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경제일반
새만금 그린수소 '공동연구 양해각서'
새만금개발공사 등 8개 기관ㆍ기업… 사업화 구축 '첫걸음'
기사입력: 2020/11/19 [15:25]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이요한 기자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새만금개발공사(강팔문 사장 = 왼쪽에서 네 번째)ㆍ새만금개발청ㆍ한국서부발전㈜ㆍ현대자동차㈜ㆍ현대엔지니어링㈜ㆍ현대차증권㈜ㆍ엘지전자㈜ㆍ수서에너젠㈜ 등 8개 기관ㆍ기업이 19일 서울 용산구 드래곤시티호텔 5층 고구려 홀에서 '공동연구 양해각서'를 체결한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사진제공 = 새만금개발공사     © 이요한 기자

 

 

 

 

 

 

 

새만금개발공사ㆍ새만금개발청ㆍ한국서부발전㈜ㆍ현대자동차㈜ㆍ현대엔지니어링㈜ㆍ현대차증권㈜ㆍ엘지전자㈜ㆍ수서에너젠㈜ 등 8개 기관ㆍ기업이 19일 서울 용산구 드래곤시티호텔 5층 고구려 홀에서 '공동연구 양해각서'를 체결하고 손에 손을 맞잡았다.

 

8개 기관ㆍ기업이 체결한 이날 양해각서는 새만금 지역의 풍부한 재생에너지 자원을 연계, 수소를 생산ㆍ이용하는 '그린 수소 벨류체인 사업(가칭)'을 통해 그린수소의 확대 및 관련 산업 육성을 통한 경제적 가치 창출이 주요 골자로 담겼다.

 

특히, 새만금 지역에서 ▲ 태양광 ▲ 에너지 저장장치(ESS) ▲ 수전해 시설 ▲ 연료전지 등 재생에너지와 수소 활용을 연계한 그린 수소 사업 타당성 조사에 착수한다.

 

LG전자는 새만금 지역에 태양광 모듈 등 발전 설비와 ESS 등을 갖추고 수소 생산용 전력을 공급하고 수서에너젠㈜는 수전해 기술과 설비를 제공하게 된다.

 

현대엔지니어링은 수전해 시설을 포함한 수소 생산 플랜트를 구축, 이 플랜트에서 생산된 수소를 이용, 현대차가 연료전지기술과 발전설비를 통해 전력을 생산하는 역할을 맡는다.

 

또, 한국서부발전이 전력을 에너지 수요처에 판매하고 현대차증권은 금융 조달 및 그린 수소 사업 가치사슬 분석과 타당성 검증을 시행하며 새만금개발청은 행정절차 지원을 담당한다.

 

새만금개발공사는 사업을 총괄 지원한다.

 

새만금개발공사 강팔문 사장은 이 자리에서 "새만금이 친환경에너지의 메카ㆍ수소경제의 거점이 되는 미래를 상상한다"며 "이번 공동연구를 통해 새만금을 대한민국 ‘그린뉴딜’의 중심으로 만들어 나가겠다"고 밝혔다.

 

이어 "새만금은 국가에너지 국가종합실증단지(사업비 3,076억원) 및 그린 수소 생산클러스터(사업비 4,930억원)가 추진될 예정으로 민간기업 차원의 공동연구사업과 연계된다면 큰 파급 효과를 낼 것으로 기대한다"고 덧붙였다.

 

한편, 그린 수소는 석유 및 천연가스 등에서 추출하는 그레이 수소와는 달리 물전기분해(수전해)로 생산되는 수소로 재생에너지에서 나오는 잉여전력을 활용해 생산한 수소다.

 

☞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Saemangeum Green Hydrogen'Joint Research Memorandum' signed

8 institutions and companies including Saemangeum Development Corporation… Establishment of commercialization 'first step'

 

Reporter Lee Yohan

 

Saemangeum Development Corporation, Saemangeum Development Administration, Korea Western Power Co., Ltd., Hyundai Motor Company, Hyundai Engineering, Hyundai Motor Securities, LG Electronics, Suseo Energen, etc. The'Joint Research Memorandum of Understanding' was signed and hand-to-hand.

 

The memorandum of understanding signed by eight organizations and companies on this day is economical through the expansion of green hydrogen and fostering related industries through the'Green Hydrogen Value Chain Project (tentative name)' that produces and uses hydrogen by linking abundant renewable energy resources in the Saemangeum region. Value creation was put as the main point.

 

In particular, in the Saemangeum area, we will start a feasibility study for the green hydrogen business that links renewable energy and hydrogen utilization, such as ▲ solar energy ▲ energy storage (ESS) ▲ water electrolysis facilities ▲ fuel cells.

 

LG Electronics will equip the Saemangeum area with power generation facilities such as photovoltaic modules and ESS to supply power for hydrogen production, and Suseo Energen Co., Ltd. will provide water electrolysis technology and facilities.

 

Hyundai Engineering builds a hydrogen production plant including a water electrolysis facility, uses the hydrogen produced in this plant, and takes on the role of Hyundai Motors producing electricity through fuel cell technology and power generation facilities.

 

In addition, Korea Western Power sells electricity to energy demanders, Hyundai Motor Securities conducts financial procurement and green hydrogen business value chain analysis and validation, and Saemangeum Development Agency is responsible for supporting administrative procedures.

 

Saemangeum Development Corporation provides overall support for the project.

 

Saemangeum Development Corporation President Pal-Moon Kang said, "I imagine a future where Saemangeum will become the mecca of eco-friendly energy and the base of the hydrogen economy." .

 

"Saemangeum is expected to have a great ripple effect if it is linked to a joint research project at the level of private companies, as the National Energy National Demonstration Complex (project cost 370 billion won) and Green Hydrogen production cluster (project cost 493 billion won) will be promoted." Added.

 

On the other hand, unlike gray hydrogen extracted from oil and natural gas, green hydrogen is hydrogen produced by water electrolysis (water electrolysis), and it is hydrogen produced by using surplus power from renewable energy.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롯데백화점 전주점 '함씨네콩식품' 특판
광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