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사회일반
익산시, 코로나19 누적 확진자 345명
90명 격리병상 입원 치료ㆍ예방 접종률 28.8% 기록
기사입력: 2021/04/21 [10:15]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김현종 기자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전북 익산시 한명란 보건소장이 21일 오전 코로나19 정례 비대면 브리핑을 통해 "신규로 3명이 '양성' 판정을 받아 지역 누적 확진자는 총 345명으로 늘어났다"는 설명을 하고 있다.                   / 사진 = 익산시 공식 유튜브 화면 캡처                                                                                                                                                             © 김현종 기자

 

 

 

 

 

전북 익산시 한명란 보건소장은 21일 코로나19 정례 비대면 브리핑을 통해 "시민 여러분과 함께 반드시 감염병 위기를 극복해 내겠다""시의 안내에 따라 예방 접종이 이뤄질 수 있도록 협조를 부탁한다"고 당부했다.

 

그러면서 "신규로 3명이 '양성' 판정을 받아 지역 누적 확진자는 총 345명으로 늘어났고 이 가운데 9명이 자가 격리가 해제됐으며 95명이 격리병상에 입원해 치료를 받고 있으며 255명이 완치 판정을 받아 일상생활로 복귀했으나 안타깝게 총 4명의 사망자가 발생했다"고 밝혔다.

 

특히 "지난 19일 총 2,300여명이 진단검사를 받아 162명이 음성 판정을 받았고 현재 2,135명이 자가격리 상태로 검사 결과를 기다리고 있다""자가격리자는 1,002명 가운데 994명이 밀접 접촉자로 분류됐고 해외입국자는 58"이라고 덧붙였다.

 

아울러 "210시 기준 지역 352(전북 1846) 확진자로 분류된 50대는 지난 19 최초로 기침 증세가 발현돼 선별진료소를 찾아 검체를 채취한 결과, 20일 오후 7시께 '양성' 판정을 받았고 현재 정확한 감염경로를 확인하기 위해 역학조사를 진행하고 있다""2명이 밀접 접촉자로 분류됐다"고 설명했다.

 

이어 "지난 10일부터 19일까지 남중동에 소재한 '완벽복원 카수리점' 방문자는 반드시 선별진료소를 방문해 검사를 받아 줄 것"을 당부했다.

 

"정확한 감염경로가 확인되지 않은 지역 332(전북 1810) 확진자의 룸메이트인 20대가 자가격리 중 19일 두통과 고열 증세 발현으로 검사를 진행한 결과, 20일 오후 8시께 '양성' 판정을 받아 지역 353(전북 18478) 환자로 분류돼 격리 병상으로 이송됐으나 자가 격리 상태를 유지해 이동 동선과 추가 접촉자는 없는 것으로 확인했다"고 말했다.

 

또한 "지역 354(전북 1851) 확진자는 지난 5일 확진된 239번 가족으로 자가 격리 해제에 앞서 실시한 검사(무증상) 결과, 20일 오후 11시께 '양성' 판정을 받았고 이동 동선과 접촉자 역시 없다"고 설명했다.

 

한편, 익산지역 예방접종은 210시 기준 노인시설 및 의료기관코로나19 대응요원특수교육 및 보건교사돌봄종사자75세 이상 어르신 등 대상자 36,053명 가운데 10,369명이 접종을 마쳐 28.8%의 접종률을 기록하고 있다.

 

21일 오후부터는 팔봉동 실내체육관 예방접종센터에서 읍동에 거주하는 75세 이상 어르신들의 접종이 시작된다.

 

접종은 오전 9시부터 오후 4시까지 사전예약을 통해 실시되며 접종이 마무리 될 때까지 예방접종센터와 읍동 자체 집결지까지 어르신들의 안전을 위해 버스 1대당 13회 왕복하는 수송버스가 지원된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Iksan City, 345 cumulative corona19 confirmed cases

90 people were hospitalized in quarantine beds and recorded 28.8% of the treatment and vaccination rates.

 

Reporter Kim Hyun-jong

 

On the 21st, Myung-ran Han, head of the public health center in Iksan City, Jeonbuk said, "I will surely overcome the infectious disease crisis with the citizens" through a regular non-face-to-face briefing on the 21st.

 

"Three new people were diagnosed as'positive' and the number of local cumulative confirmed cases increased to 345, of which 9 were self-quarantine, 95 were hospitalized in quarantine for treatment, and 255 were diagnosed as being cured for daily life. They returned to the country, but unfortunately, a total of 4 deaths occurred."

 

In particular, "a total of 2,300 people received diagnostic tests on the 19th, and 162 people were negatively determined, and 2,135 people are waiting for the test results in self-isolation." 58" he added.

 

In addition, "As of the 21st at 0 o'clock in the region, the 50s classified as the confirmed case of the area 352 (Jeonbuk 1846) developed coughing symptoms for the first time in the past 19, and as a result of visiting a screening clinic and collecting samples, they were judged'positive' at 7 pm on the 20th "We are currently conducting an epidemiological investigation to confirm the exact route of infection," he said. "Two people were classified as close contacts."

 

"From the 10th to the 19th, visitors to the'Complete Restoration Kasuri Store' located in Namjung-dong must visit the screening clinic and receive an examination."

 

In addition, "The roommate of the confirmed person in area No. 332 (Jeonbuk No. 1810) in the area where the correct path of infection was not confirmed, a test was conducted due to symptoms of headache and high fever on the 19th during self-isolation, and the result of the test was'positive' at 8 pm on the 20th. He was classified as a patient with no. 353 (Jeonbuk No. 18478) and was transferred to an quarantine bed.

 

In addition, "The confirmed area 354 (Jeonbuk 1851) was a family of 239 confirmed on the 5th, and as a result of a test (asymptomatic) conducted prior to self-isolation release, it was judged'positive' at 11pm on the 20th, and there is no contact with the moving line. "He explained.

 

On the other hand, vaccination in the Iksan area is 10,369 out of 36,053 subjects such as elderly facilities and medical institutions, Corona 19 response personnel, special education and health teachers, care workers, and the elderly over 75 years old as of 0 o'clock on the 21st, resulting in an inoculation rate of 28.8%. I am recording it.

 

From the afternoon of the 21st, vaccinations for seniors aged 75 and over living in Eup/Myeon/Dong will start at the Vaccination Center at the Indoor Gymnasium in Palbong-dong.

 

Vaccination is carried out from 9:00 am to 4:00 pm through advance reservations, and transportation buses return three times a day per bus for the safety of the elderly to the vaccination center and the eup/myeon/dong self-assembly until the vaccination is completed. Is supported.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부안군, 5개 해수욕장… 7월 10일 개장
광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