

한편, 이날 전수식에는 오영수 무공수훈자 전북도지부장과 윤 환 무공수훈자 전주시지회장 등이 참석해 숭고한 희생을 기렸다.

 

국방부는 6·25전쟁 당시 훈장 수여가 결정됐으나 아직 훈장을 받지 못한 무공수훈자 또는 유가족에게 훈장을 전달하기 위해 육군본부에 6·25 무공훈장 찾아주기(대상 = 179,33명ㆍ육군 162,950명ㆍ해군 13,038명ㆍ공군 3,343/ 미전수 31.1%, 55,641육군 54,000명ㆍ해군 1,641) 조사단을 편성, 전국 지방자치단체와 협업해 '내 고장 영웅 찾기 캠페인'을 추진하고 있다.

 

'화랑 무공훈장'6.25 전쟁에 헌신 분투하며 탁월한 능력을 발휘해 뚜렷한 무공을 세운 유공자에게 수여하는 훈장으로 태극훈장 을지훈장 충무훈장에 이어 4번째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이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 입니다.

구글 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 위해 노력하고 있으며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and assumes that there ar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Jeonju 'Hwarang Order of Merit' passed on to the bereaved families of military veterans

Woo Beomgi MarketWe will do our best to honor veterans and bereaved families!

 

Reporter Lee Yo-han

 

The Hwarang Order of Military Merit(Hwarang = Minister of National Defense) was handed down to Korean War heroes and bereaved families who were determined to be awarded the medal for their merits during the Korean War, but were not actually awarded.

 

Woo Beom-gi, mayor of Jeonju, Jeonbuk Province, presented the Hwarang Order of Merit and certificates to Mr. Jeon Byeong-gu, the son of the late Yoon-kwon Jeon(Private) of the 8th Division, and Mr. Yoon-soo Kim, the son of the 'late Mr. No-seong Kim(Sergeant)' of the 3rd Infantry Division, respectively, at the office of the government building in Jeonbuk-do Province on the 21st.

 

The children of 'the late Cha Cheol-yong(sergeant)' will be delivered directly to their homes.

 

This medal was decided according to the Korean War Military Merit Medal Recovery Project, which will be carried out by the Ministry of National Defense until 2027, and the medals of the deceased did not see the light of day for a long time as they were discharged without receiving the medal due to the tense battlefield situation.

 

Jeonju Mayor Woo Beom-ki said, "The freedom and peace we enjoy today were made possible thanks to the sacrifices of the hidden heroes who defended the Republic of Korea."

 

In particular, he added, "Even though the transfer of the Order of Military Merit was delayed, Jeonju City and the Republic of Korea did not forget the hero's dedication to defending the country for a single moment."

 

Mr. Jeon Byeong-gu and Mr. Kim Yun-soo, who received the medal containing their father's patriotic spirit, expressed their feelings, saying, "I sincerely thank all those who have remembered the noble spirit of sacrifice of the deceased, and I can tell you how great and proud he was."

 

On the other hand, the ceremony was attended by Military Distinguished Service Officer Oh Young-soo, Jeonbuk Branch Manager, and Military Merit Veteran President Yoon Hwan, Jeonju Branch, to commemorate the noble sacrifice.

 

During the Korean War, the Ministry of National Defense found the 6/25 Military Merit Medal at the Army Headquarters to deliver the medal to military veterans or bereaved families who had not yet received the medal although it was decided to award it during the Korean War(subject = 179,33 people, Army 162,950 people, Navy 13,038 people, Air Force 3,343 people / non-combat 31.1%, 55,641 peopleArmy 54,000 people) Navy 1,641) Organized an investigation team and promoted the 'Find a Hero in My Town' campaign in collaboration with local governments across the country.

 

 

The 'Hwarang Military Merit Medal' is a medal awarded to a person of merit who devoted himself to the 6.25 War and demonstrated outstanding ability to establish distinct military achievements.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도배방지 이미지


걷고 싶고 머물고 싶은 '용안생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