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사회일반
전북 '코로나19 극복' 첫발 내딛어
아스트라제네카(AZ) 백신… 400명 1차 접종 시작
기사입력: 2021/02/26 [09:51]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김현종 기자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26일 오전 9시 전북 9개 시ㆍ군 요양병원과 요양시설 종사자 및 입소자 400명을 대상으로 코로나19 아스트라제네카(AZ) 백신 접종이 시작됐다.                                                                        / 사진 = 김현종 기자     © 김현종 기자

 

▲  임실 중앙요양병원 장진홍(59) 원장이 26일 오전 9시 지역 1호로 접종하기에 앞서 문진표를 작성하고 있다. / 사진 = 구윤철 기자                                                                                                                                     © 김현종 기자

 

 

 

 

 

26일 오전 9시 전북 9개 시ㆍ군에서 코로나19 아스트라제네카(AZ) 백신 접종이 시작됐다.

 

이날 접종은 집단감염 우려가 큰 요양병원과 요양시설 종사자 및 입소자가 대상으로 이뤄지고 있으며 도내 1호 접종자는 참사랑요양병원 김정옥(여ㆍ한의사ㆍ50) 원장이 군산시 보건소에서 팔을 걷었다.

 

임실지역에서는 중앙요양병원 장진홍(59) 원장이 1호로 접종했으며 이날 전국 요양병원ㆍ시설에서 동시에 진행되고 있는 만큼, 모두 1호 접종자라 할 수 있다.

 

전북도에 따르면 이날 도내 요양병원 8곳과 요양시설 3곳의 65세 미만 환자와 종사자 가운데 접종에 동의한 400명을 대상으로 아스트라제네카(AZ) 백신을 우선 접종하고 있다.

 

전주 3곳(10명)ㆍ군산 8곳(130명)ㆍ익산 1곳(50명)ㆍ정읍 1곳(10명)ㆍ남원 1곳(20명)ㆍ김제시 1곳(10명)ㆍ완주군 10곳(110명ㆍ임실군 1곳(30명)ㆍ고창군 2곳(30명) 등이다.

 

다른 시ㆍ군은 주말과 휴일 및 요양병원 의료진 상황 등을 고려해 오는 3월 3일부터 본격적으로 접종에 나선다는 방침이다.

 

요양병원은 자체 접종하고, 요양시설은 촉탁의사 또는 보건소 방문접종팀을 통해 접종하고 종사자는 보건소를 방문해 접종할 수 있다.

 

AZ 백신은 8~12주 간격으로 2차례 접종해야 하며 고위험 의료기관 종사자(보건의료인)와 코로나 1차 대응요원은 오는 3월부터 차례대로 접종이 진행된다.

 

전북도는 이후 접종센터 15곳을 설치해 의료기관 650여곳에 예방 접종을 위탁해 정부가 정한 순서에 따라 오는 12월까지 도민 154만명에 대한 백신 접종을 마무리한다는 계획이다.

 

한편, 예방접종에 앞서 건강한 몸 상태를 유지해야 하고 접종 이후 15~30분간 접종기관에 머물러 이상 반응 발생 여부를 관찰해야 한다.

 

만일, 코로나19 감염이 의심되는 경우 또는 37.5도 이상 발열 등 급성병증이 있을 경우 접종을 반드시 연기해야 한다.

 

예방접종 이후 통증ㆍ부기ㆍ발적 등 국소 반응과 발열ㆍ피로감ㆍ두통ㆍ근육통ㆍ메스꺼움ㆍ구토 등의 전신 반응이 나타나면 신속한 대처가 필요하나 이 같은 증세는 정상적인 면역형성 과장에 나타날 수 있는 현상으로 대부분 3일 이내에 사라지는 것으로 알려졌다.

 

피부에 두드러기가 생기거나 숨이 차고ㆍ혀가 붓거나 어지러운 증상이 지속될 경우, 즉시 119로 연락하거나 가까운 응급실을 방문해 진료를 받아야 한다.

 

경미한 통증은 통증 부위에 깨끗한 수건으로 냉찜질을 하거나 전신 통증이 있는 경우, 소염재 형태의 진통제보다 진통ㆍ해열효과가 있는 '아세트아미노펜' 성분의 진통제를 복용하는 것도 도움이 될 수 있다고 질병관리청은 조언했다.

 

☞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Jeonbuk 'Corona 19 Overcome' Takes the First Step

AstraZeneca (AZ) vaccine… 400 people start vaccination

 

Reporter Kim Hyun-jong

 

At 9 am on the 26th, the Corona 19 AstraZeneca (AZ) vaccination began in 9 cities and counties in Jeollabuk-do.

 

On this day, vaccination is targeted at nursing hospitals, nursing facility workers, and residents who are concerned about group infection, and the No. 1 inoculation in the province was headed by Chamsarang Nursing Hospital Kim Jeong-ok (female, oriental doctor, 50) at the Gunsan City Health Center.

 

In the Imsil area, Jang Jin-hong (59), director of the Central Nursing Hospital, received the No. 1 vaccination, and as it is being conducted at the same time in nursing hospitals and facilities nationwide on this day, all of them can be called No. 1 vaccinations.

 

According to Jeonbuk-do, 400 patients under the age of 65 and workers at 8 nursing hospitals and 3 nursing facilities in the province are first vaccinated with the AstraZeneca (AZ) vaccine.

 

Jeonju 3 places (10 people) ㆍ Gunsan 8 places (130 people) ㆍ Iksan 1 place (50 people) ㆍ Jeongeup 1 place (10 people) ㆍ Namwon 1 place (20 people) ㆍ Gimje City 1 place (10 people) ㆍ Wanju-gun 10 There are 110 people, 1 place in Imsil-gun (30 people), and 2 places in Gochang-gun (30 people).

 

Other cities and counties plan to start vaccinations in earnest from March 3, taking into account weekends, holidays, and medical staff in nursing hospitals.

 

Nursing hospitals are vaccinated themselves, nursing facilities can be vaccinated by a part-time doctor or a health center visiting vaccination team, and workers can visit a public health center to inoculate.

 

The AZ vaccine should be vaccinated twice every 8 to 12 weeks, and workers at high-risk medical institutions (health practitioners) and corona first responders will be vaccinated in sequence from March.

 

Jeonbuk-do plans to install 15 vaccination centers and entrust vaccinations to 650 medical institutions to complete vaccinations for 1.54 million residents of the province by December in accordance with the order set by the government.

 

On the other hand, before vaccination, you must maintain a healthy body and stay at the vaccination institution for 15 to 30 minutes after vaccination to observe whether any adverse reactions occur.

 

If you suspect that you are infected with COVID-19, or if you have an acute condition such as a fever of 37.5 degrees or more, you must postpone vaccination.

 

After vaccination, if local reactions such as pain, swelling, redness, and systemic reactions such as fever, fatigue, headache, muscle pain, nausea, and vomiting appear, prompt coping is required. It is known to disappear within days.

 

If hives appear on your skin, shortness of breath, swollen tongue, or dizziness persists, you should call 911 immediately or visit the nearest emergency room for medical treatment.

 

For mild pain, it may be helpful to apply a cold compress to the pain area with a clean towel or to take a pain reliever containing'acetaminophen', which has analgesic and antipyretic effects, rather than an anti-inflammatory type pain reliever. did.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고창 공음면 학원농장… 청보리 넘실
광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