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사회일반
임실N치즈… 8년 연속 브랜드 '대상'
가공식품분야 명불허전, 전국 유일 '파워브랜드' 입증
기사입력: 2021/04/20 [14:45]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이요한 기자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20일 서울 신라호텔에서 열린 '2021 대한민국 대표 브랜드 대상' 시상식에서 전북 임실N치즈가 8년 연속 가공식품분야 '대상'의 영예를 안았다.                                                                      /  사진제공 = 임실군청     © 이요한 기자

 

 

 

 

 

대한민국 치즈 산업의 원조인 '임실N치즈'8년 연속 대한민국 대표브랜드 대상을 수상하며 명성을 재확인했다.

 

20일 서울 신라호텔에서 열린 '2021 대한민국 대표 브랜드 대상' 시상식에서 지정환 신부가 산양 2마리로 싹틔운 전북 임실N치즈가 가공식품분야 대상의 영예를 안아 전국 최고의 브랜드로 자리매김 했다.

 

대한민국 대표브랜드 대상은 2006년부터 대한민국의 대표브랜드를 발굴, 글로벌 명품 브랜드로 성장시키기 위해 제정된 국내 최고 권위의 상으로 동아닷컴한경닷컴iMBC가 공동으로 주최하고 대한민국 대표브랜드선정위원회가 주관하는 시상식이다.

 

특히 엄격하고 공정한 조사 및 전국 소비자들로부터 사랑받는 브랜드를 직접 선정하는 절차를 거쳐 경쟁력을 파악한 결과 브랜드 최초상기도 인지도 차별화 신뢰성 등 7개 항목에서 고르게 높은 평가를 받아 각별한 의미가 담겼다.

 

임실군의 치즈산업은 50년이 넘는 세월을 지내오면서 연간 250억원의 소득을 창출하는 지역 활력 사업으로 성장했다.

 

50여 낙농가4,000여 두의 젖소에서 생산되는 1등급 신선한 원유로 임실치즈농협을 비롯 14개의 유가공 업체들이 한국인의 입맛에 맞는 다양한 치즈와 유제품을 생산하고 있다.

 

임실N치즈는 유제품 전문유통 마케팅 조직인 임실엔치즈클러스터와 R&D 및 품질관리 전문 조직인 임실치즈&식품연구소 등 분야별 전문 조직을 통한 엄격하고 체계화된 유제품 관리와 판매가 이루져 소비자들에게 안전 먹거리로 인기가 높다.

 

특히 스위스 아펜젤을 모델로 조성된 이국적 풍경이 펼쳐진 임실치즈테마파크와 6차 산업의 성공모델인 임실치즈마을은 연간 300만명이 방문하는 국내 대표 관광지로 명성을 다지고 있다.

 

임실군은 선종(禪宗)지정환 신부의 뜻을 이어받아 유제품의 생산기반과 판매망 확충에 총력을 기울여 임실N치즈의 안정적인 생산과 판로 확대를 추진해 나갈 방침이다.

 

심 민 임실군수는 "8년 연속 대한민국 대표브랜드 대상을 수상하며 그 명성을 다시 한 번 입증 받아 매우 기쁘게 생각한다""확고한 명성을 기반으로 임실N치즈가 지역경제에 활력을 불어넣는 신성장 동력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Imsil N Cheese... Brand 'Grand Prize' for 8 consecutive years

Proven as the only 'power brand' in the country

 

Reporter Lee Yohan

 

'Imsil N Cheese', the originator of the Korean cheese industry, reaffirmed its reputation by winning the Grand Prize of Korea's Representative Brand for 8 consecutive years.

 

At the '2021 Korea's Representative Brand Awards' awards ceremony held at the Shilla Hotel in Seoul on the 20th, Jeonbuk Imsil N Cheese, which was sprouted with two goats by the late Father Jeong Hwan, has established itself as the nation's best brand with the honor of the Grand Prize in the processed food sector.

 

The Grand Prize of Korea's Representative Brand has been established since 2006 to discover Korea's representative brands and grow into a global luxury brand. Dong-A.com, Hankyung.com, and iMBC are jointly sponsored by Donga.com, Hankyung.com, and iMBC, and are organized by the Korea Representative Brand Selection Committee. It is an awards ceremony.

 

In particular, as a result of grasping competitiveness through a rigorous and fair survey and a procedure to directly select brands loved by consumers across the country, it has been evaluated evenly in seven items such as brand first prayer recognition differentiation reliability, and has a special meaning.

 

Imsil-gun's cheese industry has grown into a local vitality business that generates annual income of 25 billion won over 50 years.

 

It is the first-class fresh crude milk produced by 50 dairy farmers and 4,000 cows, and 14 dairy companies, including Imsil Cheese Nonghyup, produce a variety of cheeses and dairy products that suit the tastes of Koreans.

 

Imsil N Cheese is popular as a safe food with consumers through strict and systematic dairy product management and sales through specialized organizations in each field such as Imsil N Cheese Cluster, an organization specialized in dairy distribution and marketing, and Imsil Cheese & Food Research Institute, an organization specialized in R&D and quality management.

 

In particular, Imsil Cheese Theme Park, which is a model of the Swiss Appenzell, has an exotic landscape and Imsil Cheese Village, a successful model of the 6th industry, is building its reputation as a representative tourist destination in Korea with 3 million visitors annually.

 

Imsil-gun will continue to pursue the stable production of Imsil N cheese and expansion of sales channels by making all-out efforts to expand the production base and sales network of dairy products, following the will of the late Father Jeon Jeong-hwan, who was born in the past.

 

"I am very pleased to receive the Grand Prize of Korea's Representative Brand for 8 years in a row, and to prove its reputation once again," said Sim-min Imsil-gun. I will do my best to make it possible."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고창 병바위ㆍ두암초당 '비대면 안심관광지
광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