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사회일반
전북자치도 '소풍 오는 날' 운영
10월까지… 천년누리광장, 도내 어린이들에게 개방
박동일 기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기사입력: 2024/05/28 [13:46]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전북자치도가 청사 내 일부 시설에서 어린이들이 마음껏 뛰어놀 수 있도록 오는 10월까지 '도청으로 소풍 오는 날'을 운영하고 있는 가운데 김관영(가운데_ 도지사가 29일 아이들과 즐거운 추억을 만들고 있다. / 사진제공 = 전북특별자치도청  © 박동일 기자

 

 

▲ 김관영 전북지사가 29일 청사로 소풍 온 어린이들이 실개천에 발을 담그고 물놀이를 하는 모습을 흐뭇한 표정으로 바라보고 있다. / 사진제공 = 전북특별자치도청  © 박동일 기자




 

 

전북자치도 청사 잔디광장과 물놀이 실개천 등 천년누리광장이 어린들에게 개방된다.

 

28일 전북자치도는 "청사 내 일부 시설에서 어린이들이 마음껏 뛰어놀 수 있도록 오는 10월까지 '도청으로 소풍 오는 날'을 운영한다"고 밝혔다.

 

도내 어린이집을 대상으로 개방되는 '도청으로 소풍 오는 날'2019년 처음 운영된 이후 코로나19 여파로 잠시 중단됐으며 2022년 시범운영을 거쳐 지난해부터 재가동되고 있다.

 

올해는 어린이들의 웃음소리가 가득 찬 열린 청사로 탈바꿈할 수 있도록 기존 1100명에서 150명으로 확대해 참여를 늘렸다.

 

청사 개방으로 어린이들에게 즐거운 추억을 선사하는 코스는 2가지로 운영된다.

 

봄ㆍ가을 중심으로 운영되는 1코스는 잔디마당 및 놀이마당에서 미니운동회 등 소규모 놀이 활동 자연형 실개천 주변 산책 청사 1층 탄소전시관 관람 및 119 안전체험을 할 수 있다.

 

2코스(여름 중심)는 깊이 25cmㆍ길이 60m의 물놀이 수경시설에서 물놀이 다목적광장 주변 산책 청사 1층 탄소전시관 관람 및 119 안전체험장 체험으로 구성됐다.

 

올해는 잔디마당 내 황톳길과 청사 1층 안전체험장 내 체험이 확대돼 다채롭게 즐길 수 있다.

 

물놀이 수경시설은 930일까지 운영된다.

 

이 기간 동안 어린이들의 건강과 안전을 위해 주기적으로 용수교체(3회 이상 = 주중 1회ㆍ주말 2)와 소독(매일)ㆍ수질검사(2) 등으로 관리된다.

 

또 그늘막 및 벤치를 설치해 더위를 피해 마음껏 즐길 수 있도록 했다.

 

김관영 전북지사는 "미래의 주인공인 어린이들이 청사 푸른 잔디광장에서 신나게 뛰어놀고 계절별로 다양한 꽃이 피는 산책로를 걷고 수질이 깨끗한 실개천에서 물놀이하고 119 안전체험까지 다채롭고 즐거운 시간을 보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지난 563개 어린이집 1,586명의 어린이가 도청으로 소풍을 왔으며 6월은 30개 어린이집 707명의 어린이가 참여를 신청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이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 입니다.

구글 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 위해 노력하고 있으며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and assumes that there ar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Jeonbuk Self-Governing Province operates 'Picnic Day'

Until OctoberMillennium Nuri Square opens to children in the province

 

Reporter Park Dong-il

 

The Millennium Nuri Plaza, including the Jeonbuk Self-Governing Province Office Building lawn plaza and water play area Silgaecheon, will be open to children.

 

On the 28th, Jeonbuk Self-Governing Province announced, "We will be operating a ‘picnic day at the provincial government office'until October so that children can play freely in some facilities within the government office building."

 

'Picnic Day to the Provincial Office', which is open to daycare centers in the province, was first operated in 2019 and was temporarily suspended in the aftermath of COVID-19, and has been restarted since last year after a pilot operation in 2022.

 

This year, participation was increased from 100 to 150 people per day to transform the building into an open building filled with children's laughter.

 

With the opening of the government building, two courses will be offered to provide children with enjoyable memories.

 

Course 1, which is operated mainly in spring and fall, includes small-scale play activities such as a mini sports day in the lawn and play yard a walk around the natural Silgaecheon a visit to the carbon exhibition hall on the first floor of the government building, and a 119 safety experience.

 

Course 2 (centered on summer) consists of playing in the water at a water play facility with a depth of 25 cm and a length of 60 m, walking around the multi-purpose plaza, visiting the carbon exhibition hall on the first floor of the government building, and experiencing the 119 Safety Experience Center.

 

This year, the experience has been expanded to include the Hwangtot Path in the lawn and the safety experience center on the first floor of the government building, so you can enjoy a variety of experiences.

 

The water play facility is open until September 30.

 

During this period, for the health and safety of children, water is regularly replaced (more than 3 times a week = once during the week and twice on weekends), disinfected(daily), and water quality tested(twice a month).

 

Additionally, shade canopies and benches were installed so people could enjoy the area to their heart's content while avoiding the heat.

 

Jeonbuk Governor Kim Gwan-young said, "We will do our best so that children, the future protagonists, can have a variety of fun times, including playing happily on the green grass square of the government building, walking along a trail where flowers bloom in different seasons, playing in the water in Silgaecheon with clean water, and even experiencing 119 safety."He said.

 

Meanwhile, last May, 1,586 children from 63 daycare centers went on a field trip to the provincial office, and in June, 707 children from 30 daycare centers applied to participate.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도배방지 이미지


걷고 싶고 머물고 싶은 '용안생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