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사회일반
고창군 '역사문화 관광도시' 도약
유네스코 세계유산… 5관왕 완성 '귀추' 주목
기사입력: 2021/03/19 [10:42]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김현종 기자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전북 고창군이 '무장읍성 복원' 과정에 11점이 무더기로 발굴된 '비격진천뢰' 활용을 핵심 과제로 선운사ㆍ공음 청보리밭 등 인근 주요 관광지를 연계하는 거점 관광자원화 등 문화재 활용에 가속도를 붙이고 있다.  (무장읍성 전경) / 사진제공 = 고창군청                                                                                                                             © 김현종 기자

 

 

 

 

전북 고창군이 지역 문화유산의 미래역량 강화에 행정력을 집중하고 있는 가운데 '유네스코 중요 프로그램' 그랜드 슬램을 달성할 수 있을지 향후 결과에 귀추가 주목된다.

 

고창군에 따르면 산과 구릉지 등 수직적 경관을 함께 감상할 수 있어 주목받고 있는 '고창갯벌'은 오는 7월 세계자연유산 등재를 앞두고 있다.

 

지난 201910월 곰소만 해역 남쪽 갯벌과 50.2%(2,190ha)에 해당하는 부안 모항 서쪽 해역과 곰소 동쪽 해역을 대상으로 신청된 이뤄졌다.

 

고창을 비롯 충남 서천전남 신안순천 갯벌 등 총 4곳이 신청한 '한국갯벌' 세계유산 등재 신청에 따라 201910월 세계자연보존연맹(ICUN)이 곰소만 해역 남쪽 갯벌과 50.2%(2,190ha)에 해당하는 부안 모항 서쪽 해역과 곰소 동쪽 해역을 대상으로 실사를 마친 상태다.

 

당시, 독일출신의 IUCN 자문위원인 바스티안 베르츠키인도출신 자연지리학 전문가인 소날리 고쉬도는 주민 주도의 쓰레기 처리갯벌 휴식년제갯벌 길 이용 통로 지정 및 해안을 따라 모래 혹은 조개껍질 등이 쌓여 만들어진 언덕인 갯벌 특이지형인 '쉐니어'에 각별한 관심을 드러냈다.

 

이에 따라, 곰소만 갯벌 등 4곳을 묶은 '한국갯벌'이 세계자연유산으로 등재되면 고창군은 유네스코 중요 프로그램 4개 분야인 문화유산 자연유산 인류무형유산(농악판소리)까지 5관왕을 완성하게 된다.

 

고창군의 유네스코 중요 프로그램 그랜드 슬램 달성은 지역의 문화유산의 가치를 국내에 국한된 범주에서 벗어나 세계적인 수준까지 끌어올리며 역사문화관광도시로 변모할 가능성이 커진다.

 

특히 고창 봉덕리고분(사적 제531)을 중심으로 한 '마한 역사문화유적상금리 고인돌군'의 세계유산 등재작업 및 향토문화유산지정문화재국가지정문화재 승격에 공을 들이고 있다.

 

'선운사 참당암 석조지장보살좌상(보물 제2031)선운사 만세루(보물 제2065)'가 국가지정 문화재로 승격된 이후 '부곡리 고인돌(유형 제265)참당암 석조지장보살삼존상과 권속 및 복장유물(유형 제265)' 2점이 지정문화재로 지정됐다.

 

, 지난달 봉덕리 고분에서 발굴된 '금동신발'이 국가지정 보물로 지정된데 이어 '석탄정' 4건이 지정문화재로 지정 예고됐다.

 

이 밖에도, 2001년부터 시작된 '무장읍성 복원' 사업 역시 국가예산 확보를 통해 올 연말 성곽 전 구간 복원 완료를 앞두고 있으며 11점이 무더기로 발굴된 '비격진천뢰' 활용을 핵심 과제로 선운사공음 청보리밭 등 인근 주요 관광지를 연계하는 거점 관광자원화 등 문화재 활용에 가속도를 붙이고 있다.

 

또한 고려 초기청자 유적지인 '용계리 청자요지(사적 제345)'를 운곡 람사르습지고창 고인돌군과 연계해 지역의 문화유산을 한곳에서 보고 간접 체험할 수 있는 문화유적 체험공원으로 조성한다는 계획이다.

 

고창군의 문화유산 역량강화 노력은 문화재 활용사업과도 자연스럽게 연계된다.

 

지난해 9'고인돌박물관'이 국가귀속문화재 보관 및 관리위임 기관으로 지정돼 ' 비격진천뢰'와 같은 고창군에서 출토된 중요 유물을 직접 보관하면서 전시하는 것이 가능해졌기 때문이다.

