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기업/산업
쿠팡㈜… 전북에 대규모 물류센터 '건립'
완주 테크노밸리 제2산단에 1,300억원 투자ㆍ2022년 착공
기사입력: 2021/03/26 [15:26]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김현종 기자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26일 전북도청 4층 회의실에서 열린 쿠팡(주)-전북도-완주군 투자 협약식에 송하진(오른쪽) 지사ㆍ 쿠팡(주) 박대준(가운데) 대표이사ㆍ박성일(왼쪽) 완주군수 등이 '지역경제 활성화 및 일자리 창출에 힘을 모을 것'을 약속한 뒤 대규모 물류센터 건립에 따른 협약식 직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사진제공 = 전북도청     © 김현종 기자

 

 

 

 

 

대한민국 최대 전자상거래 기업 중 하나인 쿠팡2024년까지 전북 완주 테크노밸리 제2 산업단지에 대규모 물류센터를 건립한다.

 

26일 전북도청 회의실에서 송하진 지사박성일 완주군수쿠팡박대준 대표이사 등이 투자협약을 체결하고 지역경제 활성화 및 일자리 창출에 힘을 모을 것을 약속했다.

 

이번 협약에 따라 쿠팡은 완주 테크노벨리 제2일반산업단지에 1,300억원을 투입, 대규모 물류센터를 신설하고 전북도와 완주군은 기업의 투자가 원활하게 진행될 수 있도록 행정적 지원 및 인허가 진행에 적극 협조한다.

 

완주에 새롭게 설립될 쿠팡물류센터는 연면적 2만평 규모로 2024년 완공을 목표로 2022년 착공에 들어간다.

 

쿠팡은 완주테크노밸리 제2일반산업단지에 투자를 결정한 이유로 중남부권의 허브역할과 호남고속도로 익산IC익산 KTX 등이 인접해 교통이 편리한 점을 장점으로 꼽았다.

 

쿠팡박대준 신사업부문 대표는 "전북도완주군은 물론 국토교통부산업통상자원부기획재정부에서 노력해 준 덕분에 신규 물류센터를 조성해 쿠팡의 고객들에게 더 나은 로켓배송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게 됐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뉴욕증시 상장을 통해 유치한 글로벌 자금으로 전북 완주군에 물류센터를 건립해 지역경제 성장과 일자리 창출에 기여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앞으로도 각 지역 거점에 투자를 확대해 고용을 창출하는 동시에 지역사회와 동반성장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덧붙였다.

 

송하진 전북지사는 "쿠팡은 이미 대한민국 최고의 전자상거래 소매 기업으로 이번 투자로 질 높은 일자리가 창출되고 전북 경제가 발전하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기대했다.

 

한편, 쿠팡이번에 건립되는 물류센터를 전북지역 뿐만 아니라 중부권남부권까지 물류를 수렴하고 향후 글로벌 네트워크 구축 시 중요한 거점으로 활용할 예정이다.

 

특히 물류센터 건립을 통해 배송시스템 구축 빅데이터를 활용한 IT유통산업의 융복합에 따른 상품 관리·배송 동선 최적화 등을 구현함으로써 첨단 물류시스템 실현의 장으로 활용할 계획이다.

 

쿠팡물류거점이 전북에 건설됨에 따라 일자리 창출은 물론 전기차를 활용한 배송태양광발전 및 에너지저장시스템을 통한 충전 및 물류시설 운영빅데이터를 활용한 배송정보 제공 등으로 다양한 산업이 동반 성장할 수 있을 것으로 예측된다.

 

전북 군산 상생형 일자리사업(5개 기업 = 4,220억원 투자신규 고용 1,700)의 참여기업인 명신 에디슨모터스 대창모터스 등은 쿠팡의 신규 배송차량 수요에 따른 전기 상용차 생산 확대 등 긍정적 효과를 기대하고 있다.

 

한편, 쿠팡은 아시아 최대의 이커머스기업 가운데 하나로, 고객들이 '쿠팡 없이 어떻게 살았을까?'라고 묻게 될 때까지 고객의 삶을 혁신적으로 개선하는 것을 미션으로 삼고 있으며 새벽배송당일배송을 통해 생필품과 공산품은 물론 신선도가 중요한 신선식품까지도 고객에게 빠르게 배송하고 있다.

