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사회일반
전북, 사랑의온도탑 '112도' 달성
14일 현재… 22년 연속 100도 돌파ㆍ역대 최고 모금액 예상
기사입력: 2021/01/14 [17:33]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김현종ㆍ구윤철 기자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희망 2021 나눔 캠페인' 45일 만인 14일 현재 이웃사랑 실천 물결이 전북지역에 출렁이며 71억5,700만원(112도)이 모금돼 사랑의 온도 수은주가 22년 연속 100도를 달성하는 진기록을 수립해 역대 최고 온도를 달성할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 사진 = 전북 사회복지공동모금회 홈페이지 화면 캡처     © 김현종 기자

 

 

 

 

 

 

'희망 2021 나눔 캠페인' 45일 만인 14일 현재 이웃사랑 실천 물결이 전북지역에 출렁이며 사랑의 온도 수은주가 22년 연속 100도를 달성하는 진기록을 수립했다.

 

전북 사회복지공동모금회는 "지난해 12월 1일 오거리 문화광장에서 '나눔으로 희망을 이어주세요'를 슬로건으로 출범식을 갖고 연말연시 어려운 이웃과 함께 더불어 사는 사회분위기 조성을 위해 63억9,000만원을 목표로 성금을 접수한 결과, 71억5,700만원이 모금돼 112도를 넘어섰다"고 14일 밝혔다.

 

당초, 코로나19 장기화 여파에 따른 경기침체와 수해 등 재난이 휩쓸고 간 불경기로 모금 목표 달성이 어려울 것으로 예상됐지만 사회 환원사업에 옷소매를 걷은 기업과 어려운 이웃을 더 생각하는 도민들의 따뜻한 마음이 모아지기 시작하면서 이웃사랑 온기가 들불처럼 번졌다.

 

앤아이씨(주)ㆍ국민연금공단ㆍ㈜참고을ㆍ㈜육육걸즈ㆍ동우화인켐ㆍ㈜하림ㆍ한국국토정보공사ㆍ호룡 등의 기업이 수은주를 끌어올리는 등 '얼굴없는 천사'를 비롯 개인 기부자들의 나눔 온기가 이어졌다.

 

특히, 임실군 삼계면이 고향이라고 밝힌 한 익명의 기부자인 A씨가 "지역 조손가정ㆍ한부모가정ㆍ차상위계층 등 1,182세대에 최소 1개월에서 5개월 동안 전달해달라"며 3억7,080만원을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기부했다.

 

임실군은 A씨의 뜻에 따라 자녀가 1명인 경우 20만원ㆍ2명은 30만원ㆍ3명 이상은 40만원씩 5개월 동안 입금될 예정이며 자녀가 없는 경우 단 한차례 20만원을 지원할 예정이다.

 

또, 지난 4일 한 익명의 기부자가 사회복지공동모금회를 찾아 "도내지역의 어려운 다문화가정을 위해 사용해 달라"며 1억2,000만원이 들어있는 현금과 함께 '김달봉'이라는 이름만 남기고 홀연히 발걸음을 옮겼다.

 

이 기부자는 지난해 12월 소외계층을 위해 방역 마스크 20만장을 기부했고 2019년에는 "어려운 아동을 위해 사용해달라"며 부안군청에 고액을 기탁한 바 있다.

 

또한, 13년 동안 어김없이 연말이 되면 사회복지공동모금회를 찾아 그동안 모은 장학금 등을 기부하고 있는 류민준ㆍ류채영 남매와 12년째 수급비와 장애수당 등을 모아 기부한 김규정ㆍ홍윤주 부부 등 개인 기부자들의 참여도 후끈 달아올랐다.

 

이 밖에도, 그동안 기부에 참여하지 않았던 8,721명의 개인과 618개 기업이 이번 성금 모금 기간 동안 기부에 참여하며 전북의 나눔 DNA를 다시 한 번 증명했다.

 

아울러 코로나19로 인한 장기화 여파에도 불구하고 마스크ㆍ손소독제 등의 물품 기부도 이어졌다.

