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정치일반
이재명 지지 '전북 민주평화광장' 출범
메머드급 공동대표단ㆍ본부장단ㆍ자문 교수단 위촉
기사입력: 2021/06/14 [17:23]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김현종 기자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더불어민주당 차기 대권 후보인 이재명 경기지사를 지지하는 모임인 '전북 민주평화광장'이 14일 오후 2시 전주교대 황학당에서 공식 출범식을 갖고 "새로운 시대를 열어가는 꿈꾸는 자들의 뿌리가 돼 20대 대선 승리의 선봉이 될 것"을 다짐하는 퍼포먼스를 연출하고 있다.                     / 사진제공 = 더불어민주당 김윤덕 국회의원 홍성진 보좌관                                                                                                                                                          © 김현종 기자

 

▲  '전북 민주평화광장' 공동 상임대표인 김윤덕 국회의원이 "우리 자신을 변화시키고 새롭게 국민들에게 다가가는 시작이 되어야 한다"며 "시민들의 목소리를 듣고 그 요구를 새기고 민주ㆍ평화ㆍ공정이라는 커다란 광장을 만들겠다"는 출범사를 밝히고 있다.                                                                                                                        © 김현종 기자

 

 

 

 

 

더불어민주당 차기 대권 후보인 이재명 경기지사를 지지하는 모임인 '전북 민주평화광장'14일 공식 출범식을 갖고 "새로운 시대를 열어가는 꿈꾸는 자들의 뿌리가 돼 20대 대선 승리의 선봉이 될 것"다짐했다.

 

김윤덕(전주시 갑) 국회의원과 김영복(법무법인 모악 대표변호사)가 상임 공동대표로 이끄는 전북 민주평화광장은 이날 오후 2시 전주교대 황학당에서 출범식을 가졌다.

 

이날 출범식에는 민주평화광장 중앙 공동대표인 조정식(경기 시흥시을) 국회의원을 비롯 광주본부 상임대표 이형석(광주 북구을)전남본부 상임대표 주철현(전남 여수시갑)홍정민(고양시 병)이해식(서울 강동구을)국회의원과 전북 공동대표단본부장단자문교수단법률자문단 등이 참석했다.

 

특히 전북도의회 이정린강용구김정수이병도진형석 의원을 비롯 전북대 법학전문대학원 신옥주 교수군산대 사회복지학과 백옥미 교수우석대 에너지전기공학과 이홍기 교수전북청년경제인연합회 장연웅 회장전북직능경제인연합회 김종기 총회장최낙준 전() 전북 변호사협회장법무법인 랜드마크 최우식 대표변호사전주시의회 김은영 의원익산시의회 박철원, 강력숙 의원 등 28명이 공동대표단으로 참여했다.

 

, 김영호전완수이삼일최창용 변호사 등이 법률자문단으로 이름을 올렸고 나인호맹성렬박종갑서 승이원식홍순경 교수 등이 자문교수단으로 김제시의회 김승일 의원 등이 각각 청년본부장으로 위촉됐다.

 

또한, 지역 정치인지역 정당시민사회단체봉사단체종교계교육계의약계법조계농어민단체체육단체경제단체 등 각계 인사들이 출범 회원으로 합류했다.

 

이재명 경기지사는 축하영상을 통해 "규칙을 지켜서 손해 보지 않고억울한 사람도억울한 지역도 없는 공정한 사회는 민주주의 발전 국가발전에도 크게 기여할 것"이라며 "오늘 전북 민주광장 출범식은 우리 사회에 민주평화공정의 가치가 널리 펴지게 되는 뜻깊은 자리가 되기를 바란다"고 응원했다.

 

'전북 민주평화광장' 공동 상임대표인 김윤덕 국회의원은 "코로나19 감염병과 부동산 때문에 많은 분들이 고통을 호소하고 있다""그럴 때마다 자신은, 우리 정치권은 그분들에게 어떻게 보일까 생각하면 국회의원으로서 부끄럽고 자괴감이 들 때가 많다"고 말문을 열었다.

 

그러면서 "전북 민주평화광장 출범을 계기로 우리 자신을 변화시키고 새롭게 국민들에게 다가가는 시작이 되어야 한다""시민들의 목소리를 듣고 그 요구를 새기고 민주평화공정이라는 커다란 광장을 만들겠다"는 출범사를 밝혔다.

 

이어 "촛불혁명을 계승하고 민주개혁세력의 재집권을 이룩하는 교두보가 될 것이고 새로운 시대를 열어가는 꿈꾸는 자들의 튼튼한 뿌리가 될 것"이며 "희망찬 밝은 미래로 큰 걸음으로 헤쳐 나가는데 전북 민주평화광장이 앞장서겠다"고 덧붙였다.

