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공연/전시
제13회 세계서예전북비엔날레 '개최'
자연을 품다… 11월 6일~12월 5일까지 6개 부문 37개 행사
기사입력: 2021/06/22 [10:35]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김현종 기자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올해로 13회째를 맞는 세계서예전북비엔날레가 '자연을 품다(回歸自然 = 회귀자연)'를 주제로 오는 11월 6일부터 12월 5일까지 전북 전주 한국소리문화의전당을 중심으로 도내 14개 시ㆍ군 31개소에서 ▲ 개막 ▲ 전시 ▲ 학술대회 등 6개 부문 37개 행사로 개최된다.                      / 세계서예전북비엔날레 로고 제공 = (사)세계서예전북비엔날레조직위                                                                                                                                                            © 김현종 기자



 

 

 

 

 

올해로 13회째를 맞는 세계서예전북비엔날레가 '자연을 품다(回歸自然 = 회귀자연)'를 주제로 오는 116일부터 125일까지 30일간 개최된다.

 

전북 전주 한국소리문화의전당을 중심으로 도내 14개 시31개소에서 개막 전시 학술대회 등 6개 부문 37(2,900여명 참가) 행사로 서예의 본질을 잃지 않는 가운데 시대성 및 서가의 개성이 배가돼 시공을 넘나드는 공감과 공명이 있는 행사로 추진된다.

 

()세계서예전북비엔날레조직위는 "서예의 본질과 변화의 길을 추구하며 미디어에 익숙한 현대인들의 대중적 관심을 유도하기 위해 온라인 전시 공간 확대를 통한 미래 지향적 전시를 선도해 전북서예의 위상을 강화하는 등 개막행사 및 국제학술대회를 온오프라인으로 개최한다"22일 밝혔다.

 

특히 "자연을 본받아 탄생한 문자는 인류문명사의 원류로 그 역사성과 상징성공통성을 간직하고 있고 문자와 함께 발전한 서예는 동아시아의 공통된 자연관과 예술관으로 형성된 후 자연의 원리가 더해져 서예의 예술성이 확장돼 '2021 세계서예전북비엔날레' 주제를 '자연을 품다(回歸自然 = 회귀자연)'로 설정했다"고 덧붙였다.

 

먼저, 세계 서예의 큰잔치인 '서예의 역사를 말하다'20개국 110(국내 60해외 50)의 작가들이 한국소리문화의전당 10실에서 서예의 근본적 정신을 바탕으로 고대근대현대의 서체별 변화와 시대성을 작품으로 선보이며 서예의 흐름을 조망한다.

 

또 훈민정음 창제이후 한글서예의 역사를 살펴볼수 있는 '나랏말ᄊᆞ' 전시는 25명의 참여 작가가 궁서체 서예의 시대별 변화를 표현해 올해 행사의 주제를 추구한다.

 

또한, 대중의 삶과 애환이 담긴 노래가 서예작품으로 변신해 음악과 함께 관람할 수 있는 '선율&음률'문자 디자인의 실용적 가치를 재해석 해보는 '디자인 글꼴'생활 속으로 한 발 들어가 현대의 주거공간과 어울릴 수 있도록 소품화한 '서예의 작은 대작' 전시는 일반 관람객도 무리 없이 감상하고 즐길 수 있다.

 

도내 14개 시군에서 펼쳐지는 '서예, 전북의 산하를 말하다'전북서예의 한마당전 '어디엔들 서예가 없으랴'미술관, 서예 이야기' 등은 전시 지역 확대 및 전북 서예인만의 참여를 통해 지역적 특성이 반영된 서예 문화를 향유할 수 있는 기반 마련도 시도된다.

 

아울러, 올해 새롭게 기획된 탐방 프로그램인 '전북서예 유산의 길을 따라'는 해설사와 함께 전북서예의 숨은 이야기를 들어 볼 수 있다.

 

서예의 역사와 현대의 흐름과 미래의 발전방향 제시를 위해 세계적 명성을 가진 서예의 석학들이 한자리에 모이는 '국제 서예학술대회'도 열리고 학술공모전을 통해 국내 서예학의 학술적 역량 강화와 발전을 위한 토대의 장도 마련된다.

 

이밖에도 방촌에 미학인 '철필전각' 한 자리에서 1,002명의 전각가들이 천자문을 한 글자씩 새겨 실인과 함께 전각 작품을 감상할 수 있는 '천인천각(千人千刻)' ()와 화()가 갖는 경계의 의미를 탐색하고 이 시대에 맞게 구현하는 '서중화화중서(書中畵畵中書)' 전시도 마련돼 있다.

 

, 방촌(방촌)의 미학으로 불리는 전각과 서예의 새김 예술의 역사를 되돌아보고 시대적 흐름에 따른 새로운 방향을 제시하는 '철필전각전'서예와 도자, 조각 등의 타 장르가 만나 새로운 예술성을 강조하며 발전방향을 모색한 협업의 전시인 '융합서예'문자의 조형성과 시적 정서 그리고 그림의 감수성이 콜라보레이션을 이루는 '(詩書畵' 전시 등 다양한 부대행사와 연계행사로 서예의 모든 것이 어우러진다.