 

전북 사회복지공동모금회 김동수 회장은 "전례 없는 코로나19 유행으로 모두가 처음 겪는 하루하루를 살아가고 있는 힘든 상황에도 불구하고 나눔에 동참해준 도민 덕분에 모금 목표를 조기에 달성했다"며 "남은 기간 동안 역대 최고 온도를 올릴 수 있도록 이웃사랑 나눔 실천 분위기 조성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오는 31일까지 진행될 '희망 2021 나눔 캠페인' 참여 방법은 전라북도 사회복지공동모금회 홈페이지 또는 사무처로 전화하면 자세한 사항을 안내받을 수 있다.

 

'희망 2021 나눔 캠페인' 폐막식은 오는 2월 1일 전주시 오거리 문화광장에 설치된 사랑의온도탑에서 진행될 예정이다.

 

☞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Jeonbuk achieves '112 degrees' temperature tower of love

As of the 14th… Exceeding 100 degrees for 22 consecutive years ㆍExpected the highest raising amount ever

 

Reporter Kim Hyun-jong / Yoon-cheol Koo

 

As of the 14th day, 45 days after the 'Hope 2021 Sharing Campaign', the wave of practicing love for neighbors slumps in the Jeollabuk-do region, and the temperature of love, Mercury, has set a record for 22 consecutive years.'

 

The Jeonbuk Social Welfare Community Chest of Korea held an inauguration ceremony with the slogan of "Please connect hope through sharing" at the Ogeori Culture Plaza on December 1 of last year, and donated with a goal of 6.39 billion won to create a social atmosphere of living with neighbors in need during the year-end and New Year holidays. As a result of receiving them, 71 billion won was raised and exceeded 112 degrees," he said on the 14th.

 

Initially, it was expected that it would be difficult to achieve the fundraising goal due to the recession that was swept away by disasters such as the economic recession and flood damage caused by the prolonged corona 19, but the warm hearts of the residents who thought more about the companies and neighbors in need were gathered in the social return project. At the beginning, the warmth of love for neighbors spread like wildfire.

 

Sharing by individual donors including 'Angel Without a Face' by companies such as NIC Co., Ltd.ㆍNational Pension ServiceㆍReference Eul Co., Ltd.·Yukyuk Girls Co., Ltd.·Dongwoo Fine Chem·Harim Co., Ltd.·Korea National Territory Information Corporation, and Horyong raising mercury liquor. The warmth continued.

 

In particular, Mr. A, an anonymous donor who revealed that Samgye-myeon, Imsil-gun is his hometown, said, "Please deliver it to 1,182 households including local grandparents, single-parent families, and the second-class for at least 1 to 5 months." Donated to.

 

According to Mr. A's will, Imsil-gun plans to deposit 200,000 won for one child, 300,000 won for two, and 400,000 won for three or more for five months. If there are no children, 200,000 won will be provided once.

 

In addition, on the 4th, an anonymous donor visited the Social Welfare Community Chest of Korea and stepped suddenly, leaving only the name'Kim Dalbong' with cash containing 120 million won, saying, "Please use it for difficult multicultural families in the province. .

 

This donor donated 200,000 quarantine masks for the underprivileged in December of last year, and in 2019, donated a large amount to the Buan County Office saying, "Please use it for difficult children.

 

In addition, at the end of the year without fail for 13 years, the participation of individual donors such as Min-Jun Ryu and Chae-Young Ryu who visited the Social Welfare Community Chest and donated scholarships collected so far, and Gyeong-gyu Kim and Yun-ju Hong, who have donated supplies and disability allowances for 12 years. It was hot.

 

In addition, 8,721 individuals and 618 companies, who had not participated in donations so far, participated in donations during this fundraising period, proving the DNA of sharing in Jeollabuk-do.

 

In addition, despite the prolonged aftermath of Corona 19, donations of items such as masks and hand sanitizers continued.

 

Chairman Kim Dong-soo of the Jeonbuk Social Welfare Community Chest said, "We achieved our fundraising goal early thanks to the citizens who participated in sharing despite the unprecedented coronavirus outbreak. We will do our best to create an atmosphere of sharing love for neighbors so that we can raise the highest temperature.”

 

On the other hand, you can receive detailed information on how to participate in the'Hope 2021 Sharing Campaign', which will be held until the 31st, by calling the Jeollabuk-do Community Chest of Korea website or the office.

 

The closing ceremony of the 'Hope 2021 Sharing Campaign' is scheduled to be held on February 1st at the Temperature Tower of Love installed in the Ogeori Culture Plaza in Jeonju.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롯데백화점 전주점 '함씨네콩식품' 특판
광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