 

또한, 음식배달 서비스 쿠팡이츠 및 실시간 동영상 스트리밍 서비스 쿠팡플레이 등 다양한 서비스를 선보였다.

 

지난해 9월 기준, 삼성전자현대자동차에 이어 3번째로 고용창출(43,171)을 많이 하는 등 지속적인 채용과 투자를 통해 양질의 근로환경을 제공한다는 계획이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Coupang Co, LtdLarge-scale distribution center 'established' in Jeonbuk

Invested 130 billion won in the 2nd industrial complex of Wanju Techno Valley and started construction in 2022

 

Reporter Kim Hyun-jong

 

Coupang Co., Ltd., one of Korea's largest e-commerce companies, will build a large-scale distribution center in Techno Valley 2nd Industrial Complex in Wanju, Jeollabuk-do by 2024.

 

At the conference room of the Jeonbuk Provincial Office on the 26th, Governor Song Ha-jin, Park Seong-il, Wanju-gun head, and Coupang, CEO Park Dae-joon, signed an investment agreement and promised to join forces to vitalize the local economy and create jobs.

 

According to this agreement, Coupang Co., Ltd. invested 130 billion won in the 2nd general industrial complex of Wanju Techno Valley to establish a large-scale distribution center, and Jeonbuk and Wanju-gun actively cooperate in administrative support and licensing and approval process so that corporate investment can proceed smoothly. do.

 

The Coupang Logistics Center, which will be newly established in Wanju, has a total floor area of ​​20,000 pyeong and will start construction in 2022 with the goal of completion in 2024.

 

Coupang Co., Ltd. decided to invest in the 2nd general industrial complex of Wanju Techno Valley, and pointed out that the transportation is convenient as it serves as a hub in the south central region and is adjacent to the Honam Expressway Iksan IC and Iksan KTX.

 

"Thanks to the efforts of Jeonbuk-do and Wanju-gun, as well as the Ministry of Land, Infrastructure and Transport, the Ministry of Trade, Industry and Energy, and the Ministry of Strategy and Finance, we have created a new distribution center to provide better rocket delivery services to Coupang's customers," said Dae-Jun Park, CEO of Coupang Co. .

 

At the same time, he added, "We expect to build a logistics center in Wanju-gun, Jeollabuk-do with the global funds raised through the listing on the New York Stock Exchange, and contribute to the growth of the local economy and job creation." We will do our best so that we can grow together with the society."

 

Jeonbuk Governor Song Ha-jin said, "Coupang Co., Ltd. is already the best e-commerce retail company in Korea, and this investment will create high-quality jobs and become an opportunity for the development of the Jeonbuk economy."

 

Meanwhile, Coupang Co., Ltd. plans to use the logistics center to be built this time as an important base when building a global network in the future by converging logistics not only in the Jeonbuk region, but also in the central and southern regions.

 

In particular, it plans to use it as a venue for realizing a cutting-edge logistics system by implementing a delivery system through the construction of a logistics center, product management, and optimization of delivery traffic in accordance with convergence of IT and distribution industries using big data.

 

As the logistics base of Coupang Co., Ltd. is built in Jeonbuk, various industries will grow together by creating jobs, as well as delivery using electric vehicles, charging through solar power generation and energy storage systems, and operation of logistics facilities and delivery information using big data. It is expected to be possible.

 

Myungshin Edison Motors Daechang Motors, a participating company in the Jeonbuk Gunsan win-win job project (5 companies = 422 billion won investment and 1,700 new hires), are expected to have positive effects such as expanding the production of electric commercial vehicles in response to Coupang's demand for new delivery vehicles. I'm doing it.

 

Meanwhile, Coupang Co., Ltd. is one of the largest e-commerce companies in Asia, and its mission is to innovatively improve the lives of customers until customers are asked,'How would I have lived without Coupang?', and daily necessities through early morning delivery and same day delivery. As well as industrial products, fresh foods, where freshness is important, are delivered to customers quickly.

 

In addition, various services such as food delivery service Coupangitsu and real-time video streaming service Coupangplay were introduced.

 

As of September last year, it is the third time after Samsung Electronics and Hyundai Motors to create more jobs (43,171 people), and it plans to provide a quality working environment through continuous recruitment and investment.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고창 공음면 학원농장… 청보리 넘실
광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