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사회일반
익산시 '도심, 자연 친화 공간' 조성
7개 학교 부지 활용… 산책로ㆍ녹색 쉼터로 탈바꿈
기사입력: 2021/06/17 [11:27]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이요한 기자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전북 익산시가 기후변화 영향으로 도시가 앓고 있는 '열섬'과 '미세먼지 저감' 및 '녹지 공간' 확보 등 일석삼조(一石三鳥)의 효과를 발휘하기 위해 학교 부지를 '도심 속 자연 친화 공간'으로 확대 조성했다.         / 사진제공 = 익산시청                                                                                                                                                             © 이요한 기자

 

 

 

 

 

 

전북 익산시가 기후변화 영향으로 도시가 앓고 있는 '열섬''미세먼지 저감' '녹지 공간' 확보 등 일석삼조(一石三鳥)의 효과를 발휘하기 위해 학교 부지를 '도심 속 자연 친화 공간'으로 확대 조성했다.

 

특히 이번 사업으로 청소년들의 정서 함양과 자연 친화적 학습공간으로 제공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원광중학교이리공업고등학교이리 서초등학교흥왕초등학교춘포초등학교이리중학교이리여고 등 7개 학교를 대상으로 진행됐다.

 

각각 학교숲(5)학교 공원(2)으로 조성된 학교에 산책로앉음벽의자 등이 설치됐으며 수목을 식재해 녹색 쉼터로 탈바꿈됐다.

 

해당 학교는 협약에 따라, 수목과 시설물을 5년간 유지 관리하고 익산시는 조성된 녹지대가 우선적으로 보전될 수 있도록 협력한다는 방침이다.

 

익산시 유은미 늘푸른공원과장은 "이번 사업은 청소년들이 건강하게 성장할 있도록 돕는 등 도심 내 부족한 녹지공간을 확보해 주민에게 여가 공간 및 쉼터 제공에 중점을 두고 추진했다""지속적 관리와 활용을 위해 시민과 학교에서 많은 관심을 가져줄 것을 바란다"고 당부했다.

 

이어 "시민의 여가 패턴 변화로 생활권 내 녹지 수요가 증가함에 따라 도시숲 학교숲 등 생활권 내 다양한 유형의 녹색 공간을 확대할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Iksan City's 'City Area, Nature-Friendly Space'

Utilizing 7 school sitesTransformed into a walking trail and green shelter

 

Reporter Yohan Lee

 

Iksan, Jeollabuk-do, developed the school site as a 'nature-friendly space in the city' in order to exert the effects of 'heat island' and 'reduction of fine dust' and securing 'green space' was expanded to

 

In particular, it is expected that this project will be provided as a space for cultivating the emotions of young people and providing an environment-friendly learning space.

 

It was held for seven schools including Wonkwang Middle School, Iri Technical High School, Iri Seo Elementary School, Heungwang Elementary School, Chunpo Elementary School, Iri Middle School, and Iri Girls' High School.

 

A walking path and wall chairs were installed at the school, each consisting of a school forest (5 locations) and a school park (2 locations), and trees were planted to transform it into a green shelter.

 

According to the agreement, the school will maintain and manage the trees and facilities for 5 years, and Iksan City will cooperate so that the created green zone can be preferentially preserved.

 

Eunmi Yoo, head of Neulpurun Park, Iksan City, said, "This project focused on providing leisure space and shelter to residents by securing scarce green space in the city center, such as helping young people grow up healthy." "For continuous management and utilization, citizens and schools I hope you will get a lot of attention from it."

 

He added, "As the demand for green spaces in living areas increases due to changes in citizens' leisure patterns, we plan to expand various types of green spaces in living areas such as urban forests and school forests."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익산 용안생태습지 '해바라기' 물결
광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