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사회일반
무주군 '농촌 크리에이투어' 선정
농촌체험휴양마을ㆍ민간 여행사 협업… 농촌 관광 활성화 지
이도형 기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기사입력: 2024/04/15 [14:11]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전북 무주군이 농림축산식품부가 공모한 체류형 관광 중심의 '2024년 농촌 크리에이투어(CREATOUR) 사업'에 최종 선정됐다. (지난해 전북 부안에서 개최된 '2023 새만금 제25회 세계스카우트잼버리' 지역연계 영외과정활동 일환으로 무주군이 스카우트 대원 6개국 100여명을 대상으로 무주의 맛과 관광지ㆍ농촌문화를 다양하게 체험하는 시간을 진행하고 있다) / 사진제공 = 무주군청  © 이도형 기자



 

 

전북자치도 무주군이 체류형 관광 중심의 '2024년 농촌 크리에이투어(CREATOUR) 사업'에 최종 선정됐다.

 

무주군은 "농림축산식품부가 공모한 '농촌 크리에이투어(CREATOUR) 사업'에 선정돼 약 16,300만 원을 국비로 확보했다"15일 밝혔다.

 

올해 처음 시행하는 크리에이투어 사업은 25,000여만 원(국비 50%군비 35%자부담 15%)을 투입, 특별한 경험을 중시하는 여행 경향에 맞춰 농촌관광 방문객의 욕구를 충족시킬 수 있는 농촌 테마관광 콘텐츠 개발 및 운영이 핵심이다.

 

특히 주민 주도의 농촌관광 중간조직을 활용, 관광기업예술가여행사 등의 협업으로 지역 농촌관광자원과 결합한 창의적 관광 상품을 기획해 농촌관광의 자생력 제고를 도모한다.

 

무주군은 'Re: Born in Muju / 무주1614'라는 브랜드명을 활용, 농촌체험휴양마을을 중심으로 농촌특화 테마관광 콘텐츠 개발 및 운영사업을 추진하게 된다.

 

기존의 관광상품(체험식사숙박)과 지역축제(산골영화제반딧불축제마을축제 등)를 연계한 콘텐츠를 상품화해 온오프라인 매체와 여행플랫폼을 활용, 홍보 및 판로 확보에 역량을 모은다.

 

무주군농업기술센터 관계자는 "이번 공모 선정이 농촌 관광을 활성화하는 계기로 작용해 '무주방문의 해'를 더욱 풍성하게 해줄 것으로 기대한다""관광객에게 새로운 경험을 선사하고 마을에도 활기를 불어넣을 수 있도록 사업 추진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말했다.

 

또한 "앞으로도 체류 인구가 유입돼 농촌경제가 살아날 수 있도록 관련 정책 및 사업을 지속적으로 발굴추진하겠다"고 덧붙였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이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 입니다.

구글 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 위해 노력하고 있으며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and assumes that there ar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Selected as Muju-gun 'Rural Creation Tour'

Collaboration between rural experience resort village and private travel agencySupport for rural tourism revitalization

 

Reporter Lee Do-hyung

 

Muju-gun, Jeonbuk Self-Governing Province was finally selected for the ‘2024 Rural Creatour Project’ focusing on stay-at-home tourism.

 

Muju-gun announced on the 15th, "We were selected for the 'Rural CREATOUR Project' contested by the Ministry of Agriculture, Food and Rural Affairs and secured approximately 163 million won in government funds."

 

The Crea Tour project, which will be implemented for the first time this year, will invest approximately 250 million won (50% government budget, 35% military budget, 15% self-funded) to create a rural tourism project that can meet the needs of rural tourism visitors in line with the travel trend of valuing special experiences. The key is to develop and operate theme tourism content.

 

In particular, we seek to improve the self-sustainability of rural tourism by utilizing resident-led rural tourism intermediate organizations and planning creative tourism products combined with local rural tourism resources through collaboration with tourism companies, artists, and travel agencies.

 

Muju-gun will use the brand name 'Re: Born in Muju / Muju 1614' to develop and operate rural-specific theme tourism content centered on the rural experience resort village.

 

We commercialize content linking existing tourism products(experiences, meals, lodging) and local festivals (mountain film festival, firefly festival, village festival, etc.) and utilize online and offline media and travel platforms to gather capabilities for promotion and securing sales channels.

 

An official from the Muju County Agricultural Technology Center said, "We expect that the selection from this contest will serve as an opportunity to revitalize rural tourism and further enrich the 'Visit Muju Year'." He added, "It will provide new experiences to tourists and revitalize the village." "We will do our best to promote the project," he said.

 

He also added, "We will continue to discover and promote related policies and projects so that the rural economy can revive due to the influx of people staying in the country."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도배방지 이미지


불기 2568년 '봉축법요식' 봉행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