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사회일반
전주시, 장애인 생산품 전시 및 판매
"희망에 날개를 달다!" 주제로 20개 업체 제품 홍보 등
기사입력: 2017/04/11 [14:57]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심현지 기자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김승수 전북 전주시장이 11일 "지역 장애인직업재활시설에서 생산된 제품 전시 및 판매 행사"가 마련된 청사 1층 로비를 찾아 제빵류를 구입하는 세심한 행보를 드러내고 있다.   / 사진제공 = 전주시청     © 심현지 기자


 

 

전북 전주시는 11일 청사 1층 로비에서 "희망에 날개를 달다!"를 주제로 지역 장애인직업재활시설에서 제작한 장애인생산품 전시 및 판매 행사를 진행했다.

 

이날 행사는 장애인생산품의 우수성을 홍보하고 지역 장애인직업재활시설에서 생산된 제품 판로 개척을 돕는 차원으로 마련됐으며 총 20개 업체가 참여해 사무용품 및 화장지세제비누옹기그릇제과 제빵류참기름 등 다양한 생산품이 판매됐다.

 

전주시는 현재 중증장애인생산품 우선구매 특별법에 따라 공사를 제외한 물품과 용역 구매 총액의 1% 이상을 우선 구매토록 의무화하는 등 관련 조례를 제정해 중증장애인 생산품 홍보 및 구매에 앞장서고 있다.

 

특히, 민선 6기 출범 이후 지속적으로 중증장애인생산품 우선 구매에 앞장서는 등 향후 관내 공공기관 및 단체에도 중증장애인생산품을 이용하도록 적극적으로 유도한다는 계획이다.

 

김인기 전주시 생활복지과장은 "장애인생산품의 우수성과 우선구매제도에 따른 적극적인 홍보를 통해 장애인 인식전환 및 장애인생산품 판매 활성화와 함께 일자리 창출을 위해 노력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38회 전국장애인체전 '전북선수단' 해단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