 

중앙 상임 공동대표인 조정식(경기 시흥시을) 국회의원은 "전북은 시대정신을 이끌어왔다"고 전제한 뒤 "우리나라 최초로 근대적 개혁운동인 동학농민운동을 이끌며 반봉건 민주주의 운동을 펼쳐왔고 동학운동 정신을 한 단계 더 진전된 민주주의로 승화시켜내야 한다""그 중심에 전북 민주평화광장이 앞장서 민주주의의 완성을 향해 함께 나아가고 내년 대선의 승리를 전북에서부터 만들어 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Jeonbuk Democracy and Peace Plaza' launched with Lee Jae-myung's support

Appointment of a mammoth-level joint delegation, general manager, and advisory professors

 

Reporter Kim Hyun-jong

 

Jeonbuk Democracy and Peace Plaza, a group supporting Gyeonggi Governor Lee Jae-myung, the next Democratic Party nominee for the presidency, held an official inauguration ceremony on the 14th and said, "It will become the root of dreamers who open a new era and become the vanguard of victory in the 20th presidential election." promised

 

Jeonbuk Democracy and Peace Plaza, led by National Assemblyman Kim Yun-deok (Gap in Jeonju) and Kim Young-bok (representative attorney at Moak Law Firm), as permanent co-representatives, held a launching ceremony at 2 pm on the same day at Jeonju National University of Education Hwanghakdang.

 

The inauguration ceremony was held on this day, including Jo Jung-shik (Siheung-si, Gyeonggi-do), a member of the National Assembly, Jo Jung-sik (Siheung-si, Gyeonggi-do), the central co-representative of the Plaza for Democracy, Hyung-seok Lee (Buk-gu, Gwangju), the permanent representative of the Gwangju Headquarters, Cheol-hyeon Joo (Cheol-hyeon, Yeosu, Jeollanam-do), Jeong-min Hong (Byeong Goyang), Hae-sik Lee (Gangdong-gu, Seoul) Members of the National Assembly, the Jeonbuk joint delegation, head of the headquarters, advisory professors, and legal advisory group attended.

 

In particular, Jeong-rin Lee, Yong-gu Kang, Jeong-su Kim, Byeong-do Lee, and Hyung-seok Jin, including lawmakers Jeong-rin Lee, Yong-gu Kang, Jeong-su Kim, Byeong-do Lee, and Hyung-seok Jin, Professor Ok-joo Shin of the Graduate School of Law at Chonbuk National University, Professor Ok-mi Baek of the Department of Social Welfare at Kunsan University, Professor Hong-gi Lee of the Department of Energy and Electrical Engineering at Woosuk University, Yeon-woong Jang of the Jeonbuk Association of Young Entrepreneurs, and Jong-ki Kim of the Jeonbuk Professional Entrepreneurs Association Twenty-eight people participated as a joint delegation, including former Jeonbuk Bar Association Chairman Choi Nak-jun, Landmark Law Firm Landmark Choi Woo-shik, Jeonju City Council Member Kim Eun-young, Iksan City Council Park Cheol-won and Kang Kang-sook.

 

In addition, lawyers Kim Young-ho, Jeon Wan-su, Lee Sam-il, and Choi Chang-yong were named as legal advisors, while Na In-ho, Maeng Seong-ryeol, Park Jong-gap, Seo Seung, Lee Won-sik, and Hong Soon-kyung were appointed as advisors, and Kim Seung-il, a member of the Gimje City Council, was appointed as the head of the youth division, respectively.

 

In addition, local politicians, local political parties, civil society groups, volunteer groups, religious circles, education circles, pharmaceutical circles, legal circles, farmers and fishermen's groups, sports groups, and economic groups joined as inauguration members.

 

In a congratulatory video, Gyeonggi Governor Lee Jae-myung said, "A fair society where there is no loss by following the rules, no miserable people, and no miserable regions will greatly contribute to the development of democracy and national development." I hope it will be a meaningful event where the value of fairness will be widely spread."

 

Kim Yun-deok, co-standing representative of the National Assembly, said, "Many people are complaining of suffering because of the Corona 19 infectious disease and real estate." "Whenever that happens, I often feel ashamed and embarrassed as a member of the National Assembly when I think about how our politicians will look to them." opened his mouth

 

“The launch of the Jeonbuk Democracy and Peace Plaza should be the beginning of changing ourselves and reaching out to the people anew,” he said. “We will listen to the voices of the citizens and engrave their demands and create a large plaza of democracy, peace and fairness.” announced the launch.

 

He continued, "It will become a bridgehead for succeeding the candlelight revolution and achieving re-establishment of the democratic and reforming forces, and will become a strong root for those who dream of opening a new era." I will take the lead,” he added.

 

After the premise that "Jeonbuk has led the spirit of the times," National Assembly member Jo Jung-sik (Siheung-si, Gyeonggi-do), the central standing co-representative, led the anti-feudal democracy movement, leading the Donghak Peasants' Movement, the first modern reform movement in Korea, and took the spirit of the Donghak movement one step further. We need to sublimate it into advanced democracy," he said.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부안누에타운 '파랑새' 공간 연출
광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