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사회일반
㈜호룡 '전기굴착기 양산공장' 기공
김제 지평선산단 46,730㎡부지에 연 3천대 이상 생산능력 확보
기사입력: 2021/04/02 [13:38]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김현종 기자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대한민국 특장차분야의 선도 기업으로 성장하고 있는 ㈜호룡이 2일 전북 김제 지평선 산업단지 46,730㎡(약 14,130평) 부지에서 국내 최초로 '전기굴착기 양산 공장' 건설에 따른 기공식을 갖고 글로벌 시장 개척을 위한 힘찬 첫 발을 내딛었다. 【송하진(왼쪽 네 번째) 전북지사ㆍ산업통상자원부 강경성 산업정책실장ㆍ박준배(오른쪽 네 번째) 김제시장ㆍ김제시의회 김영자 의장과 ㈜호룡 박장현(오른쪽 다섯 번째) 대표 등 주요 참석자들이 시삽을 하고 있다. / 사진제공 = 전북도청                                                                                                                                    © 김현종 기자

 

▲  박준배 김제시장이 축사를 통해 "정부는 지난해부터 저탄소ㆍ친환경 경제 전환 촉진을 위해 '전기굴착기 보급' 사업을 통한 구매보조금(3.5톤 = 2천만원ㆍ1.0톤급 = 1.200만원) 지급 정책을 추진해 국내ㆍ외 경쟁사에 비해 높은 기술력을 확보하고 있는 ㈜호룡에게 새로운 성장을 위한 기회가 될 수 있을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 사진제공 = 김제시청                                                                                                                                                            © 김현종 기자

 

▲  송하진(왼쪽) 전북지사가 기공식 직후 ㈜호룡 박장현(오른쪽) 대표와 함께 전시제품 관람을 위해 자리를 이동하고 있다.                                                                                                                                                  © 김현종 기자

 

 

 

 

대한민국 특장차분야의 선도 기업으로 성장하고 있는 호룡이 국내 최초로 '전기굴착기 양산 공장' 설에 착수했다.

 

2전북 김제 지평선 산업단지 46,730(14,130) 부지에서 송하진 전북지사산업통상자원부 강경성 산업정책실장박준배 김제시장김제시의회 김영자 의장과 호룡 박장현 대표를 비롯 주요 협력 기업 36개사 대표 등이 참석한 가운데 기공식을 갖고 글로벌 시장 개척을 위한 힘찬 첫 발을 내딛었다.

 

호룡은 오는 12월까지 250여억원을 투자해 연 3,000대 이상의 생산능력을 갖춘 전기굴착기 전용라인 구축을 완료한다는 계획이다.

 

이날 기공식은 경과보고 기념사 축사 테이프 커팅 시삽 ▲ ㈜호룡 박장현 대표 이웃돕기성금(1억원) 및 장학금(1억원) 기탁 전시제품 관람 및 시연 등의 순으로 약 1시간 동안 진행됐으며 참석자 발열체크손소독마스크착용사회적 거리두기 유지 등 정부의 코로나19 방역수칙이 준수된 가운데 성황리에 열렸다.

 

호룡 박장현 대표는 "지평선 산단에 구축될 전기굴착기 양산 공장을 통해 글로벌 시장을 선도하는 기업으로 발돋움하고자 한다"는 포부를 밝힌 뒤 "기업의 사회적 책무 역시 잊지 않고 실현해 나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약속했다.

 

축사에 나선 송하진 전북지사는 "지난 3월에 선정된 전라북도 산업단지 대개조(사업규모 총 39사업 4,945억원)와 연계해 김제 특장차 중심의 농공단지 혁신계획을 수립한 후 정부 공모 사업으로 신청해 농공단지 중심의산단 대개조를 확대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한편, 2016년부터 3년간의 국가연구개발과제 수행을 통해 개발에 성공한 호룡 전기굴착기는 매연 등 배출가스 발생이 없고 소음이 적으며 무선조정 기능 등을 갖춰 밀폐된 실내공간 및 도심지 작업환경에 적합하다.

 

특히 다양한 충전방식(전기자동차 표준충전소가정용 및 휴대용)과 운용비용 절감효과(기존 디젤굴착기의 14% 정도)가 높아 국내 소형 굴착기 시장의 90% 이상을 점유하고 있는 일본 3사의 디젤굴착기 제품을 빠르게 대체하고 있다.

 

또한 배터리전동 모터감속기인버터 등 핵심 부품의 국산화에 성공해 국내 협력기업과의 동반성장을 통한 국가경제발전에도 크게 이바지 할 것으로 기대된다.