 

이선홍 조직위원장은 "'2021 세계서예전북비엔날레'의 성공적 개최 및 성장발전할 수 있도록 도민들의 적극적인 관심과 애정이 필요하다""오는 116일 오후 2시 개막식을 시작으로 세계 최대최고의 서예대잔치로 세계의 서예가와 관람객을 유혹하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개막식 당일인 116일 오후 130분 식전 행사로 한국소리문화의전당 국제회의장세 세계서예전북비엔날레 25년의 역사를 담은 영상이 상영되고 개막식은 오프라인 대면 방식과 온라인 라이브로 동시 송출된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The 13th World Calligraphy Jeonbuk Biennale 'Held'

Embrace nature37 events in 6 categories from November 6th to December 5th

 

Reporter Kim Hyun-jong

 

The 13th World Calligraphy Jeonbuk Biennale will be held for 30 days from November 6th to December 5th under the theme of 'embracing nature(回歸自然 = returning nature)'.

 

Centering on the Sori Culture Center in Jeonju, Jeollabuk-do, in 31 cities and counties in 14 cities and counties, 37 events(2,900 people participated) in 6 categories, including opening exhibitions and academic conferences, were held without losing the essence of calligraphy while maintaining a sense of the times and bookstores. It is promoted as an event with empathy and resonance that transcends time and space by multiplying the individuality of the city.

 

The organizing committee of the Jeonbuk Biennale of World Calligraphy said, "In order to pursue the essence and path of change of calligraphy and to induce the public interest of modern people familiar with the media, we are strengthening the status of Jeonbuk calligraphy by leading future-oriented exhibitions through online exhibition space expansion, etc. The opening ceremony and international academic conference will be held online and offline," he said on the 22nd.

 

In particular, "The letters born after nature are the origin of human civilization, retaining their historicity, symbolism, and commonality. Calligraphy developed along with letters is formed into a common view of nature and art in East Asia, and then the principles of nature are added to expand the artistry of calligraphy. The theme of the '2021 World Calligraphy Jeonbuk Biennale' was set to 'embracing nature(回歸自然 = returning nature)'," he added.

 

First, 110 artists(60 domestic and 50 overseas) from 20 countries, 'Talking about the history of calligraphy', a great feast for calligraphy in the world, held ancient times based on the fundamental spirit of calligraphy in Room 0 on the 1st floor of the Sori Culture Center of Korea. Contemplate the flow of calligraphy by presenting the changes of modern and contemporary typefaces and the characteristics of the times through works.

 

Also, in the exhibition 'Naratmal ', where you can look into the history of Hangeul calligraphy since the creation of Hunminjeongeum, 25 participating artists pursue the theme of this year's event by expressing changes in the calligraphy of the Korean alphabet.

 

In addition, 'Melodies & Rhythms', where songs containing the lives and sorrows of the public are transformed into calligraphy works and viewed together with music, 'Design Fonts', which reinterprets the practical value of character design, and The 'Little Masterpieces of Calligraphy' exhibition, which has been made into props to match the living space, can be appreciated and enjoyed by the general audience.

 

'Calligraphy, Talking About Jeonbuk,' held in 14 cities and counties in the province, 'Where Are There No Calligraphy,' and 'Where Are There No Calligraphy', Art Museums and Calligraphy Stories?, etc. It is also attempted to lay the foundation for enjoying calligraphy culture reflecting regional characteristics.

 

In addition, you can listen to the hidden story of Jeonbuk calligraphy with a commentator on 'Follow the Path of Jeonbuk Calligraphy Heritage', a newly planned tour program this year.

 

The 'International Calligraphy Conference' is also held, where world-renowned calligraphy scholars gather in one place to present the history and current flow of calligraphy and future development directions. A venue is also provided.

 

In addition, 'Cheon-pil-jeon-gak', an aesthetic in Bangchon, 'Cheon-in-cheon-gak' where 1,002 engraving artists engraved a thousand characters one by one in one place, and admired the engravings along with their seals Books There is also an exhibition of 'Seojunghwa and Hwajungseo(書中畵畵中書)', which explores the meaning of the boundary between the Japanese and the Japanese.

 

In addition, 'Cheolpil Jengakjeon', which looks back on the history of engraving art of calligraphy and calligraphy, which is called the aesthetics of Bangchon (Bangchon), and suggests a new direction according to the times, and other genres such as calligraphy, ceramics, and sculpture meet Calligraphy as an event in conjunction with various additional events, such as 'Convergence Calligraphy', a collaboration exhibition that emphasizes and seeks development direction, and 'Poetry, Calligraphy, and Painting', in which the formativeness of letters, poetic emotion, and sensibility of painting are a collaboration everything in harmony

 

Organizing Committee Chairman Lee Seon-hong said, "Active interest and affection from the local residents is necessary for the successful hosting, growth and development of the '2021 World Calligraphy Jeonbuk Biennale'. The calligraphy festival will attract calligraphers and visitors from all over the world,” he said.

 

On the other hand, on the day of the opening ceremony, November 6, at 1:30 pm, as a pre-ceremonial event, a video containing the 25-year history of the World Calligraphy Jeonbuk Biennale at the International Conference Hall of the Sori Culture Center is screened, and the opening ceremony is broadcast both offline and online at the same time. do.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롯데백화점 전주점 '함씨네콩식품' 특판
광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