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사회일반
전주~김천 간 철도 '국가계획 반영' 촉구
송하진 전북지사… 국토균형발전ㆍ동서화합, 정부 역사적 결단 촉구
기사입력: 2021/04/28 [14:10]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이요한 기자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송하진(오른쪽) 전북지사와 이철우(왼쪽) 경북지사가 28일 경남 거창군청에서 "제4차 국가철도망 구축계획(2021~2030)에 포함되지 않은 '전주~김천 간 철도' 노선을 신규 사업으로 반영해 줄 것"을 촉구하는 성명서를 발표하고 있다.                                                                                                              / 사진제공 = 전북도청     © 김현종 기자

 

▲  송하진 전북지사를 비롯 이철우 경북지사ㆍ이용섭 광주시장ㆍ권영진 대구시장ㆍ김경수 경남지사ㆍ송상락 전남도 행정부지사가 28일 경남 거창군청 앞에서 광주와 대구를 연결하는 달빛내륙철도 반영을 건의하는 호소문을 낭독하고 있다. (왼쪽부터 ▲ 이용섭 광주광역시장 ▲ 송상락 전라남도 행정부지사 ▲ 송하진 전북지사 ▲ 김경수 경남지사 ▲ 이철우 경북지사 ▲ 권영진 대구광역시장)                                                   / 사진제공 = 광주광역시     © 김현종 기자

 

 

 

 

 

송하진 전북지사와 이철우 경북지사가 28일 경남 거창군청에서 "4차 국가철도망 구축계획(2021~2030)에 포함되지 않은 '전주~김천 간 철도' 노선을 신규 사업으로 반영해 줄 것"을 촉구하는 성명서를 통해 "국토균형발전과 동서화합을 위해 정부의 역사적 결단"을 촉구했다.

 

이날, 양 지사는 "주와 김천을 잇는 철도사업이 제4차 국가철도망구축계획()에 빠진 것에 대해 오랫동안 이번 사업을 기다려 온 전북과 경북 도민 모두가 큰 아쉬움과 실의에 빠져있다"는 우려를 나타냈다.

 

특히 "국가철도망 구축은 단순한 국토개발 사업이 아니라 수도권과 남북방향으로 치우쳐 있는 국가발전의 균형추를 올바르게 되돌리는 일"이라며 "단순 수요와 경제성 논리로 계획을 수립하는 것은 국가 계획의 본연의 목적을 저버리는 일"이라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전북 전주와 진안무주를 거쳐 경북 김천을 단선 전철로 연결하는 고속화철도 (총 연장 101.1km)가 건설되면 동서지역은 1시간 내로 이동이 가능해진다""이는가히 혁신적인 변화라 할 만하다동서 방향으로 물류와 사람이 빠르고 편하게 오가게 되면 국민의 소망인 상생과 통합의 미래도 분명 앞당겨질 것"이라고 강조했다.

 

아울러 "균형발전과 국민화합은 어떠한 경제 논리와 수치도 비견할 수 없는 최고의 가치"라며 "전주~김천 철도사업은 이를 실현할 수 있는 첩경이 될 것이고 이를 통해 실현될 공공이익과 사회적 가치를 고려해 국가계획 최종 반영을 결정지어야 한다"고 제시했다.

 

끝으로 "전라북도와 경상북도는 동서 화합과 상생의 오작교인 전주~김천 철도사업이 국가계획에 최종 반영되도록 모든 역량을 쏟을 것"을 덧붙였다.

 

한편, 송하진 전북지사와 이철우 경북지사이용섭 광주시장권영진 대구시장김경수 경남지사송상락 전남도 행정부지사는 이날 경남 거창군청 앞에서 광주와 대구를 연결하는 달빛내륙철도 반영을 건의하는 '호남 6개 시도 공동 호소문'낭독하고 6개 시도를 상징하는 6가지 색으로 '비상을 꿈꾼다'라는 소망이 담긴 종이비행기를 날리는 퍼포먼스를 펼쳤다.

 

한편, 국토교통부와 한국교통연구원은 지난 22일 제4차 국가철도망 구축계획 수립연구 비대면 공청회를 열고 계획안을 공개했다.

 

이 계획안에 기존 시행사업 15전라선 고속화 철도 등 신규 28개 사업이 포함됐지만 전주~김천 국가식품클러스터 산업선 익산역 유라시아 철도거점역 등 전북이 추진하는 4개 사업은 추가 검토사업으로 분류됐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Call for 'reflection of national plan' for the railway between Jeonju and Gimcheon

Ha-jin Song, Jeonbuk branchBalanced national development, East-West harmony, urge the government to make a historical decision

 

Reporter Lee Yohan

 

Jeonbuk Governor Song Ha-jin and Gyeongbuk Governor Lee Cheol-woo urged Gyeongnam Geochang-gun Office on the 28th to "reflect the'Jeonju-Gimcheon Railroad' route that was not included in the 4th National Rail Network Construction Plan (2021-2030) as a new project." He urged the government to make a “historical decision for balanced national development and East-West harmony” through a statement that said.

 

On this day, Governor Yang said, "The railroad project between Jeonju and Gimcheon fell into the 4th National Railroad Network Construction Plan (draft), and both Jeonbuk and Gyeongbuk residents, who have been waiting for this project for a long time, are in great regret and despair." Indicated.

 

In particular, "building a national rail network is not a simple national land development project, but a task to correctly restore the balance of national development, which is skewed toward the metropolitan area and north-south," he said. "Establishing a plan based on the logic of simple demand and economic feasibility undermines the original purpose of the national plan. "Abandon it" he pointed out.

 

"If a high-speed railroad (total length of 101.1km) is constructed that connects Gimcheon, Gyeongsangbuk-do via a single-line train through Jeonju, Jinan and Muju, Jeonbuk, the east-west region can be moved within an hour. "If logistics and people come and go in the east-west direction quickly and comfortably, the future of win-win and integration, which is the wish of the people, will surely be accelerated."

 

In addition, "Balanced development and national harmony are the best values ​​that cannot be compared with any economic logic and figures." We have to decide on the final reflection,” he suggested.

 

Finally, he added, "The Jeollabuk-do and Gyeongsangbuk-do will put all their capabilities into the final reflection of the Jeonju-Gimcheon railroad project, which is an Ojak Bridge of East-West harmony and mutual growth.

 

Meanwhile, Jeonbuk Governor Song Ha-jin and Gyeongbuk Governor Lee Cheol-woo, Gwangju Mayor Lee Yong-seop, Daegu Mayor Kwon Young-jin, Gyeongnam Governor Kim Gyeong-soo, and Jeonnam-do administrative vice-governor Song Sang-rak, suggested reflecting the Moonbit Inland Railway connecting Gwangju and Daegu in front of Geochang-gun Office in Gyeongsangnam-do. He read'Six Provincial Joint Appeals' and performed a performance of flying a paper airplane with the wish of'dreaming of an emergency' in six colors that symbolize the six provinces.

 

On the other hand, the Ministry of Land, Infrastructure and Transport and the Korea Transport Institute held a non-face-to-face public hearing on the 4th National Railroad Network Establishment Study on the 22nd and released the plan.

 

The plan included 15 existing projects and 28 new projects such as the Jeolla Line High-Speed ​​Railway, but the four projects promoted by Jeonbuk, including Jeonju-Gimcheon National Food Cluster Industrial Line Iksan Station Eurasian Railway Base Station, are classified as additional review projects. done.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롯데백화점 전주점 '함씨네콩식품' 특판
광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