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사회일반
군산해경 '낚시어선 해양사고' 집중 관리
정비 불량ㆍ관리소홀 등 부주의, 전체 사고 70% 차지
기사입력: 2021/06/08 [10:42]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김현종 기자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낚시어선 운항 증가로 다양한 형태의 해양사고가 증가하고 있는 것으로 집계돼 선장과 선박 종사자의 안전의식이 강화가 요망되고 있는 가운데 전북 군산해경이 8일 오후 2시, 비응파출소에서 전북도ㆍ군산시ㆍ군산낚시협회와 '낚시어선 해양사고 예방을 위한 대책 회의'를 개최한다.                            / 사진제공 = 군산해양경찰서     © 김현종 기자

 

 

 

 

 

 

낚시어선 운항 증가로 다양한 형태의 해양사고가 증가하고 있는 것으로 집계돼 선장과 선박 종사자의 안전의식 강화가 요망된다.

 

8일 전북 군산해양경찰서에 따르면 지난 3년 동안 낚시어선 해양사고는 꾸준히 증가하는 추세로 20189201921202022건이 발생했다.

 

사고 유형별로는 기관손상이 25건으로 가장 많았고 부유물 감김 13키 손상 및 충돌 각 4침수 3건 등이다.

 

특히 정비 불량과 관리소홀 등 부주의로 인한 사고가 전체 사고의 약 70%를 차지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 수온 상승에 따라 옥도면 연도 인근 해상에서 참돔 낚시가 성행하면서 충남 선적의 낚시어선이 전북도 해역으로 남하해 영업구역을 위반한 불법 영업 관련 민원 신고 역시 늘어나고 있다.

 

지난 2018년부터 현재까지 해경에 접수된 영업구역 위반 민원 신고는 12(20184201932020320212) 등으로 집계돼 해양안전을 위한 관리 및 불법어업을 근절하기 위해 항공기경비정 등을 동원한 해공 입체적 단속이 시급한 것으로 나타났다.

 

군산해경 해양안전과 관계자는 "낚시어선 출조가 증거하면서 안전사고 발생 위험 역시 높아져 긴장의 끈을 죄고 있다""선박 종사자들의 성숙한 의식 함양과 현장 안전관리 강화 및 엄정한 법집행을 통해 어업인의 소중한 생명과 재산 보호하는 등 바다에서의 어선 안전을 더욱 꼼꼼히 챙겨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군산해경은 8일 오후 2시 비응파출소에서 전북도군산시군산낚시협회와 안전 위해요소 분석 승객 안전관리 및 사고 대응방안 사고예방을 위한 유관기관 지원 및 협력 방안 영업구역 위반 낚시어선 불법 영업 대책 마련 등을 골자로 '낚시어선 해양사고 예방을 위한 대책 회의'를 개최할 예정이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Gunsan Coast Guard intensive management of 'fishing vessel marine accident'

Carelessness, such as poor maintenance and negligence, accounted for 70% of all accidents

 

Reporter Kim Hyun-jong

 

It is counted that various types of marine accidents are increasing due to the increase in fishing boat operation, so it is necessary to strengthen the safety awareness of captains and ship workers.

 

According to the Gunsan Maritime Police Station in Jeollabuk-do on the 8th, marine accidents on fishing boats have been steadily increasing over the past three years, with 9 cases in 2018 21 cases in 2019 22 cases in 2020.

 

By accident type, engine damage was the most common with 25 cases, followed by floating objects in 13 cases, key damage and collisions in 4 cases, and flooding in 3 cases.

 

In particular, accidents caused by negligence such as poor maintenance and negligence accounted for about 70% of all accidents.

 

In addition, as red sea bream fishing is popular in the waters near Yeondo, Okdo-myeon, as the water temperature rises, complaints related to illegal business in which fishing boats shipped from South Chungcheong Province sailed south to Jeollabuk-do waters in violation of business areas are also increasing.

 

From 2018 to now, 12 cases of complaints regarding violations of business areas received by the Coast Guard were counted (4 cases in 2018, 3 cases in 2019, 3 cases in 2020, 2 cases in 2021), etc. In order to eradicate the fishing industry, it was found that a three-dimensional crackdown by sea, land, and air using aircraft and patrol boats was urgently needed.

 

An official from the Maritime Safety Division of the Gunsan Coast Guard said, "The risk of safety accidents is also increasing as the evidence of fishing boats appears, which is tightening the string of tension." We will take more care of the safety of fishing boats at sea by protecting lives and property,” he said.

 

On the other hand, the Gunsan Coast Guard and the Jeollabuk-do / Gunsan City / Gunsan Fishing Association at the Nonung Police Box at 2 pm on the 8th Safety risk factor analysis Passenger safety management and accident response plan Support and cooperation with related organizations to prevent accidents Fishing in violation of business area The 'Measurement Meeting for the Prevention of Marine Accidents on Fishing Boats' is scheduled to be held with the aim of preparing countermeasures for illegal fishing boat sales.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익산 용안생태습지 '해바라기' 물결
광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