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사회일반
부안군 '무인교통단속 장비' 확대 설치
백산면 신상교차로 등 8개소ㆍ어린이 보호구역 40개소
기사입력: 2021/03/24 [14:33]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이한신 기자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전북 부안군은 선진교통문화 정착 및 과속 등으로 인한 사망사고를 예방하기 위해 부안경찰서와 합동으로 교통사고 현황 및 지역 주민들의 설치요구 등을 분석해 백산면 신상교차로 등 8개소 및 어린이 보호구역 내 40개소에 무인교통단속(과속카메라) 장비가 확대 설치한다.                              (부안군청 전경) / 사진 = 김현종 기자     © 이한신 기자

 

 

 

 

 

선진교통문화 정착 및 과속 등으로 인한 사망사고를 예방하기 위해 무인교통단속(과속카메라) 장비가 확대 설치된다.

 

전북 부안군은 "무인교통단속 장비 추가 설치를 위해 부안경찰서와 합동으로 교통사고 현황 및 지역 주민들의 요구 등을 분석해 백산면 신상교차로 등 8개소를 선정했다"24일 밝혔다.

 

, 어린이 보호구역 내 40개소에 추가로 설치될 예정이며 계도기간을 거쳐 본격적인 운영에 돌입한다는 계획이다.

 

부안군은 교통사고 예방 및 사상자 감소를 위해 단속 장비 설치 및 안전속도 5030 속도관리 구역 사업 등 교통안전환경 개선을 지속 사업으로 추진한 결과, 2019년 대비 지난해 교통사고 발생 건수는 29% 감소한 것으로 집계됐다.

 

특히 사망 건수도 56%가 감소하는 등 무인교통단속 장비가 교통사고 및 인명피해 사고 감소에 긍정적인 영향을 미치고 있는 것으로 분석됐다.

 

부안군 건설교통과 관계자는 "교통 단속 장비신호개선 등의 환경 개선 사업을 적극적으로 추진해 나가겠다""안전한 교통문화 정착 및 교통질서 지키기에 군민들의 자발적인 관심과 참여를 부탁한다"고 당부했다.

 

한편, 권익현 부안군수는 교통안전에 대한 사회적 관심과 어린이 보호 최우선 문화 정착 등 교통사고 예방에 대한 국민적 공감대 형성을 위해 행정안전부가 추진한 어린이보호구역내 교통안전 실천문화 정착을 위해 행정안전부가 진행하고 있는 '어린이 교통안전 릴레이 챌린지'에 동참해 "1단 멈춤! 2쪽 저쪽! 3초 동안! 4고 예방!"이라는 어린이 보호구역내 실천 메시지를 전달한 바 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Expansion and installation of 'Unmanned Traffic Enforcement Equipment' in Buan-gun

Baeksan-myeon Shinsang Intersection, etc. 8 places 40 children's protection zones

 

Reporter Hanshin Lee

 

Unmanned traffic enforcement (speeding camera) equipment will be expanded and installed in order to establish advanced transportation culture and prevent deaths due to speeding.

 

Buan-gun, Jeollabuk-do, announced on the 24th, "For the additional installation of unmanned traffic enforcement equipment, we have selected eight locations, including the Baeksan-myeon Sinsang Intersection, by analyzing the current status of traffic accidents and the needs of local residents in cooperation with Buan Police Station.

 

In addition, it will be installed in 40 additional children's protection zones, and it is planned to begin full-scale operation through the guidance period.

 

As a result of continuing to improve the traffic safety environment, including the installation of enforcement equipment and the safety speed 5030 speed control zone project to prevent traffic accidents and reduce casualties, the number of traffic accidents last year decreased by 29% compared to 2019.

 

In particular, it was analyzed that the number of deaths decreased by 56%, and unmanned traffic enforcement equipment is having a positive effect on the reduction of traffic accidents and casualty accidents.

 

An official from the Department of Construction and Transportation in Buan-gun said, "We will actively promote environmental improvement projects such as traffic enforcement equipment and signal improvement," and "We ask for the voluntary interest and participation of the military people in establishing a safe transportation culture and keeping traffic order."

 

On the other hand, Ik-hyun Kwon, head of Buan County, promoted a traffic safety practice culture in child protection zones promoted by the Ministry of Public Administration and Security to establish a public consensus on the prevention of traffic accidents, such as social interest in traffic safety and establishment of a culture that prioritizes child protection He participated in the'Children's Traffic Safety Relay Challenge' and delivered a practical message in the children's protection zone, saying, "Stop 1! Over on page 2! For 3 seconds! Prevention of 4 highs!"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고창 공음면 학원농장… 청보리 넘실
광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