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사회일반
오수관촌농협 신덕지점 '보이스피싱' 예방
이인영 임실경찰서장 '감사장 수여' 및 '세심한 관찰' 당부
기사입력: 2021/06/15 [10:32]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김현종 기자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이인영(총경ㆍ가운데) 전북 임실경찰서장이 오수관촌농협 신덕지점을 찾아, 예리한 관찰력과 신속한 판단으로 보이스피싱 피해를 예방한 직원에게 감사장 및 신고 포상금을 수여한 뒤 흐뭇한 표정으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사진제공 = 임실경찰서                                                                                                                              © 김현종 기자


 

 

 

전북 임실경찰서 이인영(총경) 서장이 예리한 관찰력과 신속한 판단으로 최근 보이스피싱 조직에 속은 고객의 예금 인출을 중단시켜 피해를 예방한 공적을 높게 평가해 오수관촌농협 신덕지점 직원에게 감사장 및 신고 포상금을 수여하고 노고를 격려했다.

 

이 서장은 이 자리에서 "고객 피해 예방을 위해 직원의 세심한 관심과 적극적인 대처에 진심으로 감사하다""지속적으로 보이스피싱 신종 수법 등을 금융기관과 공유해 피해예방을 위한 대처방안 마련에 긴밀히 협조하겠다"고 약속했다.

 

그러면서 "A씨의 사례처럼 보이스피싱 일당이 금융수사공공기관을 사칭하며 집까지 찾아와 돈을 직접 가져가는 사례가 속출하고 있는 만큼, 군민들의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고 당부했다.

 

한편, A씨는 금융기관 직원을 사칭한 보이스피싱 사기범이 '저금리로 대출 전환을 해주겠다'고 속이는 수법으로 개인정보인 운전면허증 사본과 대출 신청서를 작성한 서류를 받은 뒤 대출 가능 액수를 초과해 금융사고가 발생했으니 집을 방문한 KB 직원에게 '금융위원회가 발행한 현금 지급납부명령서를 교부받고 현금 2,500만원을 건네주라'는 말을 사실로 믿고 신덕 농협에서 1,000만원을 인출하려 했던 것으로 알려졌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Osu Gwanchon Nonghyup Sindeok Branch 'Voice Phishing' Prevention

Imsil Police Chief Lee In-young urges 'a letter of appreciation' and 'close observation'

 

Reporter Kim Hyun-jong

 

Jeonbuk Imsil Police Station Chief Lee In-yeong (Superintendent) awarded a letter of appreciation and a reward for reporting to an employee of the Osu-Gwanchon Agricultural Cooperative Sindeok Branch, highly appreciating the achievement of preventing damage by stopping the withdrawal of deposits from customers who were recently deceived by the voice phishing organization with keen observation and quick judgment. and encouraged hard work.

 

At this meeting, Chief Lee said, "I sincerely thank the staff for their meticulous attention and proactive response to prevent damage to customers. promised

 

He added, "As in the case of Mr. A, there are numerous cases of voice phishing gangs impersonating financial, investigation and public institutions to come to their homes and take money directly, so special attention is needed from the military.

 

On the other hand, Mr. A received a copy of his personal information driver's license and a loan application form by deceiving a voice phishing scammer impersonating a financial institution employee by saying, 'I will convert you a loan at a low interest rate'. It is known that he tried to withdraw 10 million won from the Shindeok Agricultural Cooperatives, believing that it was true that the KB employee who visited the house was told to 'issue a cash payment order issued by the Financial Services Commission and hand over 25 million won in cash'.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부안누에타운 '파랑새' 공간 연출
광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