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사회일반
적십자 전북지사 '비상식량세트' 추가 제작
1,315세트… 밀접 접촉자로 분류된 '자가 격리자' 지원
기사입력: 2021/04/22 [12:43]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김현종 기자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대한적십자사 전북지사는 '코로나19' 감염증 확진 판정을 받은 도내 확진자와 직ㆍ간접 접촉자로 분류돼 자택에서 격리생활을 하고 있는 대상자에게 긴급 구호물품을 전달하기 위해 비상식량 1,315세트를 추가 제작하고 있다.  / 사진제공 = 대한적십자사 전북지사                                                                                                            © 김현종 기자

 

 

 

 

 

대한적십자사 전북지사는 '코로나19' 감염증 확진 판정을 받은 도내 확진자와 직간접 접촉자로 분류돼 자택에서 격리생활을 하고 있는 대상자에게 긴급 구호물품을 전달하기 위해 비상식량 1,315세트를 추가 제작했다.

 

'부식품'은 즉석밥즉석카레사골곰탕봉지라면깻잎 및 장조림 통조림햄 등 8개 품목 30개로 구성됐다.

 

물품은 전주시무주군진안군 등 도내 각 지역 보건소 직원들이 순차적으로 격리 대상자 자택을 방문해 현관 앞에 보관한 뒤 집 밖으로 나가 전화 연락을 하는 형식으로 전달될 예정이다.

 

특히, 이번에 제작한 '긴급식량세트'는 전북은행SK브로드밴드와 공동으로 주최한 '2020년 희망풍차 나눔 걷기 캠페인' 및 전북사회복지공동모금회의 기부금으로 마련됐으며 자가격리자가 2주간 식사 해결에 용이하도록 모두 실온 보관할 수 있는 제품이다.

 

대한적십자사 전북지사 이선홍 회장은 "접촉자로 분류된 대상자들은 본인보다 이웃을 위해 자택에서 2주간 격리생활을 할 수밖에 없는 만큼, 식품 등을 구입하러 밖으로 외출할 수 없는 어려움 극복 및 건강을 기원하는 염원을 담아 긴급 비상식량세트를 전달하기 위해 추가로 제작하게 됐다"고 말했다.

 

아울러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많은 분들이 도움의 손길을 건네주고 있다""모두의 바람대로 하루 빨리 감염병 사태가 종식될 수 있도록 전북적십자도 최선을 다해 노력하겠다""적십자 활동의 근간이 되는 회비 모금에 많은 참여를 부탁한다"고 덧붙였다.

 

대한적십자사 전북지사는 코로나19 위기 경보가 '심각' 단계로 격상된 지난해 224일 오전 9시부터 긴급 재난구호 대책본부를 구성한 이후 올 현재까지 긴급구호품 비상식량세트 응급구호품 등을 도내 재난 취약계층과 자가 격리자에게 전달하는 등 도내 시군과 긴밀한 협조 체계를 유지하며 지원책에 총력을 다하고 있다.

 

한편, 22일 오전 8시 기준 전주 2완주 2익산 1군산 1진안 1명 등 총 7명이 신규로 '양성'판정을 받아 도내 코로나19 누적 확진자는 1,857명으로 늘어났다.

 

이 가운데 1,614명이 완치 판정을 받아 일상생활로 복귀했으며 58명이 사망했고 185명이 격리병상에 입원해 치료를 받고 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Additional production of 'emergency food set' for the Jeonbuk branch of the Korean Red Cross

1,315 setsSupport for 'self-isolators' classified as close contacts

 

Reporter Kim Hyun-jong

 

The Jeonbuk branch of the Korean Red Cross produced an additional 1,315 sets of emergency food to deliver emergency relief supplies to subjects living in quarantine at home, classified as direct or indirect contacts with confirmed patients in the province who were diagnosed with 'Corona19' infection. .

 

'Sub-foods' consisted of 30 items in 8 items, including instant rice, instant curry, sagolgomtang, bag ramen, sesame leaves and canned jang, and ham.

 

The items will be delivered in the form of a phone call from outside the house after employees of local health centers in the provinces such as Jeonju-si, Muju-gun, and Jinan-gun sequentially visit the homes of the quarantine victims, store them in front of the entrance.

 

In particular, the 'Emergency Food Set' produced this time was prepared as a donation from the '2020 Hope Windmill Sharing Walk Campaign' and Jeonbuk Social Welfare Community Chest of Korea jointly hosted by Jeonbuk Bank and SK Broadband, and self-isolators can easily resolve meals for two weeks. It is a product that can be stored at room temperature.

 

Lee Sun-hong, chairman of the Jeonbuk branch of the Korean Red Cross, said, "As those classified as contacts have no choice but to live in quarantine for two weeks at home for their neighbors rather than themselves, we wish to overcome the difficulties of going out to buy food, etc., and wish for health. "It will be produced additionally to deliver emergency food kits."

 

In addition, "A lot of people are giving out helping hands to overcome 'Corona19'. As everyone wishes, the Jeonbuk Red Cross will do its best to end the infectious disease as soon as possible." We ask for your participation in fundraising, which is the basis of membership fees."

 

The Jeonbuk branch of the Korean Red Cross has formed the Emergency Disaster Relief Countermeasure Headquarters from 9:00 am on February 24 last year, when the Corona-19 crisis warning has been elevated to the'severe' stage, until this year emergency supplies emergency food sets emergency supplies, etc. It maintains a close cooperation system with cities and counties in the province, such as passing on the disaster vulnerable groups and self-separated persons in the province, and is doing its best to support measures.

 

On the other hand, as of 8 am on the 22nd, a total of 7 people, including 2 Jeonju, 2 Wanju, 1 Iksan, 1 Gunsan, and 1 Jinan, were newly judged'positive' and the cumulative corona19 confirmed in the province increased to 1,857.

 

Of these, 1,614 were diagnosed with cure and returned to their daily lives, 58 died, and 185 were hospitalized and treated in isolation.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고창 병바위ㆍ두암초당 '비대면 안심관광지
광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