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사회일반
임실군 '귀농ㆍ귀촌' 다양한 정책 추진
농업 창업 및 주택구입 지원 사업… 7월 8일까지 접수
기사입력: 2021/06/16 [10:37]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이요한 기자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전북 임실군이 귀농ㆍ귀촌 활성화를 위해 다양한 프로그램을 운영하거나 정주여건 조성 등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는 가운데 오는 7월 8일까지 농업창업 및 주택구입 지원 신청을 접수한다.  (임실군청 전경 및 심 민 군수)    / 사진 = 브레이크뉴스 전북취재본부 DB                                                                                                                  © 이요한 기자

 

 

 

 

 

 

전북 임실군이 귀농ㆍ귀촌 활성화를 위해 다양한 프로그램을 운영하거나 정주여건 조성 등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는 가운데 오는 7월 8일까지 농업창업 및 주택구입 지원 신청을 접수한다.

 

이 사업은 농촌지역에 거주하는 귀농인 및 재촌 비농업인의 안정적인 농촌 정착을 위해 사업대상자의 신용 및 농림수산업자 신용보증기금의 보증 등을 통해 대출을 저금리로 지원한다.

 

특히 대출 금리와 저금리와의 차이를 정부 예산으로 지원하는 이차보전 사업이다.

 

농업창업 자금은 최대 3억원ㆍ주택사업 자금은 최대 7,500만원까지 신청 가능하며 대출 금리 2%(5년 거치 10년 균등 원리금상환)로 융자 지원한다.

 

신청 대상은 농촌 외의 지역에서 1년 이상 지속적으로 거주하다 농촌으로 전입한지 5년이 경과하지 않은 귀농인과 농촌지역에서 거주하면서 농업에 종사하지 않은 재촌 비농업인이다.

 

귀농 농업창업은 사업 신청연도 기준 만 65세 이하인 세대주로 귀농ㆍ영농교육을 100시간 이상 이수한 실적이 있어야 한다.

 

사업계획의 적정성ㆍ실현가능성ㆍ영농정착 의욕ㆍ융자금 상환계획의 적절성 등 심사기준에 따라 심층 면접 심사를 실시해 대상자를 선정할 계획이다.

 

또, 경제작물ㆍ임산물 등 소득에 필요한 사업 및 생산기반시설 지원(가구당 최대 1,000만원) 사업과 거주 안정을 위해 주택구입 신축 및 수리 등에 최대 500만원이 지원된다.

 

이 밖에도, 정착지원금ㆍ교육 훈련비 등 다양한 분야에 대한 지원을 비롯 귀농ㆍ귀촌협의회와 공동으로 ▲ 마을 환영 행사 ▲ 이장 간담회 ▲ 동아리 활동 ▲ 멘토 컨설팅 등도 운영한다.

 

또한, 귀농ㆍ귀촌인이 임시로 거주하면서 영농체험을 할 수 있는 체재형 가족실습 농장도 오는 12월 완공될 예정이다.

 

심 민 임실군수는 "귀농ㆍ귀촌인들이 지역민으로 자긍심을 높이는 등 어려움 해소 및 안정적인 정착을 유도하기 위해 다양한 정책 추진에 행정력을 모으겠다"고 말했다.

 

☞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Imsil-gun Promotion of various policies to 'revitalize returning to farming and returning home'

Agricultural start-up and housing purchase support project… Apply by July 8

 

Reporter Yohan Lee

 

While Imsil-gun, Jeollabuk-do is operating various programs to revitalize returning to farming and returning to villages, or is putting all its effort into creating settlement conditions, applications for agricultural start-up and housing purchase support will be accepted by July 8.

 

This project provides low-interest loans through the credit guarantee of the project target and the Credit Guarantee Fund for the agricultural, forestry and fishery industry for stable settlement of rural residents and non-farmers living in rural areas.

 

In particular, it is a secondary conservation project that supports the difference between loan interest rates and low interest rates with the government budget.

 

You can apply for up to 300 million won for agricultural start-up funds and up to 75 million won for housing business.

 

The applicants are those who have lived in rural areas for more than one year and have not moved to the countryside for less than five years, and non-farmers who have lived in rural areas and have not engaged in agriculture.

 

Agricultural start-ups must be the head of a household under the age of 65 as of the year of application, and must have completed at least 100 hours of return-to-farm education.

 

Target candidates will be selected by conducting an in-depth interview based on screening criteria such as the adequacy and feasibility of the business plan, the will to settle down in farming, and the adequacy of the loan repayment plan.

 

In addition, a maximum of 5 million won will be provided for businesses necessary for income such as economic crops and forest products, support for production infrastructure (up to 10 million won per household), and for housing purchase, new construction, and repairs for stable residence.

 

In addition, support in various fields such as settlement subsidies and education and training expenses, as well as ▲ village welcome event ▲ head meeting ▲ club activities ▲ mentor consulting, etc. jointly with the Homecoming and Returning Home Council are operated.

 

In addition, a stay-at-home family practice farm where returning farmers can temporarily reside and experience farming is scheduled to be completed in December.

 

Imsil County Mayor Shim Min said, "We will gather administrative power to promote various policies in order to resolve difficulties and induce stable settlement, such as raising the pride of returning farmers and returning villagers as local residents."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롯데백화점 전주점 '함씨네콩식품' 특판
광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