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사회일반
국립 신시도 자연휴양림 '개장'
전북 군산 고군산군도 명물로 탄생… 56개 숙박시설
기사입력: 2021/03/18 [16:30]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김현종 기자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전북 군산시 옥도면 신시도리에 둥지를 튼 '국립 신시도 자연휴양림' 개장식이 18일 열린 가운데 송하진(가운데) 전북지사ㆍ산림청 최병암(왼쪽에서 다섯 번째) 차장ㆍ강임준(오른쪽에서 다섯 번째) 군산시장ㆍ최홍범(총경 = 왼쪽에서 세 번째) 군산경찰서장ㆍ이영록 국립자연휴양림관리소장ㆍ조준규 서부지방산림청장 등 주요 참석자들이 '테이프' 커팅식을 하고 있다.                                                                                   / 사진제공 = 전북도청     © 김현종 기자

 

▲  송하진(왼쪽 첫 번째) 전북지사ㆍ산림청 최병암(오른쪽 첫 번째) 차장ㆍ강임준(왼쪽 가운데) 군산시장ㆍ최홍범(총경 = 왼쪽 세 번째) 군산경찰서장 등 주요 참석자들이 기념식수를 하고 있다.                                       © 김현종 기자

 

▲  송하진 전북지사가 '국립 신시도 자연휴양림' 관람을 하기 위해 이동하며 산림청 최병암 차장에게 "탄소배출 제로(Zero)화를 위해 신 재생에너지 활용 및 배기가스 배출을 최소화한 친환경적이고 스마트한 설비가 도입됐다"는 설명을 하고 있다.                                                                                                                                       © 김현종 기자

 

▲  송하진(앞줄 왼쪽에서 세 번째) 전북지사와 최병암(앞줄 오른쪽에서 세 번째) 산림청 차장이 강임준 군산시장 등 주요 참석자들과 함께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김현종 기자

 

 

 

 

 

산과 바다가 어우러진 '국립 신시도 자연휴양림'18일 개장식을 갖고 본격적인 운영에 돌입했다.

 

이날 개장식에는 송하진 전북지사와 산림청 최병암 차장강임준 군산시장최홍범(총경) 군산경찰서장이영록 국립자연휴양림관리소장조준규 서부지방산림청장 등 8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고군산군도 명물 탄생을 축하했다.

 

전북 군산시 옥도면 신시도리에 둥지를 튼 '국립 신시도 자연휴양림'2007년 신시도 자연휴양림 신규 지정 고시 후 사업비 230억원을 투입, 지난 2018년부터 3년의 공사 끝에 결실을 맺었다.

 

120ha의 면적에 방문자 안내센터커뮤니티센터각종 편의시설숲속의집 28산림문화휴양관 2(28) 등 총 56개 객실(4인실)의 숙박시설을 갖추고 있다.

 

, 4,2km에 이르는 해안탐방로와 달맞이화원태양전망대원형전망대를 비롯 총 105대의 차량을 동시에 주차할 수 있는 공간 등 다양한 시설이 설치돼 있다.

 

특히 신시도의 장점을 적용한 테마 조성 및 해양환경을 활용한 친환경공법이 적용됐고 탄소배출 제로(Zero)화를 위해 신 재생에너지 활용 및 배기가스 배출을 최소화한 친환경적이고 스마트한 설비가 도입됐다.

 

전북도와 군산시는 아름다운 자연경관을 천연 그대로 감상하고 즐길 수 있는 시간을 통해 몸과 마음이 힐링 되고 치유될 수 있는 공간이자 숙박 및 탐방을 통해 바다와 산림의 아름다움을 감상하며 일상에 지친 현대인들에게 휴양과 휴식을 제공하는 등 국민 정서함양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한편, 송하진 지사는 축사를 통해 "섬과 바다가 어이진 해양형 휴양림은 산림에 위치한 대부분의 휴양림과 차별화되는 '국립 신시도 자연휴양림' 개장으로 그동안 관광객이 고군산군도와 새만금을 스쳐 지나가 많이 아쉬웠지만 앞으로 머무는 관광휴양명소로 자리매김할 것으로 믿어 의심치 않는다"고 강조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Opening' of the National New City Natural Recreation Forest

Jeonbuk Gunsan Gogunsangundo was born as a specialty56 accommodations

 

Reporter Kim Hyun-jong

 

The 'National New Sido Natural Recreation Forest', a harmonious mountain and sea, opened on the 18th and began operating in earnest.

 

The opening ceremony was attended by Jeonbuk Governor Song Ha-jin, Deputy General Manager Choi Byung-am, Gang Im-jun, Gunsan Mayor, Choi Hong-beom (Chief), Gunsan Police Chief, Lee Young-rok, Director of the National Natural Recreation Forest Management Office, and Jo Jun-gyu, head of the Western Regional Forest Service.

 

The 'National New City Natural Recreation Forest', which built a nest in Sinsi-dori, Okdo-myeon, Gunsan-si, Jeollabuk-do, invested 23 billion won in project cost after the announcement of the new designation of Shinsi-do Natural Recreation Forest in 2007.

 

With a total area of ​​120ha, it is equipped with a total of 56 guest rooms (rooms for 4 people) including a visitor information center, community center, various amenities, 28 houses in the forest, and 2 forest cultural and recreational buildings (28 rooms).

 

In addition, there are various facilities such as a 4,2km coastal trail and a parking space that can park a total of 105 cars at the same time, including the Dalmaji Garden, the Sun Observatory, and the Circular Observatory.

 

In particular, a theme that applies the advantages of the new city and an eco-friendly construction method that utilizes the marine environment was applied, and an eco-friendly and smart facility that uses new renewable energy and minimizes exhaust gas emissions was introduced to achieve zero carbon emissions.

 

Jeonbuk-do and Gunsan-si are spaces where body and mind can be healed and healed through time to enjoy and enjoy the beautiful natural scenery. It is predicted that it will greatly contribute to cultivating the public's emotions, such as providing rest and relaxation.

 

On the other hand, Governor Song Ha-jin said in a congratulatory remark, "The opening of the 'National Shinsido Natural Recreation Forest', which differentiates the island and the sea from most recreation forests located in the forest. I believe that it will establish itself as a tourist and recreational spot, so I do not have any doubts."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정읍허브원 '보랏빛 라벤더 꽃' 만개
광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