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사회일반
익산시 '나폴레옹 유물 특별전(展)' 개최
익산아트센터… 5월 1일~6월 30일, 영웅의 의지가 숨 쉰다!
김가영 기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기사입력: 2024/04/22 [11:39]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나폴레옹이 직접 착용했던 '바이콘(이각모)'이 오는 5월 1일부터 6월 30일까지 전북 익산아트센터에 전시된다. / 포스터제공 = 익산시청   © 김가영 기자



 

 

나폴레옹이 직접 착용했던 '바이콘(이각모)'이 오는 51일부터 630일까지 전북 익산아트센터에 전시된다.

 

전북자치도 익산시는 "원도심인 중앙동의 치킨로드 조성에 붐을 일으키는 동시에 지역 상권 및 근대문화 관광 활성화를 도모하기 위해 '나폴레옹 유물 익산 특별전()'을 개최한다"22일 밝혔다.

 

이번에 전시되는 유물은 하림그룹 김홍국 회장의 소장품으로 고향인 익산시 요청에 따라, 흔쾌히 수락해 결정됐다.

 

특히 긍정의 힘으로 일궈낸 영웅의 삶을 상징하는 유물인 바이콘(이각모자) 은잔 훈장 양피지 등을 통해 나폴레옹의 명언인 '내 사전에 불가능은 없다'는 도전의 의미를 되새겨 볼 수 있다.

 

나폴레옹 '이각모()'는 김홍국 하림그룹 회장이 2014년 모나코 왕실로부터 1884,000유로(26억원)에 낙찰 받았다.

 

'이각모()'는 나폴레옹이 200여년전 험준한 알프스산맥을 넘어 이탈리아 마렝고 평원에서 오스트리아 멜라스 장군이 이끈 7만 군대를 상대로 대승을 거둔 전투에서 직접 착용했던 모자다.

 

식민지 코르시카섬에서 태어난 소년(나폴레옹)1%의 가능성을 성공으로 이끄는 등 불굴의 의지로 프랑스 황제에 등극, 시민 법전을 통해 자유평등인권의 가치를 후세에 남긴 한 인간의 위대함이 담겨 있다.

 

정헌율 익산시장은 "이번 전시에서 선보이는 유물을 통해 불가능을 가능케 한 영웅의 불굴의 의지를 느낄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전시 관람 및 원도심의 근대문화관광미식여행중앙시장 장보기 등 다양한 볼거리와 먹거리즐길 거리도 체험 할 수 있다"고 말했다.

 

한편 '나폴레옹 유물 익산 특별전()' 장소인 중앙동 문화예술의 거리는 익산청년시청청년공유주방익산근대역사관 등이 둥지를 틀고 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이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 입니다.

구글 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 위해 노력하고 있으며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and assumes that there ar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Iksan City holds 'Napoleon relics special exhibition'

Iksan Art CenterMay 1 - June 30, The hero's will breathes!

 

Reporter Kim Ga-young

 

The bicorn (bicorne hat) worn by Napoleon himself will be on display at the Iksan Art Center in Jeollabuk-do from May 1 to June 30.

 

Iksan City, Jeonbuk Self-Governing Province, announced on the 22nd, "We will hold the 'Iksan Special Exhibition of Napoleonic Relics' to create a boom in the development of Chicken Road in Jungang-dong, the original downtown, and at the same time promote the revitalization of local commercial districts and modern cultural tourism."

 

The relics on display this time are from the collection of Harim Group Chairman Kim Hong-guk, and the decision was made upon the request of Iksan, his hometown, which the city gladly accepted.

 

In particular, you can reflect on the meaning of challenge by Napoleon's famous saying, 'There is nothing impossible in my dictionary' through relics that symbolize the hero's life achieved through the power of positivity, such as bicorne (bicorn hat) silver cup medal parchment, etc. there is.

 

Napoleon's 'two-horned hat' was auctioned by Kim Hong-guk, chairman of Harim Group, for 1.884 million euros(about 2.6 billion won) from the Monaco royal family in 2014.

 

The 'bicorne hat' is a hat that Napoleon personally wore in the battle where he crossed the rugged Alps Mountains and won a great victory over the 70,000-strong army led by Austrian General Melas on the plains of Marengo, Italy, over 200 years ago.

 

It contains the greatness of a man (Napoleon) born on the colonial island of Corsica who became Emperor of France with an indomitable will, leading 1% of his chances to success, and left the values ​​of freedom, equality, and human rights to future generations through the Civil Code.

 

Iksan Mayor Jeong Heon-yul said, "Through the relics presented in this exhibition, we expect to be able to feel the indomitable will of the hero who made the impossible possible." He added, "There are various things to see and eat, such as viewing the exhibition, modern cultural tours in the original city center, gourmet tours, and shopping at Jungang Market.You can also experience things to enjoy," he said.

 

Meanwhile, Jungang-dong Culture and Arts Street, the location of the 'Napoleon Relics Iksan Special Exhibition', is home to Iksan Youth City Hall, Youth Shared Kitchen, and Iksan Modern History Museum.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도배방지 이미지


불기 2568년 '봉축법요식' 봉행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