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사회일반
전북자치도-코스맥스 '업무협약'
바이오분야 R&D 조성ㆍ기술동향 공유 등 공동 협력
박동일 기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기사입력: 2024/05/20 [13:40]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전북자치도가 의약품ㆍ건강기능식품ㆍ화장품 등과 바이오산업 육성을 위한 외연 확장에 행정력을 모으고 있는 가운데 김관영(가운데) 도지사가 20일 청사 4층 회의실에서 글로벌 뷰티 기업인 '코스맥스' 최 경(오른쪽에서 세 번째) 대표 등과 업무협약을 체결한 뒤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 사진제공 = 전북특별자치도청   © 박동일 기자



 

 

전북자치도가 의약품건강기능식품화장품 등과 바이오산업 육성을 위한 외연 확장에 행정력을 모으고 있는 가운데 글로벌 뷰티 기업인 '코스맥스'와 손을 맞잡았다.

 

20일 김관영 전북지사는 청사 4층 회의실에서 코스맥스 최 경 대표이사와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협약에는 한국식품연구원 백형희 원장원광대학교 박성태 총장전북테크노파크 이규택 원장전북바이오융합산업진흥원 이은미 원장남원시바이오산업연구원 최경식(남원시장) 이사장 등이 참석했다.

 

이번 협약은 바이오분야 연구개발 조성을 위한 공동 협력 국내외 주요 바이오기업 기술 동향 공유 바이오산업 육성을 위한 인재 양성 협력 및 전문가 교류 등이 주요 골자로 담겼다.

 

전북자치도는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도내 바이오 특화단지와 연계한 연구개발 및 관련사업 교류 및 바이오산업 육성에 탄력을 받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김관영 도지사는 "전북은 한국식품연구원과 남원시바이오산업연구원 등 코스맥스의 주요사업 분야와 협력할 수 있는 인프라를 보유하고 있다""바이오 특화단지와 관련 오가노이드 분야 공동 연구개발 분야도 발굴 하겠다"는 의지를 밝혔다.

 

한편 '코스맥스'그룹은 글로벌 뷰티산업을 대표하는 건강기능식품 및 의약품 전문생산화장품 분야 사업을 영위하는 글로벌 연구개발생산(ODM)기업으로 알려져 있다.

 

해당 업체는 전북 바이오특화단지 선도기업인 오가노이드사이언스사()와 공동 연구를 통해 배아줄기세포와 역분화 줄기세포에 성장인자를 주입해 두피 모사체를 만들었다.

 

향후 고도화된 오가노이드 개발을 통해 자사 소재 효능을 더욱 정교하게 검증하겠다고 밝히는 등 전북 바이오특화단지와 연계한 연구개발 및 관련사업 교류에 많은 역할을 할 것으로 전망된다.

 

오가노이드란 줄기세포를 배양하거나 재조합한 유사체로 인체 모사도가 뛰어나 세포구성구조 및 기능적 특이성을 재현할 수 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이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 입니다.

구글 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 위해 노력하고 있으며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and assumes that there ar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Jeonbuk Self-Governing Province-Cosmax 'Business Agreement'

Joint cooperation such as R&D development and sharing of technology trends in the bio field

 

Reporter Park Dong-il

 

While Jeonbuk Self-Governing Province is concentrating its administrative power to expand its scope to foster bio industries such as pharmaceuticals, health functional foods, and cosmetics, it has joined hands with the global beauty company 'Cosmax'.

 

On the 20th, Jeonbuk Governor Kim Kwan-young signed a business agreement with Cosmax CEO Kyung Choi in the conference room on the 4th floor of the government building.

 

Attending the agreement on this day were Korea Food Research Institute Director Baek Hyung-hee, Wonkwang University President Park Seong-tae, Jeonbuk Techno Park Director Lee Gyu-taek, Jeonbuk Bio Convergence Industry Promotion Agency Director Lee Eun-mi, and Namwon City Bioindustry Research Institute Chairman Choi Gyeong-sik(Namwon Mayor).

 

The main points of this agreement include joint cooperation to promote research and development in the bio field, sharing of technological trends of major domestic and foreign bio companies, cooperation in training talent and exchange of experts to foster the bio industry.

 

Jeonbuk Self-Governing Province expects that this business agreement will gain momentum in research and development and exchange of related businesses and fostering the bio industry in connection with the bio-specialized complex in the province.

 

Governor Kim Kwan-young said, "Jeonbuk has the infrastructure to cooperate with Cosmax's major business areas, such as the Korea Food Research Institute and the Namwon Bio Industry Research Institute," and added, "We will also discover joint research and development areas in the bio-specialized complex and related organoid fields." He expressed his will.

 

Meanwhile, the 'Cosmax' group is known as a global research, development, production (ODM) company that specializes in the production of health functional foods and medicines, and is engaged in the cosmetics field, representing the global beauty industry.

 

The company created a scalp mimic by injecting growth factors into embryonic stem cells and pluripotent stem cells through joint research with Organoid Science, a leading company in the Jeonbuk Bio Specialty Complex.

 

It is expected to play a significant role in research and development and related business exchanges in connection with the Jeonbuk Bio Specialty Complex, as it announced that it will verify the efficacy of its materials more precisely through the development of advanced organoids in the future.

 

Organoids are analogues of cultured or recombinant stem cells, which have excellent mimicry of the human body and can reproduce cell composition, structure, and functional specificity.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도배방지 이미지


임실 치즈테마파크… 상춘객 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