 

유기상 고창군수는 "지역 역사문화에 대한 자긍심을 더욱 높일 수 있도록 문화유산 발굴과 함께 이를 활용할 수 있는 현장 역량을 한층 강화하는 동시에 다양한 콘텐츠를 개발해 역사문화도시 고창을 알리는데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Gochang-gun 'history and culture tourism city' leap forward

UNESCO World HeritagePay attention to 'Guichu' for completion of 5 crowns

 

Reporter Kim Hyun-jong

 

As Gochang-gun, Jeollabuk-do, is concentrating its administrative power on reinforcing the future capabilities of local cultural heritage, the future results are paying attention to whether it can achieve the 'UNESCO Important Program' Grand Slam.

 

According to Gochang-gun, the 'Gochang Tidal Flat', which is attracting attention because you can enjoy vertical scenery such as mountains and hills, is set to be listed as a World Natural Heritage in July.

 

In October 2019, an application was made for the southern tidal flat of Gomso Bay, the western sea of ​​Buan's mother port, which is 50.2% (2,190 ha), and the sea to the east of Gomso.

 

In October 2019, the World Federation for Conservation of Nature (ICUN) was awarded 50.2% (2,190ha) with the tidal flat south of Gomso Bay in accordance with the application for registration of the'Korean Tidal Flat' as a World Heritage Site, which was applied by a total of four tidal flats, including Gochang, Seocheon, South Chungcheong, Sinan, and Suncheon. ), the survey has been completed in the waters west of Buan's mother port and east of Gomso

 

At the time, Bastian Bertzky, an IUCN advisor from Germany, and Sonali Goshido, a natural geography expert from India, were created by residents-led waste disposal, tidal flat break year, designated pathways for use of tidal flats, and piled sand or shells along the coast. He showed special interest in'Shenier', a unique terrain of a tidal flat that is a hill.

 

Accordingly, if the 'Korean Tidal Flat', which ties four areas including Gomso Bay Tidal Flat, is listed as a World Natural Heritage, Gochang-gun will complete five crowns, including four important UNESCO programs: Cultural Heritage Natural Heritage Human Intangible Heritage (Nongak, Pansori). It is done.

 

The achievement of the Grand Slam, an important UNESCO program in Gochang-gun, raises the value of the region's cultural heritage to a world-class level, and increases the possibility of transforming it into a historical, cultural and tourist city.

 

In particular, efforts are being made on the creation of world heritage registration and promotion of local cultural heritage provincial-designated cultural property nationally-designated cultural property, as well as the work of registering as a World Heritage site for 'Mahan Historical and Cultural Relics and Sanggeum-ri Dolmen', centered on Gochang Bongdeok-rigobun (Historic Site No.

 

After the 'Seonunsa Chamdangam Seokjojijang Bodhisattva Statue (Treasure No. 2031) and Seonunsa Manseru (Treasure No.2065)' were promoted as nationally designated cultural properties, 'Bugok-ri Dolmen (Type No. And clothing relics (Type No. 265) were designated as designated cultural assets of the province.

 

In addition, 'Geum-dong shoes' excavated at Bongdeok-ri tombs were designated as national treasures last month, and four cases, including 'Seoktanjeong', were announced as designated cultural assets of the province.

 

In addition, the 'Mujang-eupseong Restoration' project, which started in 2001, is about to complete the restoration of all sections of the fortress at the end of this year through securing the national budget. It is accelerating the use of cultural assets, such as the use of tourism resources as a base linking major tourist spots nearby.

 

In addition, a plan to create a cultural heritage experience park where you can see and indirectly experience local cultural heritage by linking the'Yonggyeri Celadon Site (Historic Site No. 345)', an early celadon site in Goryeo, with Ungok Ramsar Wetland and Gochang Dolmen to be.

 

Gochang-gun's efforts to strengthen cultural heritage capabilities are naturally linked to the cultural asset utilization project.

 

This is because the 'Dolmen Museum' was designated as a delegation agency for the storage and management of nationally vested cultural properties in September of last year, and it became possible to store and display important relics excavated from Gochang-gun, such as the 'Begyeokjincheonroe'.

 

Gochang-gun said, "We will do our best to promote Gochang, a historical and cultural city, by developing various contents while further strengthening our on-site capabilities to discover cultural heritages and utilize them in order to further increase our pride in local historical culture." said.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부안군, 5개 해수욕장… 7월 10일 개장
광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