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사회일반
예수병원 '심장혈관외과 수술실' 개소
관련 분야 名醫 최종범 교수 영입… 각종 첨단 장비 구축
기사입력: 2020/11/10 [10:07]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김현종 기자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전북 전주 예수병원이 심장질환의 권위자인 최종범 교수를 영입하는 등 인공심폐기와 첨단 초음파장비 및 마취장비 등 각종 최신 장비를 완비한 '심장혈관외과 수술실' 개소식을 갖는 것으로 본격적인 의료서비스 체제로 전환하고 있다.                                                                                                             / 사진제공 = 예수병원     © 김현종 기자

 

 

 

 

 

 

 

전북 전주 예수병원이 심장혈관외과 개심술 수술실 개소식을 갖는 것으로 본격적인 의료서비스 체제로 전환했다.

 

10일 운영에 돌입한 '심장혈관외과 개심술 수술실'에는 주요 장비인 인공심폐기와 첨단 초음파장비 및 마취장비 등 각종 최신 장비가 완비돼 있다.

 

특히, 심장질환의 권위자인 최종범 교수가 영입돼 만성질환인 심장수술을 받기 위해 타 지역 방문을 위해 먼 거리를 이동해야하는 경제적ㆍ시간적 제약 없이 예수병원에서 안심하고 수술을 받을 수 있게 됐다.

 

최 교수는 언론과 학회에서 뽑은 심장질환 분야의 명의(名醫) 명단에 오른 이 분야 최고의 권위자다.

 

심장수술 임상 경험이 35년이 넘는 최 교수는 지금까지 심장 혈관수술을 5,000여 회를 넘게 집도했으며 1994년 국내 최초로 흉부외과 SCI 학술지에 임상연구 논문을 게재하는 등 매년 SCI급 논문을 발표하고 있다.

 

예수병원 김철승 병원장은 "예수병원의 심혈관중재술을 심장수술로 뒷받침하게 될 심장혈관외과 수술실을 개소해 앞으로 다학제 진료와 수술로 의료서비스 수준을 한층 업그레이드 할 기회를 갖게 되는 등 지역 최고의 의료기관의 면모를 갖춘 만큼, 대한민국의 어느 의료기관과도 당당히 겨룰 수 있게 됐다"며 "환자의 거주 지역에서 수술을 받는 것이 지속적인 치료에 도움이 되는 심장질환 질환에 만전을 기해 줄 것으로 믿어 의심치 않늗다"고 당부했다.

 

한편 '심장혈관외과 개심술'은 심장과 폐를 일시적으로 정지시킨 후 심장을 절개해 열고 수술을 하는 것을 말한다.

 

☞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기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Jeonju Jesus Hospital in Jeonbuk, Jeonbuk, has switched to a full-fledged medical service system with the opening ceremony of the operating room for cardiovascular surgery.

 

The cardiovascular surgery operating room, which began operation on the 10th, is equipped with the latest equipment such as artificial cardiopulmonary equipment, advanced ultrasound equipment, and anesthesia equipment, which are major equipment.

 

In particular, Professor Choi Jong-beom, an authority on heart disease, was recruited to receive surgery at Jesus Hospital without the economic and time constraints of having to travel long distances to visit other regions for heart surgery, a chronic disease.

 

Professor Choi is the best authority in the field, who has been on the list of names in the field of heart disease selected by the media and conference.

 

Professor Choi, who has more than 35 years of clinical experience in cardiac surgery, has performed cardiovascular surgery more than 5,000 times so far, and publishes SCI-level papers every year, including the first in Korea in 1994 to publish a clinical research paper in the SCI Journal of Thoracic and Cardiovascular Surgery.

 

Jesus Hospital Chief Kim Cheol-seung said, "We have the opportunity to upgrade the level of medical service through multidisciplinary treatment and surgery in the future by opening a cardiovascular surgery operating room that will support cardiovascular intervention at Jesus Hospital with heart surgery. As long as it is equipped, it is now possible to compete with any medical institution in Korea," he said. "I do not have any doubts because I believe that having surgery in the patient's residential area will ensure that the heart disease disease that is useful for continuous treatment will be fully managed."

 

On the other hand,'cardiovascular open heart surgery' refers to temporarily stopping the heart and lungs and then opening the heart by incision.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부안군, 5개 해수욕장… 7월 10일 개장
광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