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사회일반
익산시 '도로점용료 감면' 추진
민간사업자ㆍ개인 대상… 올 정기분 25%ㆍ1억6천만원 상당
기사입력: 2021/05/11 [14:10]  최종편집: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이요한 기자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전북 익산시가 코로나19 장기화 여파로 직격탄을 맞아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상공인 등을 지원하기 위해 올해 정기분 도로점용료 25%를 감면해 오는 6월 고지한다.    (익산시청 전경 및 정헌율 시장)                / 사진 = 브레이크뉴스 전북취재본부 DB                                                                                                                                © 이요한 기자

 

 

 

 

 

 

전북 익산시가 코로나19 장기화 여파로 직격탄을 맞아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상공인 등을 지원하기 위해 도로점용료를 감면한다.

 

감면되는 도로점용료는 매년 3월에 부과하던 것을 고지지유예하고 약 16,000만원 상당의 25% 감면 혜택이 적용된 올해 정기분을 오는 6월 발송할 예정이다.

 

감면 대상은 모든 민간사업자와 개인으로 공공기관 및 지방공기업 등은 제외된다.

 

도로점용료는 건물의 진출입로나 건설 자재 적치 등의 목적으로 허가를 받아 공공도로 일부를 점유 사용하는 사람에게 부과하는 요금이다.

 

정헌율 익산시장은 "'지방세 납부기한 연장 및 징수유예세무조사 유예' 등 시민들이 실질적으로 체감할 수 있는 다각적인 세제지원 및 부양책을 고심하고 있다""이번 조치로 경영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상공인과 시민들에게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무주군은 2021년도 주민세(기본세율)100% 감면을 결정했고 전북도는 전년도 순세계잉여금 800억원과 지역개발기금 1,000억원 등 전액 도비로 전 도민에게 1인당 10만원씩 긴급재난지원금을 지급할 계획이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Iksan City 'Road Occupation Fee Reduction' Promotion

For private businesses and individuals25% of this year's regular share, equivalent to 160 million won

 

Reporter Lee Yohan

 

Iksan City, Jeollabuk-do, is reducing road occupancy fees to support small business owners, etc., who are suffering from a direct hit in the aftermath of the prolonged Corona 19.

 

The road occupancy fee that is reduced or exempted is expected to be postponed in March every year, and a regular portion of this year, applied with a 25% reduction benefit equivalent to about 160 million won, is scheduled to be sent in June.

 

The exemption target is all private businesses and individuals, excluding public institutions and local public enterprises.

 

Road occupancy fees are fees charged to people who occupy and use part of public roads after obtaining permission for the purpose of entering and exiting buildings or piling up construction materials.

 

Iksan Mayor Jeong Heon-yul said, "We are struggling with various tax support and stimulus measures that citizens can actually experience, such as 'extension of the payment deadline for local taxes and deferment of collection and tax investigation'." I hope it will help the citizens a little," he said.

 

On the other hand, Muju-gun decided to reduce the resident tax (basic tax rate) by 100% in 2021, and Jeonbuk-do plans to pay 100,000 won per person for emergency disaster assistance to all residents in full expenses, including 80 billion won in net world surplus and 100 billion won for local development funds for the previous year. to be.

<ⓒ 브레이크뉴스 전북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부안누에타운 '파랑새' 공간 연출
광고
많이 본 뉴스