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사건/사고
군산 앞바다 해상에서 '어선' 침수
해경… 선원 5명 구조ㆍ해양오염 피해 없어
기사입력: 2021/05/13 [12:05]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김현종 기자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전북 군산해경이 13일 오전 3시 10분께 옥도면 횡경도 인근 해상에서 침수중인 9.77t급 어선에 승선한 선원들을 구조하고 있다.                                                                                      / 사진제공 = 군산해양경찰서     © 김현종 기자

 

 

 

 

 

13일 오전 310분께 전북 군산시 옥도면 횡경도 인근 해상에서 9.77t급 어선 A호가 침수되는 사고가 발생했다.

 

사고 선박에 타고 있던 선원 5명도 모두 구조됐으며 해양오염 우려는 없는 것으로 확인됐다.

 

군산해양경찰서에 따르면 이날 침수중이라는 신고를 받고 P-69군산구조대새만금파출소 연안구조정 등을 현장으로 급파해 사고 발생 17분 만인 13327분께 현장에 도착, 선원 5명을 안전하게 구조하는데 성공했다.

 

특히, 침몰에 대비해 배수 작업을 실시했으나 해수 침수량이 줄어들지 않아 가까운 해안에 임의 좌주(坐洲 = 물이 얕은 곳의 바닥이나 모래가 쌓인 곳에 선박을 얹힘) 조치시켰다.

 

이어, 부이를 설치해 선박의 부력을 유지하는 등 기름이 흘러나올 것을 대비해 밸브를 잠그고 에어벤트(연료 탱크 환풍구)를 봉쇄한 뒤 적제된 연료유 800리터를 방제8호정으로 이적해 오염피해를 사전 차단했다.

 

, 해수면이 낮아진 저조시간인 오전 10시부터 파공부위를 막고 방수작업을 진행하고 있으며 작업이 마무리되는 대로 해수면이 높아지는 만조시에 비응항으로 예인한 뒤 선장 및 선원을 대상으로 정확한 사고원인을 조사할 예정이다.

 

군산해경 박상식(총경) 서장은 관계자는 "이번 침수사고로 다행히 인명피해는 발생하지 않았지만 선박과 충돌했다면 대형 사고로 이어질 수 있었다""선박 운항자들의 각별한 주의"를 당부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Inundation of 'fishing boats' off the coast of Gunsan

Sea viewRescue 5 sailors, no damage from marine pollution

 

Reporter Kim Hyun-jong

 

At 3:10 am on the 13th, an accident occurred in which the 9.77t class fishing boat A was flooded in the sea near Hoenggyeong-do, Okdo-myeon, Gunsan-si, Jeollabuk-do.

 

All five crew members aboard the accident vessel were also rescued, and it was confirmed that there were no concerns of marine pollution.

 

According to the Gunsan Maritime Police Station, after receiving a report that it was inundation, the P-69 boat, Gunsan rescue team, and coastal rescue boat at Saemangeum Police Box were dispatched to the site, arriving at the site at 3:27 on the 13th, 17 minutes after the accident, and 5 crew members were safe. I succeeded in the rescue.

 

In particular, drainage work was carried out in preparation for the sinking, but since the amount of seawater inundation did not decrease, the ship was placed on the nearby shore(坐洲 = the ship was placed on the bottom of the shallow water or where the sand was piled up).

 

In order to prevent oil from flowing out, such as installing a buoy to maintain the buoyancy of the ship, the valve was closed and the air vent (fuel tank vent) was sealed, and 800 liters of the loaded fuel oil was transferred to the control boat 8 to prevent pollution damage in advance. did.

 

In addition, from 10 a.m., the low tide, when the sea level is lowered, the pores are covered and waterproofing is in progress.As soon as the work is finished, when the sea level rises, the ship is towed as non-response and then the exact cause of the accident is investigated for the captain and crew. I am going to do it.

 

Gunsan Coast Guard Chief Park Sang-sik(Chief Chief) said, "Fortunately, there was no human injury due to this flooding accident, but if it collided with the ship, it could lead to a major accident," and called for "special attention from ship operators."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부안군, 5개 해수욕장… 7월 10일 개장
광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