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사회일반
전주시, 특례 보증 확대 '만지작'
올해 예정된 480억원 규모 금융지원 신청 조기 마감
이요한 기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기사입력: 2023/07/26 [10:55]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전북 전주시가 고금리ㆍ물가 상승ㆍ경기침체로 인한 저성장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기업과 소상공인에게 빌려주는 '전주 희망더드림 특례 보증' 금융지원 사업 신청이 조기에 마감됨에 따라, 규모와 대상을 확대하는 방안을 만지작거리고 있다.   / 사진제공 = 전주시청     © 이요한 기자

 

 

 

 

전북 전주시가 고금리ㆍ물가 상승ㆍ경기침체로 인한 저성장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기업과 소상공인에게 빌려주는 금융지원금 규모와 대상을 확대하는 방안을 만지작거리고 있다.

 

이 같은 검토는 '전주 희망더드림 특례 보증'사업이 높은 기대와 관심 속에 조기 종료된 만큼, 3() 1()의 경제위기로 경영에 어려움을 겪는 소상공인들의 신청이 집중돼 올해 예정된 자금이 소진됐기 때문으로 분석된다.

 

전주시는 "'전주 희망더드림 특례 보증'상담 및 신청이 개시된 지난 10일 하루 동안 총 190여건의 보증 상담(70억여원 규모)이 접수됐다"26일 밝혔다.

 

특히 지난 19일까지 약 1주일 만에 총 1,151건 상담이 접수돼 올해 예정된 480억원 규모의 금융지원 신청이 조기에 마감됐다.

 

'전주 희망더드림 특례 보증'전주시와 기관 출연금을 재원으로 전북신용보증재단이 보증하고 전북은행이 경영자금 대출을 실행하는 것이 핵심이다.

 

개시일인 지난 10일 기준으로 산정된 대출금리는 연 5.85%로 업체의 부담을 줄여주기 위해 전주시가 대출 기간 5년 중 3년 동안 연 3%의 이자를 지원해 고객 부담 금리는 연 2.85% 수준이다.

 

이 사업을 통해 소기업 17(법인 6ㆍ개인 11)에게 9억원(법인 2억원ㆍ개인 7억원) 소상공인 1134(법인 30ㆍ개인 1,104)에게 471억원(법인 11억원ㆍ개인 460억원) 등 총 480억원 규모의 금융지원이 이뤄졌고 대출실행도 전북은행을 통해 오는 31일까지 완료될 예정이다.

 

우범기 전주시장은 "모두가 함께 번영하는 든든한 전주 경제구조를 만들기 위해서는 지역경제의 근간인 소기업과 소상공인이 되살아나야 한다""조기에 소진된 '전주 희망더드림 특례 보증'에 대한 필요성을 재확인한 만큼, 적기에 자금이 지원될 수 있도록 면밀하게 검토하고 있다"고 말했다.

 

한편 '전주 희망더드림 특례 보증'은 전주 경제의 판을 바꿀 '전주시 경제산업 비전 2030'3대 첫걸음 사업 가운데 하나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이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 입니다.

구글 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 위해 노력하고 있으며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and assumes that there ar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Jeonju City, Hope the Dream special guarantee expansion 'touch'

Early deadline for applications for financial support of KRW 48 billion scheduled for this year

 

Reporter Lee Yo-han

 

The city of Jeonbuk, North Jeolla Province, is tinkering with measures to expand the size and target of financial subsidies to small businesses and small business owners who are suffering from high interest rates, rising prices, and low growth due to the economic recession.

 

As the 'Jeonju Hope the Dream Special Guarantee' project was terminated early amid high expectations and interest, this review is focused on applications from small business owners suffering from management difficulties due to the economic crisis of 3 highs and 1 lows. It is analyzed that the planned funds have been exhausted.

 

The city of Jeonju announced on the 26th that "a total of 190 guarantee consultations(worth about 7 billion won) were received in the past 10 days, when consultations and applications for 'Jeonju Hope the Dream Special Guarantee' began."

 

In particular, a total of 1,151 consultations were received in about a week until the 19th, and the application for financial support of 48 billion won scheduled for this year was closed early.

 

The core of the 'Jeonju Hope the Dream Special Guarantee' is Jeonbuk Credit Guarantee Foundation guaranteeing Jeonbuk City and institutional contributions, and Jeonbuk Bank providing management fund loans.

 

The loan interest rate calculated as of the last 10 days, the starting date, is 5.85% per year, and to reduce the burden on the company, Jeonju City supports 3% annual interest for 3 out of 5 years of the loan period, so the interest rate paid by customers is 2.85% per year.

 

Through this project, 900 million won to 17 small businesses(6 corporations, 11 individuals) (200 million corporations, 700 million individuals) 47.1 billion won to 1134 small businesses(30 corporations, 1,104 individuals) (1.1 billion corporations, 46 billion won individuals) A total of 48 billion won in financial support was provided, and the loan execution is expected to be completed by the 31st through Jeonbuk Bank.

 

Jeonju Mayor Woo Beom-ki said, "In order to create a strong economic structure in Jeonju where everyone prospers together, small businesses and small business owners, the basis of the local economy, must be revived." As such, we are carefully examining it so that funds can be provided in a timely manner,” he said.

 

Meanwhile, 'Jeonju Hope the Dream Special Guarantee' is one of the three first steps of 'Jeonju City Economy and Industry Vision 2030' that will change the economy of Jeonju.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도배방지 이미지


걷고 싶고 머물고 싶은 '용안생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