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사회일반
정읍시 '생활밀착형 도시재생 사업' 선정
내년 4월까지… '안전ㆍ소방ㆍ생활ㆍ복지 인프라' 확충
기사입력: 2021/04/26 [10:59]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김현종 기자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전북 정읍시가 국토교통부 공모 사업인 '생활밀착형 도시재생 스마트기술 지원'에 최종 대상지로 선정돼 주민 체감도가 높고 상용화가 쉬운 '안전ㆍ소방ㆍ생활ㆍ복지 인프라' 확충에 중점을 둔 스마트기술을 적용해 지역사회의 문제를 해결한다.                                                                                                     / 사진제공 = 정읍시청     © 김현종 기자

 

 

 

 

 

 

전북 정읍시가 국토교통부 공모 사업인 '생활밀착형 도시재생 스마트기술 지원'에 최종 대상지로 선정돼 주민 체감도가 높고 상용화가 쉬운 스마트기술을 적용해 지역사회의 문제를 해결할 수 있게 됐다.

 

내년 4월까지 시비 23,000만원 등 총 사업비 77,000만원(도비 54천만원)을 투입, 도시재생사업과 연계성을 확보하기 위해 수성동 시기동 장명동 등의 원도심 지역을 대상으로 추진한다.

 

먼저, 매연과 미세먼지소음 등 시민의 건강을 위협하고 있는 위해 요소를 차단하는 동시에 폭염과 한파로부터 건강을 보호할 수 있도록 1500만원을 투입, 냉난방기와 공기 청정 시스템 기능을 갖춘 스마트 버스정류장이 개설된다.

 

특히 화재 예방과 재산 보호를 위해 35,000만원을 들여 화재 발생 위험이 큰 장소에 불꽃과 연기를 감지할 수 있는 '스마트 화재감지기'310개도 구축된다.

 

이 감지기는 관제센터에서 실시간 모니터링이 가능하고 만일, 화재가 발생할 경우 119 상황실에 자동으로 신고 돼 긴급출동을 지원받을 수 있다.

 

, 취약 지역의 디자인을 개선해 범행 기회를 심리적물리적으로 차단하고 지역 주민에게 심리적 안정감을 줄 수 있도록 노후 주택과 좁은 골목길이 많은 범죄 취약지역 36개소를 대상으로 21,500만원을 들여 범죄예방 설계기법인 '안심 비상벨'을 확대해 범죄예방에 나설 계획이다.

 

또한, 구도심 접근을 어렵게 하는 주차 공간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1억원의 사업비를 투입, 주차 가능 대수를 알려주고 모바일 결제도 가능한 '스마트주차장 서비스'도 도입된다.

 

스마트주차장 서비스는 주민과 방문객이 주차장을 찾아 무작정 배회하는 불편을 효과적으로 완화해 줄 것으로 정읍시는 기대하고 있다.

 

유진섭 정읍시장은 "낙후된 원도심에 '안전소방생활복지 인프라'확충을 위한 스마트기술을 도입하게 됐다""현재 추진하고 있는 도시재생 뉴딜사업과 연계해 안전하고 쾌적한 지역으로 탈바꿈 시키겠다"고 말했다.

 

한편 '생활밀착형 도시재생 스마트기술 지원'은 국토교통부에서 지난해부터 새롭게 추진하는 사업이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Selected as 'Life-oriented Urban Regeneration Project' by Jeongeup City

Until next AprilExpansion of 'safetyfirelifewelfare infrastructure'

 

Reporter Kim Hyun-jong

 

Jeongeup, Jeollabuk-do, was selected as the final destination for the'Life-oriented Urban Regeneration Smart Technology Support', a public offering project by the Ministry of Land, Infrastructure and Transport, so it is possible to solve problems in the local community by applying smart technologies that are easy to commercialize and have high residents' feelings.

 

To secure connectivity with urban regeneration projects by investing a total project cost of 270 million won, including 200 million won in municipal expenses, by April next year, Suseong-dong Sigi-dong Targeting the original downtown areas such as Jangmyeong-dong. Promote.

 

First, a smart bus stop equipped with an air conditioner and air-cleaning system functions by investing KRW 105 million to protect health from heat waves and cold waves while blocking harmful elements that threaten citizens' health such as smoke, fine dust and noise. Is outlined.

 

In particular, for fire prevention and property protection, 310 'smart fire detectors' that can detect flames and smoke in places with a high risk of fire will be built at a cost of 350 million won.

 

This detector can be monitored in real time at the control center, and if a fire occurs, it is automatically reported to the 119 control room to receive support for emergency dispatch.

 

In addition, to improve the design of vulnerable areas to psychologically and physically block offense opportunities and to provide a sense of psychological stability to local residents, crime prevention design by spending 215 million won targeting 36 vulnerable areas with many old houses and narrow alleys. It plans to expand the technique of'safety emergency bell' to prevent crime.

 

In addition, in order to solve the parking space problem that makes it difficult to access the old city center, a 'smart parking lot service' will be introduced that informs the number of parking spaces and allows mobile payments by investing 100 million won.

 

The smart parking lot service is expected to effectively alleviate the inconvenience of residents and visitors wandering around in a parking lot.

 

Jeongeup Mayor Yoo Jin-seop said, "We have introduced smart technology to expand the 'safety, firefighting, life, and welfare infrastructure' in the old downtown. We will transform it into a safe and comfortable area in connection with the urban renewal new deal that is currently being promoted." .

 

On the other hand, 'Support for Urban Regeneration Smart Technology for Living Life' is a project newly promoted by the Ministry of Land, Infrastructure and Transport since last year.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롯데백화점 전주점 '함씨네콩식품' 특판
광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