 

정부는 지난해부터 저탄소친환경 경제 전환 촉진을 위해 '전기굴착기 보급' 사업을 통한 구매보조금(3.5= 2천만원1.0톤급 = 1.200만원) 지급 정책을 추진해 국내외 경쟁사에 비해 높은 기술력을 확보하고 있는 호룡에게 새로운 성장을 위한 기회가 될 수 있을 것으로 김제시는 전망하고 있다.

 

한편, 19901월 창업한 호룡은 김제 만경농공단지에 둥지를 틀고 있으며 국내 최초로 고가사다리차를 개발해 2017년 연매출 1천억원 돌파2019년 제56회 무역의 날 1천만불탑 수상2018년 벤처 천억 기업으로 등록되는 등 매년 불우이웃돕기 성금과 우수인재 육성을 위한 장학금 기탁 등 지역사회와 함께 성장하는 모범적인 사례를 만들어 가고 있는 기업이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Started construction of Horyong CoLtd. 'electric excavator mass production plant'

Securing production capacity of more than 3,000 units per year on a 46,730site in the Gimje Horizon Industrial Complex

 

Reporter Kim Hyun-jong

 

Horyong Co., Ltd., which is growing as a leading company in the field of special equipment in Korea, has begun construction of the'electric excavator mass production plant' for the first time in Korea.

 

On the 2nd, at 46,730(approximately 14,130 pyeong) of Gimje Horizon Industrial Complex in Jeonbuk, Jeonbuk Governor Song Ha-jin, Ministry of Trade, Industry and Energy Kang Gyeong-seong Industrial Policy Officer, Mayor Park Joon-bae, Kim Jae Mayor, Kim Je City Council Chairman Kim Young-ja and Ho-ryong Park Jang-hyun, representative of 36 major partner companies. A groundbreaking ceremony was held with the attendance of others, and the first step was taken to pioneer the global market.

 

Horyong Co., Ltd. plans to complete the construction of a dedicated line for electric excavators with an annual production capacity of more than 3,000 units by investing 25 billion won by December.

 

The groundbreaking ceremony on this day was progress report commemorative speech congratulatory speech tape cutting sisap donating donations (100 million won) and scholarships (100 million won) to help neighbors, CEO of Horyong Park Jang-hyun, viewing and demonstration of exhibited products for about an hour. It was held in great success amid the government's COVID-19 quarantine regulations, such as checking the heat for participants, disinfecting hands, wearing masks, and maintaining social distancing.

 

Park Jang-Hyun, CEO of Ho-ryong Co., Ltd. said, "We want to grow into a global market leader through an electric excavator mass production plant that will be built in the industrial complex on the horizon," and then "I will do my best to realize the corporate social responsibility without forgetting." Promised.

 

Park Jang-Hyun, CEO of Ho-ryong Co., Ltd. said, "We want to grow into a global market leader through an electric excavator mass production plant that will be built in the industrial complex on the horizon," and then "I will do my best to realize the social responsibility of the company without forgetting it." Promised.

 

Jeonbuk Governor Song Ha-jin, who gave a congratulatory speech, said, "After establishing an agri-industrial complex innovation plan centered on Gimje specially equipped vehicles in connection with the Jeollabuk-do industrial complex expansion group selected in March (a total of 39 projects with a total scale of 494.5 billion won), the government applied for a public offering "We plan to expand the large-scale industrial complex centered on agricultural and industrial complexes."

 

On the other hand, the Horyong Electric Excavator Co., Ltd., which was successfully developed through the implementation of national R&D projects for 3 years from 2016, does not generate exhaust gas such as soot, has low noise, and has wireless control functions, making it suitable for enclosed indoor spaces and urban work environments. Do.

 

In particular, the various charging methods (standard charging stations for electric vehicles, household and portable) and operating cost reduction effects (about 14% of existing diesel excavators) are high. Are being replaced.

 

In addition, it is expected to contribute greatly to national economic development through win-win growth with domestic partners by successfully localizing core parts such as batteries, electric motors, reducers, and inverters.

 

From last year, the government promoted a policy to pay purchase subsidies (3.5 ton = 20 million won, 1.0 ton class = 1.2 million won) through the'electric excavator supply' project to promote the transition to a low-carbon and eco-friendly economy, securing higher technological prowess compared to domestic and foreign competitors. It is expected that it will be an opportunity for new growth for Horyong Co.

 

Meanwhile, Horyong Co., Ltd., founded in January 1990, has a nest in the Mangyeong Agricultural and Industrial Complex in Gimje, and developed an elevated ladder car for the first time in Korea, surpassing KRW 100 billion in annual sales in 2017. It is a company that is making exemplary examples of growing together with the local community, such as being registered as a company, and donating annually to help the underprivileged and donating scholarships to foster excellent talent.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부안군, 5개 해수욕장… 7월 10일 개장
광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