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사회일반
고창군 '지역관광 활성화' 업무협약
코레일 용산역 연계… 관광 상품 출시 예정
기사입력: 2021/04/20 [15:48]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김현종 기자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20일 유기상(오른쪽에서 네 번째) 전북 고창군수와 임종혁(왼쪽에서 네 번째) 용산역장이 양측 관계자 등이 참석한 가운데 용산역 ITX-3회의실에서 개별ㆍ소규모 관광 트렌드에 맞춘 철도여행 상품 개발을 골자로 업무협약을 체결한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사진제공 = 고창군청     © 김현종 기자

 

 

 

 

 

전북 고창군이 코레일과 공동으로 철도여행 상품을 개발해 상생발전 모색에 시동을 걸었다.

 

20일 고창군에 따르면 이날 용산역 ITX-3회의실에서 코레일 서울 용산역과 '코로나19 지역관광 활성화를 위한 관광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유기상 고창군수와 임종혁 용산역장이 철도여행 상품 운용 시 교통비와 숙박비 지원 및 문화관광해설사관광기념품 지원 등을 골자로 협약서에 각각 서명한 뒤 두 손을 맞잡았다.

 

코레일 서울 용산역은 협약에 따라, 고창군이 생태체험 및 세계문화유산 투어를 선도하는 동시에 힐링 체험 1번지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철도여행 상품을 개발한다.

 

고창군은 최근 관광 트렌드가 대규모 단체관광에서 가족친구지인 등 소수 개별 관광으로 빠르게 변화하는 추세에 맞춘 코로나19로부터 안전한 여행이 될 수 있도록 새로운 관광 상품을 하반기에 출시할 예정이다.

 

이 자리에서 유기상 고창군수는 "오늘 협약이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지역 관광산업의 위기를 극복하고, 향후 대한민국 여행 산업의 판도를 바꾸는 기회가 되기를 기대한다""개별 관광객 유치에 따른 다양한 상품을 마련해 관광이 활성화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임종혁 용산역장은 "고창군 관광 홍보와 적극적인 관광객 모객을 통한 상호 발전에 모든 지원을 아까지 않겠다"고 화답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Gochang-gun 'Regional Tourism Revitalization' Business Agreement

Linked to KORAIL Yongsan StationIn the second half of the year, tourism products are scheduled to be released.

 

Reporter Kim Hyun-jong

 

Gochang-gun, Jeollabuk-do, jointly developed railroad travel products with KORAIL to start seeking win-win development.

 

According to Gochang-gun on the 20th, at the ITX-3 conference room at Yongsan Station, KORAIL signed a'Tourism Business Agreement for Revitalization of Corona 19 Local Tourism' with KORAIL Seoul Yongsan Station.

 

On this day, Gochang-gun Yoo Sang-sang and Yongsan Station Mayor Lim Jong-hyuk signed the agreement with the aim of supporting transportation and accommodation expenses, and supporting cultural tour guides and tourist souvenirs when operating rail travel products, and then joined hands.

 

According to the agreement, KORAIL Seoul Yongsan Station develops rail travel products so that Gochang-gun can lead ecological experiences and world cultural heritage tours, while at the same time establishing itself as the first healing experience.

 

Gochang-gun is planning to launch a new tourism product in the second half of the year so that it can be a safe trip from Corona 19 in line with the recent trend of rapidly changing tourism trends from large-scale group tours to few individual tours such as family, friends, and acquaintances.

 

Go Chang-gun said at this meeting, "We hope that today's agreement will be an opportunity to overcome the crisis in the local tourism industry suffering from Corona 19 and change the game of the Korean travel industry in the future." We will do our best to promote tourism by preparing it.”

 

Yongsan Station Chief Lim Jong-hyuk replied, "I will not provide any support for mutual development through tourism promotion in Gochang-gun and active tourist attraction."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부안누에타운 '파랑새' 공간 연출
광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