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사회일반
전북 '첫 럼피스킨병' 의심신고 접수
부안 백산면 148두 사육 한우농가… 정밀검사 의뢰
김현종 기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기사입력: 2023/10/25 [12:01]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소 바이러스성 질병인 '럼피스킨병'(Lumpy Skin Disease) 확진이 전국적으로 확산하고 있는 가운데 전북에서 지난 24일 도내 최초로 부안군 백산면 한우농가에서 기르던 소 1마리에 '피부 병변이 보인다'는 신고가 접수돼 시료를 채취해 1종 가축전염병인 럼피스킨 자체 검사를 진행한 결과 '양성'으로 확인돼 질병 차단을 위한 방역에 비상이 걸렸다. / 사진제공 = 전북도청  © 김현종 기자



 

소 바이러스성 질병인 '럼피스킨병'(Lumpy Skin Disease) 확진이 전국적으로 확산하고 있는 가운데 전북에서도 의사환축이 발견돼 질병 차단을 위한 방역에 비상이 걸렸다.

 

전북도 동물위생시험소는 "지난 24일 부안군 백산면 한우농가에서 기르던 소 1마리에 '피부 병변이 보인다'는 신고가 접수돼 시료를 채취해 1종 가축전염병인 럼피스킨 자체 검사를 진행한 결과 '양성'으로 확인됐다"25일 밝혔다.

 

현재 농림축산검역본부에 정밀검사를 의뢰한 상태며 확진 여부는 25일 오후께 나올 것으로 전망된다.

 

도내 최초로 럼피스킨병 피부 병변 등의 의사환축이 발견된 해당 한우 농장은 148두를 사육하고 있는 것으로 확인됐다.

 

전북도 방역방국은 초동대응팀을 현장에 투입, 출입 통제 및 역학조사를 진행하는 동시에 반경 10km 내 방역지역 한우농장 875(51,152)에 대한 이동제한 및 예찰과 정밀검사를 진행하고 있다.

 

특히, 차단 방역을 위해 해당 농가에서 사육하고 있는 소 모두 살처분할 계획이다.

 

아울러 럼피스킨병 확산 방지를 위해 긴급백신 접종반(14개반 = 56)을 편성, 오는 31일까지 접종을 완료한다는 방침이다.

 

전북도 이성효 동물방역과장은 "농가에서는 주요 전파 경로인 모기 등 흡혈 해충에 대한 집중 방제와 소독 및 면밀하게 임상증상을 관찰해 이상징후가 발견될 때에는 신속하게 신고하고 긴급 백신을 서둘러 접종해 줄 것"을 당부했다.

 

한편, 소에 감염되는 럼피스킨병은 고열과 피부결절(단단한 혹)이 특징이다.

 

모기 등 흡혈 곤충에 의해 소만 감염되는 바이러스성 질병으로 폐사율은 10% 이하이지만, 발병시 유산ㆍ불임ㆍ우유 생산량 감소 등으로 이어져 제1종 전염병으로 지정됐고 사람에게는 전염되지 않는 것으로 알려졌다.

 

지난 20일 충남 서산시 부석면의 한우농장에서 첫 확진이 발생한 이후 현재까지 경기ㆍ강원ㆍ인천ㆍ충북 등에서 총 27건이 각각 확인됐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이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 입니다.

구글 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 위해 노력하고 있으며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and assumes that there ar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Jeonbuk 'first lumpy skin disease' suspicion report received

A Korean beef farm raising 148 heads in Baeksan-myeon, BuanRequest for detailed inspection

 

Reporter Kim Hyun-jong

 

While confirmed cases of 'Lumpy Skin Disease', a bovine viral disease, are spreading nationwide, a pseudo-affected animal was discovered in Jeollabuk-do, putting an emergency quarantine effort to prevent the disease.

 

The Jeonbuk Provincial Animal Hygiene Testing Station said, "On the 24th, a report was received that 'skin lesions were visible' on a cow raised at a Korean beef farm in Baeksan-myeon, Buan-gun. A sample was collected and an internal test for lumpiskin, a type 1 livestock infectious disease, was conducted, and the result was 'positive.' “It was confirmed,” he said on the 25th.

 

Currently, a detailed examination has been requested to the Agriculture, Forestry and Livestock Quarantine Headquarters, and confirmation of confirmation is expected to be announced on the afternoon of the 25th.

 

It was confirmed that the Korean beef farm where pseudo-symptoms such as lumpy skin disease skin lesions were discovered for the first time in the province was raising 148 head.

 

The Jeonbuk Provincial Quarantine and Quarantine Bureau has deployed an initial response team to the site, is conducting access control and epidemiological investigation, and is also conducting movement restrictions, surveillance, and detailed inspection of Korean beef farm No. 875(51,152 heads) in the quarantine area within a 10km radius.

 

In particular, we plan to cull all cattle raised on the farm for quarantine purposes.

 

In addition, to prevent the spread of lumpy skin disease, an emergency vaccination team(14 groups = 56 people) will be formed and vaccination will be completed by the 31st.

 

Lee Seong-hyo, head of Jeonbuk Province's Animal Quarantine Department, said, "Farms should intensively control and disinfect blood-sucking pests such as mosquitoes, which are the main transmission route, and closely observe clinical symptoms. If abnormal signs are discovered, they should be quickly reported and urgent vaccinations administered." requested.

 

Meanwhile, lumpy skin disease, which infects cattle, is characterized by high fever and skin nodules(hard lumps).

 

It is a viral disease that only infects cattle by blood-sucking insects such as mosquitoes. The mortality rate is less than 10%, but when it occurs, it leads to miscarriage, infertility, and reduced milk production, so it has been designated as a type 1 infectious disease and is known to be not contagious to humans.

 

Since the first confirmed case occurred at a Korean beef farm in Buseok-myeon, Seosan-si, Chungcheongnam-do on the 20th, a total of 27 cases have been confirmed in Gyeonggi, Gangwon, Incheon, and North Chungcheong Province.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도배방지 이미지


전주ㆍ완주 '10차 상생 협약' 체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