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사회일반
새만금개발공사 '수변도시 기반' 마련
용역 결과… 수요자 중심 도시 조성ㆍ분양 활성화 기대
기사입력: 2020/10/15 [18:57]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이요한 기자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새만금개발공사가 오는 2024년까지 국제협력용지 내 약 6.6㎢ 규모에 약 1조3천억원을 투입, 인구 약 25,000명의 첨단 스마트 기능을 갖춘 자족형 복합도시를 조성한다. 【 새만금 수변도시 조감도(안)】 / 사진제공 = 새만금개발공사                                                                                                                                                     © 이요한 기자


 

 

 

 

새만금개발공사가 지난 1년 동안 외부 전문기관인 삼일PwC에 의뢰해 '새만금 스마트 수변도시의 도시기능'및 '사업 경쟁력 강화'용역을 추진한 결과, 핵심시설에 신규 수요창출과 도시의 자족기능을 높이기 위해 글로벌 교육기관 설치 및 공공기관 유치가 필요한 것으로 제시됐다.

 

특히, 향후 도시의 거점화와 고급화를 위한 헬스케어복합단지와 고급호텔 및 리조트 도입 를 비롯 도시의 산업과 문화기능 제고를 위해 유통ㆍ제조ㆍ가공이 가능한 국제유통산업단지 조성 등 지역 문화 콘텐츠를 토대로 한 창의문화지구도 제안됐다.

 

새만금개발공사는 이 같은 용역 결과를 바탕으로 오는 12월 수변도시 매립 착공 후 핵심시설이 우선적으로 도입될 수 있도록 투자 및 기업 유치 활동을 선제적으로 전개해 수변도시 사업의 성공적 추진을 위한 토대를 마련한다.

 

또한, 도시의 자족기능을 부여하는 동시에 신규 수요 창출에 따른 도시의 수익구조 개선을 위해 사업 초기 단계부터 치밀한 수요분석을 통한 도시 경쟁력 강화와 함께 수익성 측면으로 핵심시설인 ▲ 교육 ▲ 공공기관 유치 ▲ 의료 ▲ 첨단사업 등을 우선적으로 조성한다는 계획이다.

 

한편, 새만금개발공사는 오는 2024년까지 국제협력용지 내 약 6.6㎢ 규모에 약 1조3천억원을 투입, 인구 약 25,000명의 첨단 스마트 기능을 갖춘 자족형 복합도시조성에 따른 '새만금 스마트 수변도시의 도시기능'및 '사업 경쟁력 강화'용역을 추진했다.

 

☞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기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Saemangeum Development Corporation commissioned Samil PwC, an external specialized agency, for the past year to promote'city function of Saemangeum smart waterfront city' and'reinforce business competitiveness'. As a result, to create new demand for core facilities and increase the city's self-sufficiency function. It was suggested that it is necessary to install global educational institutions and attract public institutions.

 

In particular, it is based on local cultural contents, such as the introduction of a healthcare complex and luxury hotels and resorts for the future urban base and high-end, and the creation of an international distribution industrial complex that can be distributed, manufactured, and processed to enhance the industrial and cultural functions of the city. A creative and cultural district was also proposed.

 

Based on the results of these services, Saemangeum Development Corporation preemptively conducts investment and business attraction activities so that core facilities can be introduced first after the start of reclamation of the waterside city in December, laying the foundation for the successful promotion of the waterside city project. do.

 

In addition, in order to give the city self-sufficiency function and improve the city's profit structure according to the creation of new demand, it is a key facility in terms of profitability as well as strengthening city competitiveness through meticulous demand analysis from the initial stage of the project ▲ education ▲ public institutions ▲ medical care ▲ The plan is to create high-tech businesses with priority.

 

Meanwhile, the Saemangeum Development Corporation has invested about 1.3 trillion won on the scale of about 6.6㎢ in the international cooperation site by 2024, creating a self-sufficient complex city with advanced smart functions of about 25,000 people. 'Function' and'Business Competitiveness Reinforcement' services were promoted.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롯데백화점 전주점 '함씨네콩식품' 특판
광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